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스크바 매일신보)

산업통상자원부와 KOTRA는 14일(현지시간)부터 이틀간 러시아 모스크바 크로쿠스 엑스포에서 신북방지역 최초의 한류박람회인 ‘2018 모스크바 한류박람회’를  개최한다

한류박람회사진1.png

우윤근 주러 대한민국 대사는

개막식에서 “신북방 정책의 핵심 국가인 러시아는 세계 11위 경제 대국이자 유럽 최대 소비시장 중 하나로 젊은 세대를 중심으로 넓은 소비시장을 형성하고 있다.”고 말했다.

모스크바 한류박람회는 한류마케팅을 통한 우리 중소중견기업의 해외 소비재ㆍ서비스 시장 진출을 지원하는 우리나라 대표 해외 종합박람회로, 2010년 방콕을 시작으로 모스크바에서 올해 13째라고 관계자가 말했다.

러시아 월드컵 개막을 정확히 한 달 앞두고 열린 이번 행사는 한국 대중문화를 향한 현지 젊은 층의 인기를 중소중견기업 마케팅에 연계해 우리 상품의 신(新)북방시장 내 인지도 제고 및 진출 모멘텀 마련을 위해 추진됐다.

 박람회 첫날 참관객 1만여 명이 몰려 성황을 이뤘다.

이번 박람회는 ▷다양한 유관기관과 대중소기업, 한류 콘텐츠 기업과의 협업으로 우리 소비재ㆍ서비스의 차별성과 우수성 강조 ▷확대일로의 CIS 전자상거래 시장에 맞춰 국내외 온라인 플랫폼 적극 활용 ▷다채로운 산업‧문화 연계 프로그램에 주안점을 두었다고 관계자가 말했다.

화장품 유통업체인 는  킴스 대표 김혜원씨는 러시아TV채널 홈쇼핑에 직접 출연하며 한국화장품을 홍보해 왔었는데 요번박람회에서 알아봐 주는 사람이 있다며 신기했다고 말했다.

우리 기업의 CIS지역 전자상거래 시장진출 확대를 위해 박람회장 내 O2O(Online to Offline) 체험관도 운영했다.

 이베이, 글로벌지마켓, 와일드베리스(러) 등 국내외 10개 온라인 플랫폼과 40개 우리 중소중견기업의 120여개의 제품이 참가해 현지 프리미엄 소비재 온라인 시장 진출을 지원해 기존 사업과의 차별화를 뒀다.한류박람회사진3.png

 

(사진설명) MS유통 한국식품 시식및 시음행사로 부스가 참관객으로 북적거리고 있다)

아울러 이번 행사에는 산업과 문화를 융합한 다양한 홍보활동도 진행됐다. 홍보대사 ‘하지원’, ‘인피니트’, ‘NCT 127’은 개막 축하공연에서 화려한 군무와 특별 인터뷰로 6000명 현지 관객을 사로잡았다.

권평오 KOTRA 사장은 “러시아의 심장부이자 세계 문화예술의 중심인 모스크바에서 산업과 문화를 융합한 신북방지역 최초의 한류 박람회가 개최돼 의미가 크다”며 “우리 기업은 현지에서 인기가 높은 한류와 연계한 마케팅으로 프리미엄 이미지를 부각시켜 한-유라시아경제연합(EAEU) FTA에 앞서 현지시장 선점을 적극 검토할 것”을 주문했다.

 

 

 

 

 

 

 

  • |
  1. 한류박람회사진1.png (File Size:996.3KB/Download:3)
  2. 한류박람회사진3.png (File Size:553.2KB/Download:4)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147 러시아 남북 정상회담 실무진이였던 박형일 통일정책 협력관 모스크바 교민 정책 설명회 file 모스크바매일.. 18.05.17.
» 러시아 산업부ㆍKOTRA, ‘모스크바 한류 박람회’ 불 붙는 모스크바 한류 file 모스크바매일.. 18.05.15.
145 러시아 ‘7세기 거대국가 발해 관료주의로 망해’ 러 매체 file 뉴스로_USA 18.05.14.
144 러시아 ‘러시아 사하공화국 주민들 북한여행 쉬워져’ 인터팍스통신 file 뉴스로_USA 18.05.14.
143 러시아 2018 모스크바, 한마음 체육대회 성황리에 마쳐 file 모스크바매일.. 18.05.10.
142 러시아 韓그린에너지 스마트기업들 주목 file 뉴스로_USA 18.05.08.
141 러시아 ‘남북화해 러시아에 이득’ 인터팍스 통신 뉴스로_USA 18.05.08.
140 러시아 따따르스탄에 울려 퍼진 K-Cultures file 뉴스로_USA 18.05.01.
139 러시아 러시아 대학 한국학 교과서 편찬 file 뉴스로_USA 18.04.30.
138 러시아 “전기차로 갈아타는 한국” 러TV file 뉴스로_USA 18.04.30.
137 러시아 ‘남북정상, 군사분계선에서 역사적 악수’ 타스통신 file 뉴스로_USA 18.04.27.
136 러시아 한국학 교과서 러시아 대학서 쓰인다 file 뉴스로_USA 18.04.26.
135 러시아 北리광근부상 연해주 방문 뉴스로_USA 18.04.26.
134 러시아 모스크바 한인회 재외한인구조단 업무협약 체결 file 모스크바매일.. 18.04.26.
133 러시아 한컴 러시아 시장점유율 증가 file 뉴스로_USA 18.04.24.
132 러시아 러 고려인동포 애국자 사진수집 학술회의 file 뉴스로_USA 18.04.23.
131 러시아 “러시아와 고위급 대표단 교류 희망” 北 김형준대사 뉴스로_USA 18.04.23.
130 러시아 韓기업, 사할린에 조선소 건설 검토 file 뉴스로_USA 18.04.23.
129 러시아 ‘남북대화 나진-하산 프로젝트 재개 좌우’ 러부총리 뉴스로_USA 18.04.23.
128 러시아 러, 한국가스시장 진출 美 걸림돌 file 뉴스로_USA 18.04.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