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1일(일) 어빙 아트센터서 개최 … 박애리‧정남훈 등, 한국 국악 대표주자 20명 대거 출연

 

 

Gook_Ak.JPG

 

▲ (사)한국국악협회 텍사스지부 박성신(뒤) 지부장과 자니 유 부지부장이 지난 7일(수) 열린 기자회견에서 제2회 ‘달라스 국악 대축제’ 일정을 설명하고 있다.

 

 

제2회 달라스 국악 대축제가 오는 4월 1일(일) 오후 6시 30분 어빙 아트센터에서 열린다.

공연을 주최하는 (사)한국국악협회 텍사스지부 박성신 지부장과 자니 유 부지부장은 지난 7일(수) 기자회견을 열고 제2회 달라스 국악 대축제에 대한 일정을 발표했다.

지난 2015년에 이어 두 번째로 열리는 이번 국악 대축제에는 한국을 대표하는 20명의 국악인 및 전통 무용가들이 대거 참여해 역대 최고의 국악무대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KBS1 TV <국악한마당>의 진행자로 잘 알려진 국악인 박애리 씨를 비롯해 서울시 무형문화재 제38호 재담소리의 정남훈, (사)한국국악협회 홍성덕 이사장, 방송인 이하늬의 어머니로 잘 알려진 인간문화재 문재숙 교수 등이 공연진에 포함된다. 공연진 구성은 박성신 지부장과 홍성덕 이사장의 각별한 인연으로 이뤄졌다.

공연 프로그램은 소고춤, 부산동래 학춤, 가야금 병창, 민요 등을 포함한다. 달라스 한인사회에서는 (사)한국국악협회 텍사스지부 회원들과 박성신 지부장이 각각 화관무와 부채산조로 무대에 오른다. 마지막 공연 순서에서는 관객들이 무대에 올라 공연진과 함께 할 수 있는 기회도 제공된다.

전세계에 16개의 (사)한국국악협회 지부가 있는데, 텍사스지부만큼 활발한 활동을 펴는 지부도 없다. 뉴저지 지부가 ‘명인열전’이라는 행사로 정기적인 국악 무대를 만들고 있다.

박성신 지부장은 “지역사회에 더 나은 우리의 전통예술문화를 발전시키기 위해 힘들지만 이 같은 공연을 개최하고 있다”며 “이번 공연은 부모와 자녀가 함께 한국의 얼을 실감할 수 있는 훌륭한 공연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공연을 위해 (사)한국국악협회 텍사스지부는 5만 달러 상당의 경비를 충당해야 한다. 동포사회의 후원과 관심이 절실한 이유도 여기에 있다.

제2회 ‘달라스 국악 대축제’ 입장료는 일반 티켓이 50 달러, VIP 티켓이 100 달러에 판매된다. 티켓 예매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박성진 지부장(469-735-6419)이나 나지 유(469-569-2804) 부지부장에게 문의하면 된다.

 

토니 채 기자 editor@newskorea.com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1875 미국 “까치 까치 설날” 잔치로 어우러진 올랜도 한인들 코리아위클리.. 18.02.24.
1874 미국 캐롤튼 시 “우리는 평창올림픽 응원군” i뉴스넷 18.02.22.
1873 미국 美NJ 한인연방의원 1호 도전 file 뉴스로_USA 18.02.22.
1872 미국 美대학서 ‘대북제재 바로보기’ 공개특강 file 뉴스로_USA 18.02.20.
1871 미국 박병진 조지아북부지검장 취임 선서 file 뉴스앤포스트 18.02.20.
1870 미국 “한반도에서 전쟁은 일어나지 않는다” file 뉴스앤포스트 18.02.20.
1869 미국 가주한미포럼 김현정대표 활동 다각화 file 뉴스로_USA 18.02.19.
1868 미국 美팰팍 첫 한인시장 청신호 file 뉴스로_USA 18.02.19.
1867 미국 론 김의원 뉴욕주 연례입법회의 참여 file 뉴스로_USA 18.02.19.
1866 미국 김동춘교수 뉴욕대 강연 뉴스로_USA 18.02.19.
1865 미국 2018년 한인연합체육대회 잭슨빌서 열린다 코리아위클리.. 18.02.17.
1864 미국 워싱턴문화원 신년맞이 작은 음악회 file 뉴스로_USA 18.02.17.
1863 미국 텍사스, 세금환급액 전미 ‘최고’ i뉴스넷 18.02.16.
1862 미국 텍사스 자동차 보험료 1,810달러 … 전국 6위 i뉴스넷 18.02.16.
1861 미국 달라스여성회-한미은행, 구정맞이 양로원 방문 i뉴스넷 18.02.16.
1860 미국 의리의 호남향우회, 화합의 정기총회 i뉴스넷 18.02.16.
1859 미국 박영남 자서전 ‘흔적과 편린’ 출간 i뉴스넷 18.02.16.
1858 미국 김덕수 사물놀이패 초청 뉴욕, 필라 국악축전 file 뉴스로_USA 18.02.16.
1857 미국 세종솔로이스츠, 설맞이 나눔콘서트 file 뉴스로_USA 18.02.16.
1856 미국 김일홍 회장, 핸델 연방하원 만났다 file 뉴스앤포스트 18.02.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