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한러오페라단 단장 테너 손성래씨 로만티즘 국제 콩클 심사위원 활동

 

(모스크바 매일신보)

 

지난 28일 올해로 10회를 맞이한 로만티즘 국제 음악 콩쿠르에 그네신 대학에 재학중인

베이스 강찬솔군이 성악부분 1등의 영예를 차지했다.

 

 

손성래2.png

(사진설명) 좌 피아노2등정현동,가운데 심사위원 손성래 사)한러오페라단 이사장,우 강찬솔 성악1위

 

로만티즘 국제콩쿠르는  그네신 음악원 설립자 일레나 파비아노브나

그네신나를 기리기위한 콩쿠르이다.

 

손성래1.png

 

 사진설명) 로만티즘 콩쿠르 심사위원단 사)한러 오페라단 이사장 테너 손성래,리시짠 그네신 교수, 마르띄노프 차이콥스키 교수등

 

 심사위원으로는 리시짠 그네신 음악원 성악과 교수, 사단법인 한러 오페라단 단장인 한국인 최초로 발쇼이극장 주역가수를 역임한 손 성래씨, 러시아 인민예술가 마르띄노프 현차이코프스키 음악원 성악과 교수 등으로 위촉 되었다.

 

손단장은 "한국인으로는 처음으로 제10회 로만티즘 국제콩쿨의 심사위원으로 위촉된것도 감사한데 강찬솔 학생이 1위을 해서 더욱 기분이좋으며 얼마전 다녀가신 문대통령의 말씀처럼 한러예술인들의 인적교류가 더욱 활성화되는 계기가 되길바란다."고 말했다.

 

베이스 강찬솔은 이 콩쿠르에서 하이든의 천지창조 중“Rollend in shcäumenden wellen”과 베르디의 오페라 돈 카를로스 중 필립2세의 아리아 “Ella giammai m’amo..”와 러시아 작곡가 스비리도프 의

현대가곡 “Как яблочко румян”을 불러  심사위원들로 부터 호평을 받았다.

베이스 강찬솔은 "제가 성악이라는 학문을 시작한지 어느덧 7년 이라는 시간이 흘렀고  군대 제대 후 비교적 늦게 성악을 시작해 우여곡절도 많았지만 러시아와서 올바른 발성법을 늦게 깨우친만큼 여기서 만족하지 않고 주위의 기대에 져버리지 않는 성악가가 되고 싶고 아울러 러시아 음대 유학파가

한국에서 유럽 음대 유학파에 비해 밀리는 입지를 뒤집을 수 있는 인물이 되고 싶다."고 소감을 말했다.

 

 

  • |
  1. 손성래2.png (File Size:445.3KB/Download:7)
  2. 손성래1.png (File Size:597.1KB/Download:8)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169 러시아 “文대통령, 한반도미래 러시아역할 강조” 러매체 뉴스로_USA 18.07.04.
» 러시아 로만티즘 국제 음악콩쿠르, 그네신 음대 베이스 강찬솔1위에 입상, 정현동 피아노 2위입상 file 모스크바매일.. 18.06.30.
167 러시아 러 카잔연방대 한국학학술대회 성료 file 뉴스로_USA 18.06.30.
166 러시아 한국가스공사, 러시아와 가스관프로젝트 실행 뉴스로_USA 18.06.30.
165 러시아 러시아 부동산재벌 고려인 조파벨 캐피탈그룹 대표 file 뉴스로_USA 18.06.28.
164 러시아 민병욱 언론재단이사장, 모스크바 동포언론인 간담회 file 뉴스로_USA 18.06.25.
163 러시아 러시아 카잔 한국학 국제학술대회 열린다 file 뉴스로_USA 18.06.24.
162 러시아 19년 만에 러시아 국빈방문한 문재인 대통령 한러 우호 친선의 밤 행사 참석 file 모스크바매일.. 18.06.22.
161 러시아 러-한-중 철도망 연결 관심 file 뉴스로_USA 18.06.21.
160 러시아 러, 남북한 통과 파이프라인 협의 재개 뉴스로_USA 18.06.21.
159 러시아 모스크바 한인회 정기총회, 장학금 수여, 9대 한인회 회장 박형택씨 당선 file 모스크바매일.. 18.06.18.
158 러시아 포스코 대우 러시아에서 철강 수입 뉴스로_USA 18.06.17.
157 러시아 러산업박람회 한국 문화관광제 개최 뉴스로_USA 18.06.14.
156 러시아 푸틴, 남북한에 공동 인프라 프로젝트 제안 file 뉴스로_USA 18.06.13.
155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韓사찰음식제와 다도회 개최 file 뉴스로_USA 18.06.09.
154 러시아 모스크바 민주평통 협의회 하태역 주러 대한민국 대사관 정무공사 감사패 전달 file 모스크바매일.. 18.06.08.
153 러시아 러시아 ‘푸시킨문학상-리체이’시상식 뉴스로_USA 18.06.07.
152 러시아 韓기업가들 러시아서 경전철 건설 제안 file 뉴스로_USA 18.06.03.
151 러시아 러방송 가야금 연주자 유선미교수 인터뷰 file 뉴스로_USA 18.06.01.
150 러시아 ‘文대통령의 북미정상회담 구하기’ 러기자 file 뉴스로_USA 18.06.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