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테라투르나야 가제타, 모스크바 한국문화원장 인터뷰

 

모스크바=김원일 칼럼니스트

 

 

러시아 주간 리테라투르나야 가제타가 12일 한-러 문학교류 행사와 관련, 김일환 주러시아 한국대사관 공사참사관 겸 한국문화원장과 인터뷰를 가졌다.

 

리테라투르나야는 이번 행사를 주관한 한국문화원이 한국문화에 관심을 가지고 있는 러시아인들에게 주요한 지지대(支持臺) 역할을 하고 있다며 각종 공연과 전시, 한국어교육, 강연, 영화상영회 등 다양한 행사들을 열고 있다고 소개했다.

 

- 한국문학의 인기의 이유가 뭐라고 생각하는지?

 

“한국문학 인기의 이유는 인간애, 어른에 대한 공경, 가족과 국가에 대한 사랑, 끈끈한 우정 등 인간보편의 가치를 다루고 있기 때문이라고 생각한다. 한국문학의 인기를 가능하게 한 것은 또한 그것의 코스모폴리터니즘인데 종종 이야기 전개의 장소가 한국에 국한(局限)되어 있지 않고 세계 여러 나라들이며 등장인물들의 성향도 보편적인 상들을 보여주고 있는 것 같다.”

 

- 한국문학 대중화에서 한국문화원의 역할이 무엇인가? 문화원은 러시아 작가들과 어떻게 일하고 있는가?

 

“한국문화원이 한국문학 대중화를 위해 하고 있는 일들 중 한 방향은 러시아 출판사들과 접촉을 늘려가는 일이다. 이를 위해 한국은 처음으로 모스크바 국제도서전에 참가하였으며 내년에는 러시아 작가들의 도서들이 서울도서전 에도 소개될 것이다.

 

또 다른 방향은 한-러 작가들 간의 교류발전이다. 진일보(進一步)한 성과로서 이번 2017년 가을 모스크바 한국문화제에 양국 작가들이 참여한 문학교류행사 개최를 들 수 있다. 또한 한-러 문학발전을 위해서 한국기업 삼성과 롯데가 후원하는 톨스토이 문학상과 푸쉬킨 신인문학상이 운영되고 있다.

 

마지막으로 한국어 학습 기회를 제공하는 세종학당의 확대와 발전이다. 바로 언어를 배움으로써 러시아 독자들은 한국 작가들의 작품을 더 잘 이해할 수 있을 것이다. 언어는 문화의 기초이며 그것의 학습은 양국 간 관계발전에 도움이 될 것이다. 한국문화원 도서관은 현재 2천종 이상의 다양한 장르의 장 서들을 보유하고 있으며 한국어와 러시아어로 된 정기 출판물들을 소장하고 있다. 양국 국민들간의 이해와 우호협력 발전 도움이 될 것이다.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롯데 제정 ‘푸시킨 문학상’ 눈길 (2017.6.9.)

모스크바 붉은광장에서 시상식

 

http://www.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6234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140 러시아 따따르스탄에 울려 퍼진 K-Cultures file 뉴스로_USA 18.05.01.
139 러시아 러시아 대학 한국학 교과서 편찬 file 뉴스로_USA 18.04.30.
138 러시아 “전기차로 갈아타는 한국” 러TV file 뉴스로_USA 18.04.30.
137 러시아 ‘남북정상, 군사분계선에서 역사적 악수’ 타스통신 file 뉴스로_USA 18.04.27.
136 러시아 한국학 교과서 러시아 대학서 쓰인다 file 뉴스로_USA 18.04.26.
135 러시아 北리광근부상 연해주 방문 뉴스로_USA 18.04.26.
134 러시아 모스크바 한인회 재외한인구조단 업무협약 체결 file 모스크바매일.. 18.04.26.
133 러시아 한컴 러시아 시장점유율 증가 file 뉴스로_USA 18.04.24.
132 러시아 러 고려인동포 애국자 사진수집 학술회의 file 뉴스로_USA 18.04.23.
131 러시아 “러시아와 고위급 대표단 교류 희망” 北 김형준대사 뉴스로_USA 18.04.23.
130 러시아 韓기업, 사할린에 조선소 건설 검토 file 뉴스로_USA 18.04.23.
129 러시아 ‘남북대화 나진-하산 프로젝트 재개 좌우’ 러부총리 뉴스로_USA 18.04.23.
128 러시아 러, 한국가스시장 진출 美 걸림돌 file 뉴스로_USA 18.04.19.
127 러시아 ‘한국과 대화’ 기막힌 낙점 북한 뉴스로_USA 18.04.18.
126 러시아 러 몽골 등 5개국매체 대우조선 취재 눈길 뉴스로_USA 18.04.14.
125 러시아 세계 최고령듀오 127세, 122세 러노인 file 뉴스로_USA 18.04.12.
124 러시아 18기 모스크바 민주평통 협의회 신임회장 임명장 및 위촉장 전수식 치러져 file 모스크바매일.. 18.04.12.
123 러시아 러 로스토프주, 韓기업에 하상-해양 왕복선 공동 건조 제안 file 뉴스로_USA 18.04.09.
122 러시아 우윤근 주러대사 러대통령 보좌관과 탁구경기 화제 file 뉴스로_USA 18.04.09.
121 러시아 韓기업 투자 러ExoAtlet사 제품 세계시장 진출 뉴스로_USA 18.04.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