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노비, 뉴저지초대교회, 브니엘선교회 힘 합쳐

 

뉴욕=민지영기자 newsrohny@gmail.com

 

 

이노비-소울세이빙스태이션 (2).jpg

 

 

이노비와 뉴저지초대교회, 브니엘선교회가 힘을 합쳐 할렘의 어려운 이웃을 위한 무료 식사와 음악회의 훈훈한 정(情)을 선사했다.

 

문화복지 비영리단체 이노비(EnoB, 대표 강태욱)가 뉴저지 초대교회 기관 사역부, 브니엘 선교회와 함께 18일 할렘에 위치한 소울세이빙 스테이션을 찾아가 할렘지역 노숙자와 저소득층 주민을 위해 무료식사와 음악회를 마련했다.

 

이번 행사는 브니엘 선교회가 매주 화요일 열고 있는 봉사모임에 뉴저지 초대교회에서 주민들을 위한 점심 식사와 예배를 준비하고 이노비는 무료 공연을 맡는 등 세 단체의 협업(協業)으로 이뤄져 눈길을 끌었다.

 

 

이노비-소울세이빙스태이션 (5).jpg

 

 

할렘지역 저소득층과 노숙자등 150여명에게 따뜻한 점심과 함께 이노비의 수준높은 음악회가 어우러져 기쁨과 감동을 선사했다.

 

뉴저지 초대교회에서는 매년 꾸준히 이곳을 찾아가 무료식사봉사를 하고 있고 이노비도 음악으로 함께 참여해 왔다. 이날도 20여명의 뉴저지 초대교회 자원봉사자가 도왔다.

 

이날 공연에는 이노비 대표 음악감독인 김수진(연대, 버클리 음대, NYU석사 졸업)과 뮤지컬배우이자 가수 클레어 헤이너, NYU 석사를 졸업하고 뮤지컬 작곡가로 활동하고 있는 에이든 램지가 베이스 기타를, 그리고 뉴욕을 무대로 활동 중인 드러머 윤민수가 함께 했다.

 

 

이노비-소울세이빙스태이션 (3).jpg

 

 

참석한 한 주민은 "너무 기분이 좋아지는 콘서트 였다. 들어오기 전에 화가 나는 일이 있었는데 공연이 시작되자마자 기분이 좋아지고 풀렸다. 정말 감사하다"는 소감을 전했다.

 

후원문의: 이노비 happiness@EnoB.org or 212-239-4438

 

* 글로벌웹진 뉴스로 www.newsroh.com

 

 

이노비-소울세이빙스태이션 (4).jpg

 

 

<꼬리뉴스>

 

이노비 美한인양로원 무료음악공연 (2016.8.23.)

재외동포재단 후원, 뉴저지초대교회도 참여

 

http://www.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5331

 

 

 

  • |
  1. 이노비-소울세이빙스태이션 (2).jpg (File Size:153.4KB/Download:11)
  2. 이노비-소울세이빙스태이션 (3).jpg (File Size:142.5KB/Download:9)
  3. 이노비-소울세이빙스태이션 (4).jpg (File Size:177.4KB/Download:8)
  4. 이노비-소울세이빙스태이션 (5).jpg (File Size:121.8KB/Download:9)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044 미국 민주평통 달라스 “남북정상회담 지지 성명” 발표 new i뉴스넷 18.04.26.
2043 미국 美주요도시 ‘세계와 한반도 평화행진’ file 뉴스로_USA 18.04.26.
2042 미국 제20회 재외동포문학상 작품 공모 i뉴스넷 18.04.25.
2041 미국 “통일 골든벨을 울려라” i뉴스넷 18.04.25.
2040 미국 달라스에 ‘이민사 기념관’ 생긴다! i뉴스넷 18.04.25.
2039 미국 한미연합회, 5월 12일(토) 시민권 신청 무료 대행 i뉴스넷 18.04.25.
2038 미국 한미연합회, 8월 대규모 연례만찬 개최 … 북한 전문가 ‘강연’ i뉴스넷 18.04.25.
2037 미국 “여성아카데미에서 행복 충전하세요” i뉴스넷 18.04.25.
2036 미국 뉴욕한인들 ‘남북정상회담 통일산행’ file 뉴스로_USA 18.04.25.
2035 미국 최덕례할머니 별세..LA서 추모제 file 뉴스로_USA 18.04.24.
2034 미국 美포트리 위안부기림비 모금 완료 뉴스로_USA 18.04.23.
2033 미국 재미 장호준목사 벌금형 비난여론 file 뉴스로_USA 18.04.23.
2032 미국 코펠 시의원 전영주 후보 “찍을 시간 왔다” 뉴스코리아 18.04.23.
2031 미국 달라스에서 또 한 번 도약을 노리는 김정윤 선수 뉴스코리아 18.04.23.
2030 미국 젊은 인재 육성 위한 달라스 한인 사회의 노력 뉴스코리아 18.04.23.
2029 미국 조이스 양 피아니스트와 뉴욕 필하모닉 수석연주자들의 콜라보 뉴스코리아 18.04.23.
2028 미국 DFW 한국학교 ‘나의 꿈 말하기’ 대회 개최 뉴스코리아 18.04.23.
2027 미국 김유진 태권도 명인 “72년간 태권도 한 길 걸어, 세 아들 모두 고단자 뉴스코리아 18.04.23.
2026 미국 미국태권도고단자회, 명인 추대 및 명예의 전당상 수여 뉴스코리아 18.04.23.
2025 미국 함께 여는 통일의 문 ‘2018 달라스 통일 골든벨’ 뉴스코리아 18.04.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