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02024724_2713.jpg

 

영국서 일자리를 가진 엄마가 최근 40년 만에 50%가 늘었다.
재정연구소IFS는 자녀 둔 25∼54세 여성 절반 정도가 1975년에 일했으나 40년 이후인 2015년에는 72%까지 올랐다고 발표했다. 
이는 영국이 지난 40년동안 취업연령대 여성의 일자리가 늘어난 것과 밀접한 연관이 있다.
자녀가 있느냐 없느냐에 상관없이 여성 25~54세는 취업 ‘최적나이’로 고용률 78%를 기록해 1970년대 중반 보였던 57%와 큰 차이를 보였다.
1970년 통과된 남여 급여 평등법을 포함한 남여평등법Equal Rights은 남여 임금지급 차별 금지와 함께 출산과 부모 휴가 보장제도 개선 등이 상대적으로 짧은 시일내 영국 노동력 시장에 큰 변화를 가져왔다.
자녀둔 부모로서 아빠 엄마 모두 직장을 가진 경우는 2/3(67%)가 넘었는데 1975년에는 49%에 그쳤다. 1958년생 여성이 첫 애가 2살일 때 유급직업을 가진 경우는 41%였다. 
첫 자녀가 12살 때 일자리를 가진 엄마 비율은 58%로 껑충 높아졌다.
IFS 바라 로언트리 조사연구원은 ‘사회와 경제 전반에 엄청난 변화가 생겼다는 것을 보여 주는 연구결과’ 라고 평가했다.

 

ⓒ 코리안위클리(http://www.koweekly.co.uk),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 영국 직장 가진 엄마 40년만에 50%↑ 코리안위클리 18.05.02.
114 영국 킹스톤 지역의원 도전… 하재성·김이화 후보 코리안위클리 18.05.02.
113 영국 런던한국학교 배동진 교장 취임 코리안위클리 18.04.18.
112 영국 영국, 오토매틱 신차 구입 늘어  코리안위클리 18.04.18.
111 영국 파운드 강세 £1=$1.43=1531원 코리안위클리 18.04.18.
110 영국 영국인의 ‘진한’ 커피 사랑 코리안위클리 18.04.11.
109 영국 과외공부, 입시에 ‘확실한’ 효과 코리안위클리 18.03.28.
108 영국 학업성취도, 좋은 학교와 ‘무관’ … 학생 유전자에 달려 코리안위클리 18.03.28.
107 영국 서울시 공무원 킹스톤시 2년 파견근무 코리안위클리 18.03.28.
106 영국 25일 (일) 서머타임 시작 코리안위클리 18.03.28.
105 영국 황준국 대사 ‘문책성’ 귀임 코리안위클리 18.03.28.
104 영국 영국 부모, 자녀 공부 도움 ‘최저’ 코리안위클리 18.03.14.
103 영국 병원 서비스 불만족  코리안위클리 18.03.07.
102 영국 영국 당뇨환자 20년만에 2배 코리안위클리 18.03.02.
101 영국 영국, 교통정체 세계 10위 ‘오명’  코리안위클리 18.02.22.
100 영국 Aldi 수퍼마켓 고객만족도 1위 코리안위클리 18.02.14.
99 영국 하프텀 유럽행 항공권 바가지 코리안위클리 18.02.07.
98 영국 영국 취업률 사상 최고 실업률은 42년래 최저 코리안위클리 18.01.31.
97 영국 교육기금 £70,000 횡령 사고 발생 코리안위클리 18.01.17.
96 영국 파운드 가치와 증시 동반 상승 코리안위클리 18.0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