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외무부 월드컵경기장공사 노르웨이 주장 반박

 

모스크바=김원일 칼럼니스트

 

 

2018 월드컵을 개최하는 러시아가 경기장 건설에 투입된 북한 근로자를 노예처럼 부리고 있다는 주장이 제기돼 파문(波紋)이 일고 있다.

 

러시아 폰탄카 통신에 따르면 러시아 외교부는 지난 26일 정례 브리핑에서 노르웨이축구연맹이 FIFA에 보낸 서한을 통해 페테르부르크 크레스톱스키섬 경기장 건설에 북한 근로자들이 노예와 같은 환경에서 동원되고 있다는 주장을 반박(反駁)했다고 보도했다.

 

마리아 자하로바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논평에서 최근 노르웨이가 경기장 건설에 동원된 북한 근로자들이 노예생활을 하고 있다는 주장은 월드컵과 관련해 러시아를 압박하기 위한 언론플레이라고 일축(一蹴)했다.

 

노르웨이는 지난 13일 FIFA에 보낸 서한에서 러시아 월드컵 경기장 건설에 외국 근로자들이 의료보험도 보장 안되는 저임금을 받기 위해 현대판 노예와 같은 조건에서 근무하고 있다며 조사를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크레스톱스키 경기장은 지난 10년간 500억 루블이 투입된 가운데 공사가 마무리 단계에 이르렀다.

 

자하로바 대변인은 “이러한 비난은 대규모의 국제행사를 앞두고 항상 있어 왔으며 러시아에는 외국인 근로자의 인권문제를 주시할 전담기구가 있다”면서 “유럽이야말로 유럽 내 외국인 근로자 인권실태에 관심을 기울여야 한다”고 비판했다.

 

그녀는 "인권문제에 대한 이러한 집중적 관심은 선택적으로 나타나고 정치적 대립도구로 변했다"고 부연하면서 추후 경기장 시찰을 위해 기자들을 초청하겠다고 밝혔다.

 

* 글로벌웹진 뉴스로 www.newsroh.com

 

<꼬리뉴스>

 

크레스톱스키 스타디움 일본이 디자인

 

800px-RUS-2016-Aerial-SPB-Krestovsky_Stadium_01.jpg

www.ko.wikipedia.org

 

 

크레스톱스키 스타디움(Стадион «Крестовски)은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에 위치한 경기장으로 2017년 FIFA 컨페더레이션스컵과 2018년 FIFA 월드컵 개최 경기장으로 선정되었다.

 

완공후엔 FC 제니트 상트페테르부르크의 홈구장으로 사용될 예정이며 수용인원은 69,501명이다.

 

건축 프로젝트는 일본의 건축가인 기쇼 구루카와의 "우주선 프로젝트"(The Spaceship)로 명명되었다. 디자인은 기쇼 구루카와가 디자인한 일본 도요타 시에 있는 도요타 스타디움을 수정확대한 디자인이다. 경기장은 과거 키로프 스타디움을 철거하고 새로 지어지고 있다.

  • |
  1. 800px-RUS-2016-Aerial-SPB-Krestovsky_Stadium_01.jpg (File Size:202.3KB/Download:22)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159 러시아 모스크바 한인회 정기총회, 장학금 수여, 9대 한인회 회장 박형택씨 당선 file 모스크바매일.. 18.06.18.
158 러시아 포스코 대우 러시아에서 철강 수입 뉴스로_USA 18.06.17.
157 러시아 러산업박람회 한국 문화관광제 개최 뉴스로_USA 18.06.14.
156 러시아 푸틴, 남북한에 공동 인프라 프로젝트 제안 file 뉴스로_USA 18.06.13.
155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韓사찰음식제와 다도회 개최 file 뉴스로_USA 18.06.09.
154 러시아 모스크바 민주평통 협의회 하태역 주러 대한민국 대사관 정무공사 감사패 전달 file 모스크바매일.. 18.06.08.
153 러시아 러시아 ‘푸시킨문학상-리체이’시상식 뉴스로_USA 18.06.07.
152 러시아 韓기업가들 러시아서 경전철 건설 제안 file 뉴스로_USA 18.06.03.
151 러시아 러방송 가야금 연주자 유선미교수 인터뷰 file 뉴스로_USA 18.06.01.
150 러시아 ‘文대통령의 북미정상회담 구하기’ 러기자 file 뉴스로_USA 18.06.01.
149 러시아 러시아서 춘계 한국문화제 개최 file 뉴스로_USA 18.05.29.
148 러시아 블라디보스톡 한러포럼 16일 개막 뉴스로_USA 18.05.22.
147 러시아 남북 정상회담 실무진이였던 박형일 통일정책 협력관 모스크바 교민 정책 설명회 file 모스크바매일.. 18.05.17.
146 러시아 산업부ㆍKOTRA, ‘모스크바 한류 박람회’ 불 붙는 모스크바 한류 file 모스크바매일.. 18.05.15.
145 러시아 ‘7세기 거대국가 발해 관료주의로 망해’ 러 매체 file 뉴스로_USA 18.05.14.
144 러시아 ‘러시아 사하공화국 주민들 북한여행 쉬워져’ 인터팍스통신 file 뉴스로_USA 18.05.14.
143 러시아 2018 모스크바, 한마음 체육대회 성황리에 마쳐 file 모스크바매일.. 18.05.10.
142 러시아 韓그린에너지 스마트기업들 주목 file 뉴스로_USA 18.05.08.
141 러시아 ‘남북화해 러시아에 이득’ 인터팍스 통신 뉴스로_USA 18.05.08.
140 러시아 따따르스탄에 울려 퍼진 K-Cultures file 뉴스로_USA 18.05.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