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반도 위기론'에 따른 서한 발송

 

뉴스로=노창현특파원 newsroh@gmail.com

 

 

미주한인풀뿌리단체 시민참여센터가 고조되는 한반도 위기론과 관련, 연방 상하원 100여명의 의원에게 12일 서한(書翰)을 발송했다.

 

현재 트럼프 정부는 시리아 공습으로 북한의 도발에 대한 군사대응을 예고하며, 북한을 압박하기 위하여 니미츠급 핵추진 항공모함 칼빈슨호를 한반도로 이동시키고 있다. 또한 존 소어스 전 영국 해외정보국(MI6)장이 한반도의 전쟁을 시사하는 듯한 발언을 통해 4월 한반도 위기설이 대두되고 있는 상황이다.

 

 

image2.jpg

미연방의회 의원실을 방문한 시민참여센터 관계자들

 

 

 

이에 시민참여센터는 자체 연방의회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의원과 미의회 코리아 코커스 소속의원, 연방 상하원 외교위와 국방위 소속의 의원들에게 서한을 발송해 한인사회의 심각한 우려(憂慮)를 전달했다.

 

서한은 최근 한반도에서 고조되고 있는 군사적 충돌에 대해,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을 해칠것이라며 “북한은 핵시험, 미사일 시험 등의 어떠한 무력도발도 하지 않아야 할 것이며, 미국 정부와 의회는 한반도의 안보를 위해 최대한 평화적인 방법으로 접근해달라고 당부하는 내용이다.

 

시민참여센터는 “오는 15일 김일성 생일(태양절) 맞춰 북한의 핵시험 및 대륙간 탄토 미사일 시험이 예상되면서 한반도에 자칫 큰 위기를 몰고 올 수 있는 행위는 반드시 막아야 한다는 점에서 서한을 100여명의 미합중국 연방의회 상하원의원에게 긴급 발송하게 됐다”고 전했다.

 

한편 11일엔 뉴욕한인회가 성명을 발표하고 외교분야의 주요 연방 의원들에게 한반도 문제에 대해 의회 차원에서 평화적 외교적 노력을 기울여 줄 것을 촉구하는 서한을 발송한 바 있다.

 

 

April 10th.jpg

 

 

* 글로벌웹진 뉴스로 www.newsroh.com

 

<꼬리뉴스>

 

뉴욕한인들 ‘한반도안보’ 美외교노력 촉구 (2017.4.12.)

“전쟁은 안된다!”미정부와 의회에 서한

 

http://www.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6032

 

 

  • |
  1. image2.jpg (File Size:113.3KB/Download:11)
  2. April 10th.jpg (File Size:797.3KB/Download:9)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022 미국 ‘천지인’ 앙상블, 뉴욕서 사물놀이 탄생 40주년 공연 newfile 뉴스로_USA 13:34
2021 미국 미국서 ‘김영옥대령 고속도로’ 지정 초읽기 file 뉴스로_USA 18.04.19.
2020 미국 韓여성 美50개주 70개도시 참전기념비 순례 file 뉴스로_USA 18.04.19.
2019 미국 뉴욕 장애아동 무료 음악프로그램 file 뉴스로_USA 18.04.18.
2018 미국 문대동 회장, DBU 리더십상 수상 “한인의 자부심” 뉴스코리아 18.04.16.
2017 미국 세계한상대회 운영위 및 리딩CEO포럼, “달라스에서 열린다” 뉴스코리아 18.04.16.
2016 미국 “한인 입양아를 위해 달라스 엄마들이 뭉쳤다!” 뉴스코리아 18.04.16.
2015 미국 민주평통 달라스 협의회 추가 자문위원 위촉장 수여 뉴스코리아 18.04.16.
2014 미국 북텍사스 지역 학생들 모여 수학 실력을 겨루다 뉴스코리아 18.04.16.
2013 미국 달라스 문화의 달 4월, 즐길만한 전시회 및 축제 뉴스코리아 18.04.16.
2012 미국 북텍사스 이북도민회 4월 월례회 통해 결속 다져 뉴스코리아 18.04.16.
2011 미국 美한인여중생 과학만화 우승 file 뉴스로_USA 18.04.14.
2010 미국 애틀랜타서 한국 도예명장 만난다 file 뉴스앤포스트 18.04.13.
2009 미국 백악관 한반도평화 청원 10만명 돌파 file 뉴스로_USA 18.04.12.
2008 미국 “한인2세자녀 어떻게 가르칠까” 뉴욕한인교사연수회 뉴스로_USA 18.04.12.
2007 미국 美버팔로 등 ‘찾아가는 영사서비스’ file 뉴스로_USA 18.04.12.
2006 미국 美볼티모어에 한국영화 알리기 file 뉴스로_USA 18.04.12.
2005 미국 美포트리기림비 모금운동 박차 뉴스로_USA 18.04.12.
2004 미국 억하심정에 산삼 훔쳤다가 쇠고랑 file 뉴스앤포스트 18.04.10.
2003 미국 아시안계 변호사들의 멘토 잠들다 file 뉴스앤포스트 18.04.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