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러싱제일교회 352명 서명받아

 

 

Newsroh=노창현기자 newsroh@gmail.com

 

 

트럼프행정부의 다카(DACA 서류미비청소년추방유예) 폐지로 이들을 구제할 수 있는 ‘드림액트’ 통과가 초미(焦眉)의 관심사로 떠오르고 있다.

 

한인사횔르 비롯한 이민자 커뮤니티는 이 법안이 의회에서 통과할 수 있도록 온라인 서명작업을 활발히 전개하고 있다.

 

16일 현재 미 50개주 상하원의원에게 법안 통과를 독려하는 한인 청원자 수는 뉴욕이 압도적으로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민자보호교회가 중간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청원수는 총 2242명으로 이중 뉴욕이 1182명으로 무려 52.7%를 점유하고 있다. 이어 뉴저지가 259명, 캘리포니아 214명, 텍사스 102명, 조지아 97명, 버지니아 75명 일리노이 61명 순이다.

 

 

후러싱제일교회 드림액트 서명운동 110617.jpg

 

 

뉴욕에선 후러싱제일교회의 청년공동체 목회가 지난 12일 드림액트 서명운동을 벌여 단숨에 352명을 사인을 받는 성과를 기록했다.

 

이민자보호교회에서는 드림액트 온라인 서명운동 포스트를 만들어서 여러 교회로 배포(配布)를 하고 있다.

 

이민자보호교회 관계자는“의회의 공화 민주 양당의 지도부가 올해 안에 어떻게 하던지 DACA 수혜자들을 구제하는 법안을 통과 시키겠다고 하고 있다. 하지만 이것을 반대하는 의원들도 많이 있기 때문에 쉬운 상황은 아니다. 이에 풀뿌리 활동이 절실하고 각 지역구 의원들에게 서명운동으로 의지를 보내는 것이 어느때 보다 중요한 시점이다”라고 강조했다.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미주한인 ‘추방유예신청자’ 중남미 빼면 1위 (2012.11.18.)

 

http://www.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2063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1872 미국 美대학서 ‘대북제재 바로보기’ 공개특강 file 뉴스로_USA 18.02.20.
1871 미국 박병진 조지아북부지검장 취임 선서 file 뉴스앤포스트 18.02.20.
1870 미국 “한반도에서 전쟁은 일어나지 않는다” file 뉴스앤포스트 18.02.20.
1869 미국 가주한미포럼 김현정대표 활동 다각화 file 뉴스로_USA 18.02.19.
1868 미국 美팰팍 첫 한인시장 청신호 file 뉴스로_USA 18.02.19.
1867 미국 론 김의원 뉴욕주 연례입법회의 참여 file 뉴스로_USA 18.02.19.
1866 미국 김동춘교수 뉴욕대 강연 뉴스로_USA 18.02.19.
1865 미국 2018년 한인연합체육대회 잭슨빌서 열린다 코리아위클리.. 18.02.17.
1864 미국 워싱턴문화원 신년맞이 작은 음악회 file 뉴스로_USA 18.02.17.
1863 미국 텍사스, 세금환급액 전미 ‘최고’ i뉴스넷 18.02.16.
1862 미국 텍사스 자동차 보험료 1,810달러 … 전국 6위 i뉴스넷 18.02.16.
1861 미국 달라스여성회-한미은행, 구정맞이 양로원 방문 i뉴스넷 18.02.16.
1860 미국 의리의 호남향우회, 화합의 정기총회 i뉴스넷 18.02.16.
1859 미국 박영남 자서전 ‘흔적과 편린’ 출간 i뉴스넷 18.02.16.
1858 미국 김덕수 사물놀이패 초청 뉴욕, 필라 국악축전 file 뉴스로_USA 18.02.16.
1857 미국 세종솔로이스츠, 설맞이 나눔콘서트 file 뉴스로_USA 18.02.16.
1856 미국 김일홍 회장, 핸델 연방하원 만났다 file 뉴스앤포스트 18.02.15.
1855 미국 김영준 총영사 ”애틀랜타 무역관 설립 추진” file 뉴스앤포스트 18.02.14.
1854 미국 뉴욕 사찰 설날 합동차례 file 뉴스로_USA 18.02.13.
1853 미국 뉴욕서 제6회 오픈포럼 file 뉴스로_USA 18.02.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