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roh=김원일 칼럼니스트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트럼프 미대통령과의 헬싱키 정상회담에서 미국 측에 무기 비확산(非擴散)에 관한 4개의 조약 준수를 확인해 줄 것을 제안했다고 일간 콤메르상트가 26일 보도했다.

 

4개의 조약이란 새로운 전략 무기 감축 협정 (New START), 항공자유화조약(Treaty on Open Skies), 중거리 핵전력 조약(Intermediate-Range Nuclear Forces Treaty, INF), 그리고 신뢰안보강화 조치에 관한 2011년 비엔나 문서이다.

 

콤메르상트는 “트럼프 대통령이 정상회담 결과에 대한 기자회견에서 이 문제는 거론(擧論)하지 않았지만 미 국무부는 헬싱키 미러 정상회담 중에 제기된 모든 문제들은 양국의 해당 기관들이 계속적으로 논의할 것이라고 말했다”고 전했다.

 

8월에는 니콜라이 파트루셰프 러시아 연방 안보회의 서기와 존 볼턴 트럼프 대통령 국가안보 보좌관의 회담이 개최될 예정이다. 러시아 외교부 익명의 소식통에 의하면 폼페이오 국무장관의 러시아 방문도 있을 수 있다. 그러나 아직 구체적으로 확정된 것은 아무 것도 없다. 모스크바에 있는 러시아 주재 미 대사관도 이 점에 대해서는 현재 발표할 것이 없다고 밝혔다. 전략적 안정성에 관한 문제는 러시아와 미국의 외교부서 차관들이 논의했었지만 2017년 9월 이후 이런 당국자들의 접촉은 한 번도 없었다.

 

푸틴 대통령과 트럼프 대통령은 11월 아르헨티나에서 예정된 G20 정상회의에서 차기 정상회담을 가질 수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전에 새로운 전략 무기 감축 협정을 비판한 바 있으며, 러시아 또한 미국이 이 협정에 따른 의무를 준수하는 방식에 대해 불만을 표한 바 있다.

 

러시아 정부는 미국이 실제적인 감축은 행하지 않고 잠수함발사 탄도 미사일(SLBM) 트라이던트 II와 B-52 전략적 폭격기 재배치 작업만을 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아나톨리 안토노프 주미 러시아 대사는 러시아 정부는 아직까지 미국이 자신들의 의무를 이행하고 있다는 것을 확인하지 못했다고 밝히고 있다.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美, 러중 미사일겨냥 싸드현대화 (2018.7.24.)

 

http://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7830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83 러시아 ‘북러 정상회담 한반도 정세 완화에 중요’ 러 통신 newfile 뉴스로_USA 18.08.21.
282 러시아 ‘푸틴, 김정은 만날 준비됐다’ 러신문 new 뉴스로_USA 18.08.21.
281 러시아 ‘한반도 하늘에서 펼쳐진 이름없는 전쟁’ file 뉴스로_USA 18.08.18.
280 러시아 ‘미국은 제동 걸고, 한국은 가속하고’ 러일간지 file 뉴스로_USA 18.08.18.
279 러시아 “미 대러제재 정상회담 무위로 만들 것” 러전문가 경고 file 뉴스로_USA 18.08.12.
278 러시아 러 동방경제포럼 50개 이상 행사 열린다 뉴스로_USA 18.08.12.
277 러시아 러, 한국전 미군전사자 신원확인 협조 file 뉴스로_USA 18.08.11.
276 러시아 “미국, 언론에 북한관련 러시아 비난 쏟아내” 러신문 file 뉴스로_USA 18.08.08.
275 러시아 ‘아이스 실크로드’에 눈을 돌려라 file 뉴스로_USA 18.08.07.
274 러시아 ‘트럼프, 푸틴에 북핵문제 부탁가능성’ 러 레그늄통신 file 뉴스로_USA 18.08.04.
273 러시아 日미사일방어시스템 러시아 우려 file 뉴스로_USA 18.08.03.
272 러시아 日정부, 북한 비핵화 러시아와 협력 희망 뉴스로_USA 18.08.02.
271 러시아 2018 동방경제포럼에 사상 최대 참석 예상 file 뉴스로_USA 18.08.01.
» 러시아 러, 美에 무기관련 조약 준수 의지 확인 뉴스로_USA 18.08.01.
269 러시아 ‘트럼프, 비판여론속 푸틴 초청’ 러 신문 file 뉴스로_USA 18.07.28.
268 러시아 “북핵동결, 대북제재완화 동반되야” file 뉴스로_USA 18.07.25.
267 러시아 푸틴, 北근로자 노동허가 2019년말까지 연장 뉴스로_USA 18.07.25.
266 러시아 보물선 ‘돈스코이’ 미스테리 file 뉴스로_USA 18.07.23.
265 러시아 북러 평양에서 무슨 협의했나 file 뉴스로_USA 18.07.23.
264 러시아 러시아, 월드컵으로 국가브랜드 상승 file 뉴스로_USA 18.07.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