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터뷰] 해당국가가 없는 경우, 기타에 올려주세요. (5회이상 등록시 카테고리별도 부여)


후쿠오카 도쿄 연이어 전시

 

 

Newsroh=로담(爐談) newsroh@gmail.com

 

 

64927728_10220308104958287_8050783039480922112_n - Copy.jpg

 

 

"한국에 이어 일본에서도 고희 기념전을 열게 되어 기쁘고 감사합니다." 

 

‘이스트사이드 스토리’로 잘 알려진 김명식(金明植) 전 동아대 교수의 고희(古稀)기념전이 일본의 대도시에서 연이어 열려 관심을 모은다.

 

 

64688222_10220308104478275_2828468137463119872_n.jpg

 

65038523_10220308102158217_3053512715692670976_n.jpg

 

 

김명식 교수의 고희 기념전은 22일부터 7월 7일까지 후쿠오카, 7월 20일부터 8월 4일까지 도쿄에서 펼쳐진다. 전시장소는 후쿠오카와 도쿄의 미조에 갤러리(みぞえギャラリー)다.

 

김명식 교수는 지난해 가을 서울의 WE갤러리에서 고희기념 초대전을 가진 바 있어 2년 연속 한일 양국에서 고희전을 여는 진기록을 갖게 됐다. 그는 2010년엔 ‘규슈에서 홋카이도까지’라는 타이틀로 일본열도 7개 화랑 순회전을 가져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64851873_10220315071612449_8914471018194534400_n.jpg

 

64907143_10220308102638229_1787579609231917056_n.jpg

 

 

김명식 교수는 “2008년 후쿠오카에서 열린 그룹전이 인연이 되어 2011년과 2015년 두 차례 미조에 화랑에서 개인전을 가졌는데 이번 전시에 보답하는 의미로 신작들을 발표하게 됐다”고 말했다.

 

미조에 화랑은 2008년 설립, 피카소 컬렉션전을 할 정도로 유럽의 명화를 다수 소장(所藏)하고 있는 일본 메이저화랑 중 하나이다. ‘행복한 집’을 주제로 한 일본 전시에선 '사람같은 집' '이스트 사이드 스토리' 10호~100호의 유화 40점을 선보인다.

 

 

61736572_10220162992170558_1575371111997112320_n.jpg

 

64970111_10220308103238244_5465901137532026880_n.jpg

 

 

이번 전시에선 22일 오프닝 리셉션과 갤러리 토크, 23일 드로잉 시범을 가져 눈길을 끌었다. 김명식 교수는 “'갤러리 토크'는 일반적인 아티스트 토크완 달리 작품의 경향과 내용, 방향, 재료, 제작기간 등을 관객들에게 발표하고 또 질문도 받는 시간이다. '이스트 사이드 스토리'의 탄생배경과 뉴욕과 일본, 퇴직후 용인의 3단계 작업을 발표해 관객의 이해를 도왔다”고 전했다.

 

드로잉 시범(Live Drawing)은 일본의 갤러리에선 낯설지 않은 풍경이다. 전시기간중 그림에 관심있는 학생 주부 일반인 등을 상대로 작가와 관객이 좀더 가까워질 수 있는 기회를 갖는다. 이날 시범엔 50여명이 모여 작가의 작업을 지켜보고 메모와 질의를 하는 등 시종 진지한 자세를 보였다.

 

 

162-2130.3cm Oil on canvas 2019.jpg

 

 

도쿄 전시에선 7월 20일 오프닝 파티와 갤러리 토크를 갖고 21일 드로잉 시범이 펼쳐질 예정이다.

 

'이스트 사이드 스토리'는 1990년대말 처음 방문한 뉴욕여행에서 떠오른 영감에 의해 탄생했다. 색색의 컬러풀한 집들이 다양한 인종을 형상화하여 인종차별(人種差別)이 없는 평등과 화합, 희망을 상징하고 있다.

 

'이스트 사이드 스토리'는 그가 2003년 뉴욕에 교환교수로 오게 되면서 더욱 풍성한 색감과 상상력으로 작품의 깊이를 더했다. 2004년에만 뉴욕서 5차례 개인전을 연 그는 귀국후에도 맨하탄 첼시와 롱아일랜드 갤러리에서 지속적인 전시를 가졌고 마이애미 등 미 주류 아트페어에서도 주목을 받았다.

