몽골에서의 중국 수요.jpg

 

세계 주요 에너지원의 40% 이상이 석탄이지만, 점결탄은 건설의 주요 원료인 모든 철강 생산에 사용된다. 올해 중국의 철강 생산량은 2% 성장할 것으로 예상해 코킹 석탄 수요와 가격이 합리적이라는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이번에는 "WORLD Economy" 섹션에서, 우리는 중국식 석탄의 상태에 초점을 맞춘다. 
시장 조사에 따르면, 중국은 2021년에 약 6천만 톤의 석탄을 수입할 계획이다. 지난해 말 중국 내 점결탄 가격이 4년 만에 최고치로 올랐다. 
Hexun Futures 측은 몽골에서 코로나 19가 새로 발생한 데다 확산 제한조치가 취해져 2020년 10월 이후 석탄을 국경을 넘어 운송하는 트럭 수가 80%가량 줄었다고 분석한다. 통관이 급감했기 때문이다. 
중국이 주요 석탄 공급처인 호주산 수입에 제한을 두면서 석탄 가격이 올랐다. 호주도 올해 석탄을 수입하지 않을 예정이어서 러시아와 몽골 등지로의 석탄 수출이 늘어날 것으로 전문가들은 보고 있다. 2020년 말 다롄 증권거래소의 점결탄 선물은 4.1% 오른 톤당 1535위안으로 2016년 11월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 중국은 호주산 석탄 수입을 중단했지만, 지난해 호주는 중국 최대 석탄 공급국이 됐다. 특히 지난해에는 3550만t의 석탄을 공급해 중국 수입의 51%, 몽골 수입의 32%인 약 2860만t을 공급했다. 금지령에도 불구하고 호주산 석탄은 동아시아 무역회사를 통해 다른 나라를 대신해 중국으로 운송되고 있다. 
러시아는 2020년에 중국에 600만 톤의 석탄을 공급할 것이다. 오늘날, 러시아, 캐나다, 모잠비크, 인도네시아는 호주의 석탄 격차를 메울 가능성이 가장 큰 국가 중 하나이다. 반면 몽골산 석탄은 호주산 석탄을 대체할 것으로 보이지 않는다. 오늘 현재 중국의 날씨는 춥고 석탄 가격은 올랐다. 이에 따라 대형 탄광들은 설 연휴 동안 석탄 공급을 늘리기로 했다. 
몽골 석탄 수출업체와 연구진이 지난달 28일 중국 석탄 수입 철강업체 대표들과 함께 '석탄무역 2021' 온라인 회의를 열었다. 양측 전문가들에 따르면 몽골에서 중국으로 수출되는 석탄의 양은 3600만 톤을 넘지 않을 것이라고 한다. 이를 통해 2021년 4200만t의 석탄을 수출하겠다는 몽골의 목표가 완전히 달성될 수 없음을 알 수 있다. 
몽골 석탄협회 J.Zoljargal 대표에 따르면 지난해 총 7천250만t의 점결탄이 수출되는 등 대유행 기간 중국의 석탄 수입량이 줄지 않았다. 올해 중국의 점결탄 소비량은 6억3000만t에 달하며 이 중 약 7500만t이 수입될 것으로 예상한다. 
올해 석탄 시장과 조리용 석탄에 대한 수요는 비교적 안정적일 것으로 예상해 남부지역 주요 석탄 소비부문의 성장률이 2-2.5%에 이를 것으로 전망된다. 전문가들은 이번 철도사업 시행으로 수출 생산량이 늘어날 수밖에 없고 교역도 더욱 안정적으로 될 것으로 보고 있다. 
대유행으로 석탄 공급이 줄었지만 원활하고 믿을 수 있는 침투가 더 많은 기회를 열어줄 것이다. 그는 시장이 존재하기 때문에 중국이 국경 교차에 집중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중국은 전 세계 수십억 톤의 석탄 중 절반의 세계 최대 소비국이다. 따라서, 석탄이 부족할 것이라는 징후는 없다. 그곳의 점결탄 가격 상승은 몽골에 큰 영향을 미칠 것이다. 우리는 물가가 오를 때 한계적 기회를 이용하기 위해 최선을 다해야 한다. 기회를 최대한 활용하기 위해서, 우리는 우리의 남쪽 이웃을 더 잘 이해하고 우리의 국경을 더 잘 작동시킬 필요가 있다. 
몽골 석탄협회에 따르면 몽골의 석탄 수출기업들은 전 능력을 발휘해 운송을 지원하고 e를 지원하면 목표를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news.mn 2021.02.02.]
몽골한국신문 편집인

