청각장애인을 위한 레져센터가 문을 열어.jpg

 

몽골의 모든 국민은 건강하고 안전한 환경에서 살고, 배우며, 발전하고, 자기 뜻을 표현할 권리가 있다. 이 헌법상의 권리는 장애인들에게 가장 시급한 문제 중 하나가 되었다. 인구 300만 명 중에서 103,993명이 장애가 있는 것으로 추정한다. 10만 명은 전제 인구와 비교하면 적은 숫자가 아니다. 하지만, 국가는 여전히 이 장애인들에게 편안하고 평화로운 생활 환경을 제공하지 못하고 있다. 장애아동을 위한 유치원은 거의 없고, 교육이나 개인발달도 소홀히 하여 생계 능력이 떨어진다. 이들이 몽골 사회에서 취약한 이유는 사회가 '장애인'으로 보는 부정적인 태도 때문이다. 몽골에는 장애인들이 설립한 500여 개의 협회와 비정부기구가 있지만, 장애가 있는 어린이와 청소년들이 여가를 제대로 보내는 것은 매우 드문 일이다. 이 때문에 최근까지 기독교 교회는 청각장애 아동과 젊은이들이 자유시간을 보내는 곳이었다. 교회에서 영어를 배우고, 서로 알게 되고, 자유시간을 보내는 것을 이번에는 센터에서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마련되었다. 
수흐바타르구에 위치한 몽골 최초의 '몽골 청각장애 클럽'이 문을 열었다. 다음 달 정식 개장하는 클럽은 아이들이 직접 수리와 단장을 했다. 이런 의미에서 마치 집에 있는 것처럼 편안한 환경의 클럽이 되었다. 온라인 TV를 시청할 수 있는 공간, 주방, 휴게실, 거실, 훈련실, 스튜디오 등의 공간이 있다. 이 클럽에는 현재 여가에 모이는 20여 명의 젊은이가 있다. 청각장애가 있는 아이들과 젊은이들은 스포츠를 즐기고 외국어를 배우며, IT를 공부하고 싶은 욕구가 있다. 
'몽골 청각장애 클럽' 관리자 B.UUGANBAYAR:
몽골에서 2015년 장애인권리 보호법이 처음 채택되었지만, 상징적인 관행으로 제대로 시행되지 않고 있다. 이 법을 공부할 당시, 법의 60%를 이해하지 못했다. 원래 국회의원들이 하루 이상 장애인들과 함께 있으면서 법을 만들었다면 상징적인 법이 아니라 현실적인 법이 통과되었을 것이다. 게다가 장애인들이 공부하고 여가를 보낼 수 있는 시설도 거의 없다. 특수학교와 유치원은 과외 교육 프로그램으로 제공하는 경우가 드물다. 장애인들의 권리는 사회에서 너무나도 침해받고 있으므로, 장애인을 대변할 누군가가 있어야 한다. 예를 들어. 장애인들은 일의 대가에 대해 공정하게 평가를 받지 못한다. 고용주들은 청각장애를 이용해 급여를 적게 지급하거나 아예 지급하지 않고, 경찰은 수화를 이해하지 못하기 때문에 단지 고용주에 벌금만 부과할 뿐이다. 수화통역사가 있는 텔레비전 방송국은 거의 없다. 하지만 최근, 청각장애 어린이와 젊은이들은 스마트폰 사용을 배우고 있다. 인터넷과 페이스북을 통해 장애인을 위한 온라인 텔레비전을 만들기 위해 스튜디오를 준비하고 있다. 청각장애 아동, 청소년육성센터는 정치, 종교, 비정부기구와 무관한 동아리 분야 활동에서 우선하여 어린이와 청소년에서 정보를 제공한다. 본 클럽에는 현재 공식 회원이 20명 이상이다. 이들은 클럽에서 여가를 보낸다. 8월에 클럽이 정식으로 문을 열게 되면 회원 수는 더 늘어날 것으로 예상한다. 
가장 분명한 예는 장애아동들이 다른 사람들처럼 배움에 개방적일 것이다. 그러나 이런 기회를 얻기는 매우 어렵다. 본 클럽은 정보 부족과 사회적 고립 등에서 어린이와 젊은이들이 당면한 가장 시급한 문제를 해결하는 데 작은 이바지하기 위해 설립 목적이 있다. 
전 세계는 장애인을 '차별'하기보다는 개인발전에 초점을 맞추는 클럽들이 많다. 이런 의미에서 장애인들은 남들처럼 배우고 일하고 공정하게 대우받는 것을 중요시한다. 클럽에는 통역사가 두 명 있고 동아리를 찾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청각장애인과 하루를 함께 보내고, 이해하고, 서로 배울 수 있는 것이다. 
[news.mn 2020.07.29.]
몽골한국신문 편집인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7562 몽골 지난 24시간 동안 2,796명의 새로운 감염이 확인되었고 9명이 사망하여 newfile 몽골한국신문 21.09.17.
7561 몽골 국방부 B.Bayarmagnai 차관은 러시아를 방문 newfile 몽골한국신문 21.09.17.
7560 몽골 중국은 톈진 항의 컨테이너 교통 혼잡 해소에 관심을 표명 newfile 몽골한국신문 21.09.17.
7559 몽골 U.Khurelsukh 대통령은 제76차 유엔 총회에 직접 참석 newfile 몽골한국신문 21.09.17.
7558 몽골 재보선에 출마할 후보가 두 명 더 추가되어 newfile 몽골한국신문 21.09.17.
7557 몽골 어제 투브 아이막에서 가장 많은 200명의 감염자가 등록되어 newfile 몽골한국신문 21.09.17.
7556 몽골 만약 정부가 사업에 개입한다면, 경제는 회복되지 않을 것 newfile 몽골한국신문 21.09.17.
7555 몽골 울란바타르시 166개 가족보건소에 500개의 신속 진단 키트가 제공되어 newfile 몽골한국신문 21.09.17.
7554 몽골 T.Zoljargal, '책임협정'이 해지되는 경우, 사업자는 배달 서비스만 제공해야 newfile 몽골한국신문 21.09.17.
7553 몽골 파워뱅크 대여 서비스는 10월부터 CU편의점에서 이용 가능 newfile 몽골한국신문 21.09.17.
7552 몽골 지난 24시간 동안, 3,234명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으며, 8명이 사망하여 file 몽골한국신문 21.09.16.
7551 몽골 외국인 투자자의 이익을 보호하기 위한 실무단은 법내무부 Kh.Nyambaatar 장관이 의장을 맡을 것 file 몽골한국신문 21.09.16.
7550 몽골 동물의 배설물을 재활용하여 유기 비료를 생산 file 몽골한국신문 21.09.16.
7549 몽골 U.Khurelsukh 대통령은 신임 대사에게 신임장 제정 file 몽골한국신문 21.09.16.
7548 몽골 대통령은 국경 수비총국을 방문하여 file 몽골한국신문 21.09.16.
7547 몽골 부가가치 생산자는 진정한 부의 창출자 file 몽골한국신문 21.09.16.
7546 몽골 B.Javkhlan, 내년 1월 1일부터 쓰레기, 난방, 전기 할인 혜택이 중단될 예정 file 몽골한국신문 21.09.16.
7545 몽골 처이진 라마사원 박물관이 오늘 저녁 일반에 공개 file 몽골한국신문 21.09.16.
7544 몽골 몽골 기술자가 개발한 자동 배기 기술 소개 file 몽골한국신문 21.09.16.
7543 몽골 울란바타르에서 1,645명, 지방에서 1,092명이 신규로 감염되었으며, 10명이 사망하여 file 몽골한국신문 21.09.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