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 오는 난민들, 40%는 난민자격 취득 가능성 없어

 

새해 이래 시리아에서 오는 난민들의 수는 확연하게 감소한 반면, 다른 지역에서 오는 난민의 수가 늘어났다. EU 위원회는 현재 유럽으로 들어오는 난민들의 많은 수가 난민자격 취득이 어려울 것으로 보고있다.

 

1.jpg 

 

(사진 출처: Spiegel Online)

 

지난 7일자 독일언론 슈피겔 온라인의 보도에 따르면, 1월 발칸반도를 거쳐 유럽으로 들어오는 난민의 수는 일평균2000명쯤이다. 하지만 EU위원회는 이들중 40%는 유럽내에서 난민자격을 얻을수 없을 것으로 전망했다. 그 이유는시리아 난민이 줄어들고, 다른 국가에서 오는 난민수가 증가한데 있다.

 

국경안전 에이전시 프론텍스의 자료에 의하면, 작년9월 발칸반도를 통해 들어오는 시리아 난민의 수는 전체 유럽의난민대비 69%에 달했지만, 올해 1월에는 39%까지 감소한 모습이다. 이에 반해 이라크에서 유럽으로 들어오는 난민의 수는 같은기간 8%에서 25%까지 상승했고, 아프카니스탄 출신의 난민의 수는 전체 난민대비 18%에서 24%까지 올라갔다. 하지만, 대부분의 시리아 난민들이 전쟁, 내전 등의 이유로 망명신청을 하는 반면, 이라크나 아프카니스탄 출신 난민들은 대부분이 경제적인 이유로 망명을 신청하고 있다. 유럽에서 경제적 이유로 망명을 신청하는 경우 거절률은 그외의 망명신청 거절룰 보다 높다.

 

 

한편, 지난해 12월 일일 평균 난민의 수가 3497명, 그리고 9월 6929명이었던 것과 비교해 1월에 유럽으로 들어온난민의 수는 총 6만 466명으로, 일일 평균 1951명의 난민에 해당되는 것으로 나타나, 유럽의 난민사태가 조금 진정국면으로 들어서고 있다는 전망 또한 들려온다.

 

독일 유로저널 박지은 기자

 

eurojournal09@eknews.net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39 기타 한반도 평화 지원하는 국제원자력기구 IAEA file 쿠쿠쿠 20.04.21.
38 기타 핵평화를 원하면 포괄적핵실험금지조약기구 CTBTO를 주목하라 file 쿠쿠쿠 20.04.10.
37 기타 獨, 메르켈 총리도 자가격리…英은 의료시스템 붕괴 직면 호주브레이크.. 20.03.23.
36 기타 WHO, ˝젊은이들 코로나19로 사망할 수도˝...확산 방지 동참 호소! 호주브레이크.. 20.03.21.
35 기타 EU 집행위, “유럽 오지마세요”…30일간 ‘EU로의 여행 금지 제안’ 호주브레이크.. 20.03.17.
34 기타 뒤늦은 ‘팬데믹’ 선언한 WHO… “겪어보지 못한 상황이었다!” 호주브레이크.. 20.03.12.
33 기타 WHO "코로나19, 전파 너무 잘된다"...조만간 '팬데믹' 선언 가능성 무게 호주브레이크.. 20.03.03.
32 기타 WHO, “세계적 대유행 아냐”…강 건너 불구경 하는 행태에 비난 쏟아져 호주브레이크.. 20.02.25.
31 기타 유럽연합 대북제재 기한 연장 (리아노보스티 통신) 뉴스로_USA 19.07.19.
30 기타 ‘다보스는 이제 거기에 없다“ file 뉴스로_USA 19.01.29.
29 기타 북극지역 분쟁 가능성 경고, 러국방장관 file 뉴스로_USA 18.09.06.
28 기타 스위스 세무 당국이 포스코에 계좌 정보를 요청한 이유는? file 코리아위클리.. 18.07.08.
27 기타 IOC 러시아 평창올림픽 출전금지 file 뉴스로_USA 17.12.06.
26 기타 반기문 UN사무총장 후임으로 여성총장 유력? 프랑스존 16.06.17.
25 기타 터키, 치안 불안으로 달리는 버스에 경고 버튼 설치 유로저널 16.03.15.
24 기타 그리스, 난민위기로 인해 여행객 발길 끊겨 유로저널 16.03.15.
23 기타 최근 이주 난민의 40% 이상은 망명 허용 가능성 ‘제로’ 유로저널 16.02.16.
22 기타 유럽 중앙은행, 500유로 지폐 없애나 유로저널 16.02.16.
» 기타 새로 오는 난민들, 40%는 난민자격 취득 가능성 없어 유로저널 16.02.16.
20 기타 파리 테러와 유럽 난민 사태로 유럽통합 개방성 후퇴 위기 유로저널 16.02.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