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경덕교수 전범기 항의서한 보내

 

 

Newsroh=노창현기자 newsroh@gmail.com

 

 

영국 출신 세계적인 팝 가수 에드 시런의 홍보 영상에 전범기 디자인을 사용해 눈살을 찌푸리게 하고 있다.

 

이같은 사실은 한 네티즌의 제보를 받은 성신여대 서경덕 교수팀을 통해 19일 알려졌다. 서경덕 교수는 에드 시런이 지난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팟캐스트를 홍보하는 영상속에 전범기 디자인을 사용했다고 밝혔다.

 

 

외국스타-1.jpg

 

 

서경덕 교수는 "올림픽 및 월드컵 등 세계적인 스포츠 행사때 마다 등장하는 전범기 응원을 퇴치(退治)하고자 제보를 받아오던 중 뜻밖에 한 네티즌을 통해 에드 시런의 전범기 사용을 확인할 수 있었다"고 전했다.

 

약 1백만명이 넘는 팔로워를 보유한 시런의 인스타그램에 전범기 디자인이 올려진 후 한국 팬들은 물론, 수많은 아시아 팬들의 항의 및 비난 댓글이 이어졌다. 결국 게시물은 삭제(削除)됐지만 시런 측은 현재까지 별다른 해명을 내놓고 있지 않다.

 

이에 서 교수는 “무조건적인 비난과 비판만 할 것이 아니라 이번 일을 통해 에드 시런에게 전범기가 무엇이 문제인지를 정확하게 알려줘 다시는 사용하지 못하도록 하는 것이 더 중요하다”고 지적했다.

 

 

외국스타-2.jpg

 

 

특히 그는 “에드 시런의 다양한 SNS계정을 통해 전범기에 관한 영어영상(www.goo.gl/CwxAXF)을 보내는 한편 뉴욕타임스의 전범기 광고 등을 모아 나치의 하켄크로이츠와 의미가 같다는 내용의 항의서한도 보냈다”고 덧붙였다.

 

또한 서 교수는 “또 다른 네티즌을 통해 오는 4월 내한공연을 펼칠 록 밴드 ‘원리퍼블릭’의 보컬 라이언 테더의 일본전범기 문신도 확인할 수 있었다. 이처럼 향후 세계적인 셀럽들이 더이상 전범기 디자인을 사용하지 못하도록 캠페인을 꾸준히 펼쳐 나가겠다”고 밝혔다.

 

서 교수팀은 4년 전 세계적인 팝 가수 저스틴 비버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야스쿠니 신사 참배를 하는 사진을 올려 큰 논란이 된 후, 비버의 SNS계정을 통한 정당한 항의 및 서한을 보내 신사의 문제점을 짚어주기도 했다.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평창서 日전범기응원 고발활동 (2018.2.9.)

서경덕교수팀 제보 요청

 

http://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7175

 

  • |
  1. 외국스타-1.jpg (File Size:114.1KB/Download:15)
  2. 외국스타-2.jpg (File Size:76.8KB/Download:13)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835 프랑스 시리아 대통령 레지옹 도뇌르 훈장 반환 프랑스존 18.04.26.
834 프랑스 윤곽드러나는 프랑스 의회 개혁안 프랑스존 18.04.19.
833 프랑스 인기 좋은 여름 휴가철 job은? 프랑스존 18.04.19.
832 프랑스 에어 프랑스 파업으로 1억7천만 유로 손실 프랑스존 18.04.19.
831 프랑스 프랑스, 올해 230만 명 채용한다 프랑스존 18.04.19.
830 프랑스 노벨문학상 수여하는 한림원, 성 스캔들로 들썩 프랑스존 18.04.19.
829 프랑스 '노벨 문학상 수상' 작가 르 클레지오의 '빛나, 서울 하늘 아래' 불어판 소설 출간 프랑스존 18.04.19.
828 영국 英매체 ‘김정은 방중’ 관심 file 뉴스로_USA 18.03.31.
827 프랑스 500년 시공을 초월한‘천재탄생’ 틴토레토 프랑스존 18.03.27.
826 프랑스 프랑스인들의 직업별 월급은 얼마? 프랑스존 18.03.27.
825 프랑스 2018 평창올림픽 프랑스 메달리스트는 상여금을 얼마나 받을까? 프랑스존 18.03.27.
824 프랑스 유럽 여러 나라의 최저 임금 프랑스존 18.03.27.
823 프랑스 '평창 올림픽은 역대 최상이었다'... 외신들 극찬 프랑스존 18.03.27.
822 프랑스 평창에서 영웅이 된 프랑스 선수, 마르탱 푸르카드 프랑스존 18.03.27.
821 프랑스 프랑스도 미투운동 확산... 프랑스 여성 10명 중 1명 성폭력 피해 프랑스존 18.03.27.
820 프랑스 9월부터 프랑스 중학교에서 핸드폰 사용금지 프랑스존 18.03.27.
819 프랑스 이달고 파리시장, 환경오염 정책에 제동 걸리나? 프랑스존 18.03.27.
818 프랑스 기드 미슐랭 2018 발간... 올해의 스타 셰프는? 프랑스존 18.03.27.
817 프랑스 미투운동에 프랑스도 성추행 스캔들로 들썩~ 프랑스존 18.03.27.
816 프랑스 프랑스의 노숙자 수 줄일 수 있을까? 프랑스존 18.03.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