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반도 위기론'에 따른 서한 발송

 

뉴스로=노창현특파원 newsroh@gmail.com

 

 

미주한인풀뿌리단체 시민참여센터가 고조되는 한반도 위기론과 관련, 연방 상하원 100여명의 의원에게 12일 서한(書翰)을 발송했다.

 

현재 트럼프 정부는 시리아 공습으로 북한의 도발에 대한 군사대응을 예고하며, 북한을 압박하기 위하여 니미츠급 핵추진 항공모함 칼빈슨호를 한반도로 이동시키고 있다. 또한 존 소어스 전 영국 해외정보국(MI6)장이 한반도의 전쟁을 시사하는 듯한 발언을 통해 4월 한반도 위기설이 대두되고 있는 상황이다.

 

 

image2.jpg

미연방의회 의원실을 방문한 시민참여센터 관계자들

 

 

 

이에 시민참여센터는 자체 연방의회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의원과 미의회 코리아 코커스 소속의원, 연방 상하원 외교위와 국방위 소속의 의원들에게 서한을 발송해 한인사회의 심각한 우려(憂慮)를 전달했다.

 

서한은 최근 한반도에서 고조되고 있는 군사적 충돌에 대해,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을 해칠것이라며 “북한은 핵시험, 미사일 시험 등의 어떠한 무력도발도 하지 않아야 할 것이며, 미국 정부와 의회는 한반도의 안보를 위해 최대한 평화적인 방법으로 접근해달라고 당부하는 내용이다.

 

시민참여센터는 “오는 15일 김일성 생일(태양절) 맞춰 북한의 핵시험 및 대륙간 탄토 미사일 시험이 예상되면서 한반도에 자칫 큰 위기를 몰고 올 수 있는 행위는 반드시 막아야 한다는 점에서 서한을 100여명의 미합중국 연방의회 상하원의원에게 긴급 발송하게 됐다”고 전했다.

 

한편 11일엔 뉴욕한인회가 성명을 발표하고 외교분야의 주요 연방 의원들에게 한반도 문제에 대해 의회 차원에서 평화적 외교적 노력을 기울여 줄 것을 촉구하는 서한을 발송한 바 있다.

 

 

April 10th.jpg

 

 

* 글로벌웹진 뉴스로 www.newsroh.com

 

<꼬리뉴스>

 

뉴욕한인들 ‘한반도안보’ 美외교노력 촉구 (2017.4.12.)

“전쟁은 안된다!”미정부와 의회에 서한

 

http://www.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6032

 

 

  • |
  1. image2.jpg (File Size:113.3KB/Download:9)
  2. April 10th.jpg (File Size:797.3KB/Download:8)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1316 미국 몽고메리 코리안 페스티발 ‘새로운 시도’ file 뉴스앤포스트 17.08.18.
1315 미국 세계 위안부의 날, 달라스 촛불집회 개최 i뉴스넷 17.08.17.
1314 미국 “이념 접어두고 서로 불쌍히 여기는 나라 되어야” 코리아위클리.. 17.08.17.
1313 미국 애틀랜타에 한국교육원 설립 코리아위클리.. 17.08.17.
1312 미국 “대한독립 만세”…달라스 포트워스 광복절 경축식 개최 i뉴스넷 17.08.17.
1311 미국 “네오나치 KKK 미국 反이민물결 심상찮다” file 뉴스로_USA 17.08.17.
1310 미국 달라스 한인회, 풀뿌리 컨퍼런스 평가 발표회 개최 file i뉴스넷 17.08.16.
1309 미국 달라스 한국여성회, 한결같은 ‘양로원 봉사’ i뉴스넷 17.08.16.
1308 미국 美추방위기 韓여성 한인교회 서명운동 file 뉴스로_USA 17.08.14.
1307 미국 美샬럿츠빌 車돌진살해범 20세 공화당원 뉴스로_USA 17.08.14.
1306 미국 이북5도민회, 전쟁체험 수기 책으로 발간한다 뉴스코리아 17.08.14.
1305 미국 “자랑스러운 한국의 후예, 긍지와 자부심 찾았어요” 뉴스코리아 17.08.14.
1304 미국 코리안 페스티벌 … “크라잉넛과 신나게 한번 달려보자!” 뉴스코리아 17.08.14.
1303 미국 “8월 14일은 세계 위안부의 날” … 오후8시, 달라스 다운타운서 ‘촛불집회’ 개최 뉴스코리아 17.08.14.
1302 미국 CMI, 한동일·헬렌 리 피아노 연주회 “환상의 듀엣 기대” 뉴스코리아 17.08.14.
1301 미국 “원로들 노고로 쌓은 토대에서 새로운 발전 위해 출항” 뉴스코리아 17.08.14.
1300 미국 달라스 총영사관승격 서명 1만2천명 돌파 뉴스코리아 17.08.14.
1299 미국 팬아시안 상공회 비즈니스 엑스포 홍선희 원장·제임스 문 대표 수상자 선정 뉴스코리아 17.08.14.
1298 미국 박한식 교수 “문재인 독트린 만들라” file 뉴스앤포스트 17.08.14.
1297 미국 미국 유타주 한인 허버트 허, 시의원에 출마 file News1004 17.08.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