 

 

East Side 19-M08 Oil on canvas 40.9x31.8cm2019(F6).jpg

 

 

2015년 부산동아대학교 예술대학을 정년 퇴직하고 경기 용인에 작은 갤러리를 겸한 자택을 짓고 왕성한 작업 활동을 하고 있다.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61740624_10220162868407464_786969099619008512_n.jpg

 

 

<꼬리뉴스>

 

서양화가 김명식작가 ‘고희전’ 화제 (2018.5.16.)

‘이스트사이드 스토리’ 등30여점

 

http://m.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7589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 “일본 극우 증오범죄 국제연대로 분쇄” file

    구량옥 변호사 온라인 강연 눈길 “재특회망동은 민족정체성에 대한 살인” Newsroh=로창현기자 newsroh@gmail.com <이하 이미지 구량옥변호사 제공> 불과 4분여 영상이었다. 그러나 Zoom을 통한 온라인 청중들에겐 40분도 더 되는 듯한 길고 고통스러운 시간이었다. 국제법전문가 구량옥 변호사가 27일(한국시간)...

    “일본 극우 증오범죄 국제연대로 분쇄”
  • 캄보디아 제일의 명문학교를 향해 file

    [인터뷰] 프놈펜 한국국제학교 김대윤 신임 이사장 ▲ 프놈펜 한국국제학교 새 이사진/조윤호 이사, 강미선 이사, 문창룡 교장, 김대윤 이사장, 박상호 이사, 홍승균 이사, 문준식 영사 (왼쪽부터) 프놈펜 한국국제학교(Korean International School in Phnom Penh, 교장 문창룡)가 새 이사진과 함께 새로운 발걸음을 내딛었...

    캄보디아 제일의 명문학교를 향해
  • [인터뷰] 선한 영향력 펼치는 통로, 캄보디아 어니스트 우드

    [코로나 극복 한인 상권 살리기 - '3DO' 캠페인] 프놈펜에서 믿을 수 있는 가구점을 꼽으라면 어니스트우드를 빼놓을 수 없을 것이다. 8년이라는 오랜 기간 고객과의 신뢰로 입지를 단단히 굳혀온 어니스트우드는 실용적이고 단순한 스타일로 고객들의 욕구를 사로잡았다. 또한 어니스트우드가 감당하고 있는 남다른...

    [인터뷰] 선한 영향력 펼치는 통로, 캄보디아 어니스트 우드
  • 평양의 호주유학생 체험기 file

    북한문학과 음식문화     Newsroh=로담(爐談) newsroh@gmail.com         “셰익스피어와 찰스 디킨스는 북에서 진보 작가.”   평양에 거주하는 호주 유학생의 생활을 러시아 리아노보스티 통신이 소개해 관심을 끈다.   리아노보스티 통신은 25일 북한에 거주하는 유일한 호주인으로 김일설대학에서 비교문학 대학원 과정을 ...

    평양의 호주유학생 체험기
  • 김명식교수 일본서 고희기념전 file

    후쿠오카 도쿄 연이어 전시     Newsroh=로담(爐談) newsroh@gmail.com         "한국에 이어 일본에서도 고희 기념전을 열게 되어 기쁘고 감사합니다."    ‘이스트사이드 스토리’로 잘 알려진 김명식(金明植) 전 동아대 교수의 고희(古稀)기념전이 일본의 대도시에서 연이어 열려 관심을 모은다.           김명식 교수의 ...

    김명식교수 일본서 고희기념전
  • “베트남내 한국홍보대사 앞장설래요” file

    베트남 한인2세 유사라 양     Newsroh=로정훈기자 newsroh@gmail.com         “베트남 친구들이 동해를 일본해로 생각할까봐 걱정됐어요.”   사이버외교사절단 반크가 글로벌한국홍보대사 활동을 확대하고 있다. 반크는 21일 베트남 호치민에서 300명의 베트남 한인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진행한 글로벌 한국홍보대사 교육 ...

