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선 해외유권자 30만 넘었다.

최종집계 30만197명

 

뉴욕=임지환기자 newsroh@gmail.com

 

제 19대 대통령선거에 등록한 해외 유권자(有權者)가 30만명을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오는 25일부터 30일까지 진행되는 대선 재외선거투표가 역대 최다인 총 30만197명이 등록했다고 발표했다. 이는 추정 선거권자수의 15.2%로 지난달 31일 잠정 집계한 29만7,805명보다 2392명이 늘어난 숫자다.

 

뉴욕에서는 지난 5~9일 닷새간 총영사관과 인터넷 홈페이지를 통해 재외선거인 명부 열람을 실시한 결과, 재외선거인 3,130명, 지상사 직원 및 유학생 등 국외부재자 1만586명 등 총 1만 3,716명의 명부가 최종 확정됐다.

 

유권자가 가장 많이 등록한 공관은 일본대사관으로 1만6,060명이고 최소 공관은 트리니다드토바고의 27명으로 나타났다.

 

남녀 비율은 재외선거인이 남성이 2만2,558명 여성이 2만4,379명, 국외부재자는 남성이 11만7,229명, 여성이 13만107명으로 각각 여성 숫자가 더 많았다.

 

18대 대선과 비교해 유권자들이 많은 주요 3개국의 증가 현황을 보면 미국은 5만1,794명에서 6만8.244명으로 31.8% 증가했고 중국은 3만5,674명에서 4만3,912명으로 23.1%로 크게 늘었고 일본은 3만7,342명에서 38,009명으로 1.8% 소폭(小幅) 증가했다.

 

선거인 명부가 최종 확정되면서 각 지역 총영사관은 선거인들에게 재외투표 안내문 발송에 들어갔다. 지난달 까지 유권자 등록을 독려했다면 이제는 투표 참여 활동을 전개하는 것이다.

 

김동춘 뉴욕 재외선거관은 “유권자 등록을 마친 선거인들에게 이메일과 일반우편, 문자 등으로 투표 안내문을 통보하고 있다. 앞으로 한인 마트와 상가 등 한인 밀집지역을 방문해 투표독려 활동을 실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뉴욕총영사관은 선거인 안내와 투표용지 발급기 운용 등에 필요한 총 33명의 사무원을 위촉, 투표 기계작동 실습 등 차질 없는 투표 진행을 위한 사전준비를 진행하게 된다.

 

뉴욕지역에서 투표는 퀸즈 플러싱의 시캐슬 그룹건물 1층 리셉션 홀(4월25일~4월30일 6일간 운영) 투표소와 뉴저지한인회 투표소, 필라델피아 서재필 기념재단의료원(4월28일~4월30일 3일간 운영) 투표소에서 할 수 있다.

 

투표시간은 오전 8시~오후 5시. 투표자들은 투표소 방문시 여권, 주민등록증, 운전면허증, 뉴욕시신분증(IDNYC) 등 사진과 생년월일이 기재된 본인확인이 가능한 신분증을 반드시 지참해야 한다. 영주권자는 영주권 카드 또는 비자원본을 지참해야 한다.

 

* 글로벌웹진 뉴스로 www.newsroh.com

 

 

sc201703210001.jpg

 

 

<꼬리뉴스>

 

뉴욕 재외선거투표소 플러싱 확정 (2017.4.7.)

뉴저지 팰팍, 필라 등 3개 투표소 운영

 

http://www.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6011

 

 

  • |
  1. sc201703210001.jpg (File Size:112.6KB/Download:10)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1316 미국 몽고메리 코리안 페스티발 ‘새로운 시도’ file 뉴스앤포스트 17.08.18.
1315 미국 세계 위안부의 날, 달라스 촛불집회 개최 i뉴스넷 17.08.17.
1314 미국 “이념 접어두고 서로 불쌍히 여기는 나라 되어야” 코리아위클리.. 17.08.17.
1313 미국 애틀랜타에 한국교육원 설립 코리아위클리.. 17.08.17.
1312 미국 “대한독립 만세”…달라스 포트워스 광복절 경축식 개최 i뉴스넷 17.08.17.
1311 미국 “네오나치 KKK 미국 反이민물결 심상찮다” file 뉴스로_USA 17.08.17.
1310 미국 달라스 한인회, 풀뿌리 컨퍼런스 평가 발표회 개최 file i뉴스넷 17.08.16.
1309 미국 달라스 한국여성회, 한결같은 ‘양로원 봉사’ i뉴스넷 17.08.16.
1308 미국 美추방위기 韓여성 한인교회 서명운동 file 뉴스로_USA 17.08.14.
1307 미국 美샬럿츠빌 車돌진살해범 20세 공화당원 뉴스로_USA 17.08.14.
1306 미국 이북5도민회, 전쟁체험 수기 책으로 발간한다 뉴스코리아 17.08.14.
1305 미국 “자랑스러운 한국의 후예, 긍지와 자부심 찾았어요” 뉴스코리아 17.08.14.
1304 미국 코리안 페스티벌 … “크라잉넛과 신나게 한번 달려보자!” 뉴스코리아 17.08.14.
1303 미국 “8월 14일은 세계 위안부의 날” … 오후8시, 달라스 다운타운서 ‘촛불집회’ 개최 뉴스코리아 17.08.14.
1302 미국 CMI, 한동일·헬렌 리 피아노 연주회 “환상의 듀엣 기대” 뉴스코리아 17.08.14.
1301 미국 “원로들 노고로 쌓은 토대에서 새로운 발전 위해 출항” 뉴스코리아 17.08.14.
1300 미국 달라스 총영사관승격 서명 1만2천명 돌파 뉴스코리아 17.08.14.
1299 미국 팬아시안 상공회 비즈니스 엑스포 홍선희 원장·제임스 문 대표 수상자 선정 뉴스코리아 17.08.14.
1298 미국 박한식 교수 “문재인 독트린 만들라” file 뉴스앤포스트 17.08.14.
1297 미국 미국 유타주 한인 허버트 허, 시의원에 출마 file News1004 17.08.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