  • |
  1. 몽골에서의 중국 수요.jpg (File Size:179.8KB/Download:2)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6151 몽골 당신은 금융 사기를 막을 수 있는가? file 몽골한국신문 21.02.24.
6150 몽골 3월 1일에는 지방에서, 3월 10일에는 울란바타르에서 학교 또는 유치원 교실 교육을 시작하자는 제안을 하여 file 몽골한국신문 21.02.24.
6149 몽골 보건부 S.Enkhbold 장관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맞은 두 번째 사람 file 몽골한국신문 21.02.24.
6148 몽골 L.Oyun-Erdene 총리, 몽골은 아시아에서 처음으로 예방접종을 시작한 국가 중 하나가 되어 file 몽골한국신문 21.02.24.
6147 몽골 몽골 언론인 연합은 성명을 발표 file 몽골한국신문 21.02.24.
6146 몽골 D.Sumyaabazar 시장, 지방으로 가는 시민들은 3월 1일부터 PCR 시험 증명서를 보여줄 수 있어 file 몽골한국신문 21.02.24.
6145 몽골 GSP+무역 할인제도를 이용하여 몽골의 유럽 시장 수출증대를 위해 협력할 것 file 몽골한국신문 21.02.24.
6144 몽골 S.Enkhbold 장관, 민간은 계약서와 지시에 따라 코로나바이러스 백신을 수입할 수 있으며, 우리는 함께 일할 것 file 몽골한국신문 21.02.24.
6143 몽골 S.Enkhbold 장관, 러시아산 첫 백신을 다음 주에 인도하는 것으로 합의하여 file 몽골한국신문 21.02.24.
6142 몽골 S.Enkhbold 장관, COVID-19에 대한 예방접종은 WHO 권고사항에 따라 시작하며 자발적으로 진행할 것 file 몽골한국신문 21.02.24.
6141 몽골 리오 틴토는 90억 달러의 배당금을 지급할 것 file 몽골한국신문 21.02.23.
6140 몽골 중국으로부터 covid-19 전염병에 대한 백신을 전달받아 file 몽골한국신문 21.02.23.
6139 몽골 구리 가격의 급등과 장기 호황의 시작에 대한 긍정적인 기대감 file 몽골한국신문 21.02.23.
6138 몽골 매일 8,000명의 사람이 온라인으로 정부 서비스를 받아 file 몽골한국신문 21.02.23.
6137 몽골 Ts.Ganzorig 대변인, 우선, 공공 및 민간 병원의 모든 직원이 예방 접종을 받을 것 file 몽골한국신문 21.02.23.
6136 몽골 기업이 감염관리시스템을 준수하지 않으면 자문, 정식 요건, 과태료 부과 등을 통해 면허를 취소하는 방안을 추진 file 몽골한국신문 21.02.23.
6135 몽골 대선에서 정당과 연대가 운영될 수 있는 비용을 최대한으로 책정하는 방법론과 투표소 카메라 감시규칙이 승인되어 file 몽골한국신문 21.02.23.
6134 몽골 Kh.Battulga 대통령의 러시아 방문 일정은 확정되지 않아 file 몽골한국신문 21.02.23.
6133 몽골 2021년에는 25개 증권사가 780억 투그릭의 배당금을 지급할 예정 file 몽골한국신문 21.02.23.
6132 몽골 3월 30일까지 수출입을 제외한 국경 제한을 유지 file 몽골한국신문 21.02.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