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컵 개막식 참석

 

 

Newsroh=김원일 칼럼니스트

 

 

Kim_Yong-nam_2015.jpg

 

 

김영남 북한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이 2018 러시아 월드컵 개막식(開幕式) 참석을 위해 12일 모스크바에 온다고 러시아 내 외교 소식통이 10일 전했다.

 

인터팍스 통신에 따르면 이 소식통은 "김영남 상임위원장이 12일부터 15일 러시아를 방문하며 14일 모스크바에서 월드컵 개막식에 참석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나 구체적인 일정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러시아 월드컵은 6월 14일부터 7월 15일까지 모스크바와 ·상트페테르부르크 등 중부 러시아의 11개 도시, 12개 경기장에서 개최되며 개막식은 14일 모스크바의 루즈니키 경기장에서 열린다.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북핵무기 완전 폐기안할 것” 미여론조사 (네자비시마야가제타)

 

미국 내 여론 조사에서 대부분의 미국인들은 김정은이 북미정상회담 개최 의사를 보이기는 했지만 북한이 핵무기의 완전한 폐기에 동의(同意)하지는 않을 것이라고 믿는 것으로 나타났다.

 

폭스뉴스 채널이 시행한 설문조사에서 응답자의 60%는 북한이 핵무기를 폐기하리라는 것에 대해 의심했다. 그러나 28%는 트럼프 대통령이 북한 김정은 위원장이 비핵화에 나서도록 설득할 것이라고 보았다.

 

올해 3월에 시행했던 설문조사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성공을 거둘 것이라는 견해가 16%에 불과했던 것에 비교하면 이는 매우 흥미로운 변화이다. 설문조사 주최자 중의 하나인 폭스뉴스 대런 쇼는 미국인들이 북한에 대해 복잡하게 혼합(混合)된 감정을 겪고 있다고 말했다.

 

즉 미국인들은 북한이 양국을 서로 격동시키는 주요 문제인 핵무기에서 양보를 할 때가 있으리라는 점을 의심하면서도 북미정상회담은 개최되기를 바란다는 것이다. 또한 아무도 트럼프가 북한 김정은과 체결할 수 있는 협약의 내용이 무엇일까에 대해 알지 못하면서도, 트럼프 대통령이 북한 김정은과 “좋은 내용의 협약”을 체결할 수 있다고 믿고 있다는 것이다.

 

  • |
  1. Kim_Yong-nam_2015.jpg (File Size:14.9KB/Download:6)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61 러시아 ‘동방경제포럼 남북러 3자회담 가능성 적다’ 北주재 러대사 뉴스로_USA 18.07.21.
260 러시아 월드컵으로 외교적 영향력 과시한 러시아 file 뉴스로_USA 18.07.20.
259 러시아 “韓러가 9개의 다리에 북한 동참시켜야” 뉴스로_USA 18.07.16.
258 러시아 ‘金위원장, 동방경제포럼 참가할까’ 러 타스통신 file 뉴스로_USA 18.07.13.
257 러시아 러동방경제포럼 ‘유람선 숙박’ 눈길 file 뉴스로_USA 18.07.12.
256 러시아 ‘1년안에 비핵화 원하는 미국’ 러매체 뉴스로_USA 18.07.12.
255 러시아 러동방경제포럼 ‘유람선 숙박’ 눈길 뉴스로_USA 18.07.08.
254 러시아 ‘北 비핵화 쉽지 않을 것“ 러일간지 뉴스로_USA 18.07.05.
253 러시아 ‘가미카제 상황의 트럼프’ 러매거진 file 뉴스로_USA 18.07.04.
252 러시아 ‘北 마지막 비장의 카드, 장사정포’ 러매체 뉴스로_USA 18.06.30.
251 러시아 ‘북한 주민들의 달라진 선서’ 러 매체 뉴스로_USA 18.06.28.
250 러시아 ‘북미합의, 한반도비핵화 첫걸음’ file 뉴스로_USA 18.06.18.
249 러시아 ‘자기PR에 성공한 北지도자’ file 뉴스로_USA 18.06.17.
248 러시아 푸시킨 동상 앞에서 열린 러시아 도서축제 file 뉴스로_USA 18.06.15.
247 러시아 모스크바서 푸시킨 문학상-리체이 시상식 file 뉴스로_USA 18.06.13.
» 러시아 北 김영남위원장, 12~15일 러시아 방문 file 뉴스로_USA 18.06.13.
245 러시아 푸틴, 북미정상회담 최대 협력 표명 file 뉴스로_USA 18.06.08.
244 러시아 푸틴-김정은 9월 만날까 file 뉴스로_USA 18.06.06.
243 러시아 “美, 대북강경책 포기해야 北비핵화 도움” 푸틴 충고 뉴스로_USA 18.05.30.
242 러시아 ‘예측불가’ 트럼프에 러中 긴밀 행보 뉴스로_USA 18.05.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