    “베트남내 한국홍보대사 앞장설래요”
  • 건강한 공동체, 진정한 지역자립을 꿈꾸는 HESED file

    무엇보다 사람이 변화되는 것에 가장 큰 가치를 두고 있다는 이봉래 대표는1시간이 넘는 인터뷰 시간내내 한번도‘수익창출’에 대한 언급이 없었다. 그가 대표로 있는 Joybells(이하 조이벨스)의 캄보디아 자회사격인 Hesed(헤세드)의 정체성이 사회적기업이긴 하지만 비즈니스 필드 중심에 ‘대표직’을 맡은 인물이라고 하기...

    건강한 공동체, 진정한 지역자립을 꿈꾸는 HESED
  • ‘동유럽의 깐느’ 칼로비바리 3탄 file

      한국의 영화인들이여! Torino Film Lab을 주목하라!     Newsroh=클레어 함 칼럼니스트         "브라질이나 이태리, 독일 같은 특정 국가에서는 지원 프로젝트가 30-40편으로 많지만, 한국의 경우, 3-5편으로 아주 적은 편이라 많이 아쉽다.앞으로 한국에서 더 많은 지원을 하길 희망한다.“     우리가 흔히 예술이라고 ...

    ‘동유럽의 깐느’ 칼로비바리 3탄
  • ‘동유럽의 깐느’ 칼로비바리에서 (2) file

    네오나치즘과 싸우는 체코감독 Vít Klusák ‘The White World according to Daliborek’로 전면전   Newsroh=클레어 함 칼럼니스트     독일 뮌헨 중앙역에서 기차를 두어번 갈아타고, 체코의 칼로비바리에 도착했다. 이 온천 휴양도시는 다행히 독일과 체코 국경 근처에 위치한터라 4시간 정도 기차에 몸을 싣으면 쉽사리 여...

    ‘동유럽의 깐느’ 칼로비바리에서 (2)
  • (인터뷰) 김경수 남인도 총영사 file

    순수 서민형 외교관 김경수 남인도 총영사를 떠나보내며... 안녕하십니까. 부임하신지가 바로 얼마전 같은데 벌써 이임하시는군요. 남인도 총영사관이 개설되면서 첫총영사님으로 부임 하셨습니다. 부임 하시기전 남인도와 첸나이를 어떻게 생각하시고 오셨는지요? 잘아는 바가 없어서 별 생각없이 왔었죠. 물론 창설공관으...

    (인터뷰) 김경수 남인도 총영사
  • 영세사업자를 위한 대출 종류 및 절차 file

      실제적으로 캐나다 경제를 이끌어 온 국가경제의 엔진임을 자부했던 앨버타의 체면이 요즘 말이 아니다. 에드먼턴에 폭설을 몰고 오는 하늘의 먹구름보다 고용불안 및 서민생활의 압박으로 작용하는 경제 먹구름이 올 겨울을 더 을씨년스럽게 만들고 있다. 기름값은 이미 30달러선이 무너졌고, 캐나다 달러 환율은 70센터...

    영세사업자를 위한 대출 종류 및 절차
  • 제1회 재언협 유럽대회 동영상 및 사진 file

    https://www.youtube.com/watch?v=rkk9bbVH8UQ     (올랜도=코리아위클리) 김명곤 기자 = 위 동영상은 2016년 1월 4일부터 7일까지 모스크바 코라스톤 호텔에서 열린 제1회 재언협 유럽대회 마지막날 북한 식당에서 가진 만찬 모습입니다. 즉석에서 돌아가며 소감 한마디씩 했습니다. 모두 11명이 참가한 유럽대회는 짧지만...

    제1회 재언협 유럽대회 동영상 및 사진
  • 파라과이 한인이민역사 반세기를 마감하고 이민자의 2세대가 한인... file

    파라과이 한인이민역사 반세기를 마감하고 이민자의 2세대가 한인회를 출범시켰다.    1965년 네델란드 화물선 보이스뱅호를 타고 2개월의 대서양을 항해 끝에 아르헨티나를 거쳐 파라과이에 도착한 1차 한인농업이민자들은 처음 정착했던 산 뻬드로 정착촌의 척박한 환경을 벗어나 다시 아순시온 4시장을 중심으로 한인촌을...

    파라과이 한인이민역사 반세기를 마감하고 이민자의 2세대가 한인회 출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