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트워스 한국 여성회 “지역사회 성장동력” 다짐

 

조이스 황 제2대 회장체제 본격 가동

봉사단체 역할과 단합의 구심점 다짐

 

[i뉴스넷] 최윤주 기자 edtor@inewsnet.net

sentence_type.png

 

포트워스 태런카운티 한인여성회(회장 조이스 황)가 신년 첫 모임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나섰다.

 

지난 3일(토) 포트워스 한마음교회에서 개최된 신년하례식에서 포트워스 한인 여성회 회원들은 새롭게 임기를 출발하는 임원진을 격려하고 나눔과 봉사의 정신으로 협력할 것을 다짐하는 시간을 가졌다.

 

조이스황 회장은 여성회에 애정을 가지고 봉사와 헌신으로 함께 한 회원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며 “그동안 이뤄 놓은 봉사와 희생의 토대 위에서 계속 여성회가 활성화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을 약속해 봉사단체로서의 역할과 회원 단합의 구심점이 될 것을 다짐했다.

 

포트워스 한국여성회_02.jpg

조이스 황 회장(왼쪽)은 여성회의 발족과 성장에 기여한 제니 그럽스 초대회장(오른쪽)에게 감사패를 수여했다.

 

이날 조이스 황 회장은 여성회의 발족과 성장에 기여한 제니 그럽스 초대회장에게 감사패를 수여했다.

 

지난 3년간 초대회장을 맡아 포트워스 여성회가 지역사회에 단단하게 자리매김하는데 공헌을 세운 제니 그럽스 회장은 “여성들이 꿈을 갖고 역량을 마음껏 발휘하는 사회가 되어야 진정한 엘리트 사회가 될 수 있다”며 여성회 활동의 지속적인 참여와 적극적인 응원을 약속했다.

 

이날 신년 하례식에서 지난 임기에 이어 이사장으로 선임된 박정희 이사장은 “어머니의 위대한 면모가 포트워스 한인 여성회를 통해 지역사회에 견고히 자리잡게 됐다”며 봉사와 헌신의 열정으로 지역사회 성장과 발전을 위해 힘을 모을 것을 당부했다.

 

포트워스 한국여성회_01.jpg

포트워스 한인 여성회는 3일(토) 신년하례식을 갖고 나눔과 봉사의 정신으로 협력할 것을 다짐했다.

 

포트워스 한국 여성회는 제2대 회장으로 취임한 조이스 황 회장을 비롯해 △이사장 박정희 △부회장 케이트 이 △총무 김옥희 △재무 이정희 △봉사부장 정은실 씨가 2018년 새로운 임기를 시작한다.

 

포트워스 한국 여성회는 올 한해 △여성 무료 정기 건강검진 △알링턴 독립기념일 퍼레이드 참가 △한인추석잔치 △난민어린이를 위한 슈박스 선물상자 나눔 행사를 주요사업으로 추진해나갈 계획이다.

 

 

Copyright ⓒ i뉴스넷 http://inewsnet.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ponsored

A4_800.jpg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371 미국 한인 과학자-유학생들, 좋은 날씨 속 야유회 new 코리아위클리.. 11:27
2370 미국 영적투쟁은 '실제'이고 '현실'이다 new 코리아위클리.. 11:26
2369 미국 한인 과학자-유학생들, 좋은 날씨 속 야유회 new 코리아위클리.. 11:26
2368 미국 韓美 함께 태극기 5천개 휘날린다 file 뉴스앤포스트 19.01.23.
2367 미국 뮤지컬 ‘콩쥐 팥쥐’ 앨라배마에서 막올린다 file 뉴스앤포스트 19.01.17.
2366 미국 뉴욕주의회 3.1운동결의안 채택 file 뉴스로_USA 19.01.16.
2365 미국 ‘블랙스트링’ 미국 투어 file 뉴스로_USA 19.01.15.
2364 미국 “글로 달래온 이민애환 30년 기려요” file 뉴스앤포스트 19.01.15.
2363 미국 NY플러싱타운홀 2019시즌 개막 file 뉴스로_USA 19.01.12.
2362 미국 '화합' 모색한 연합회 신년하례식 코리아위클리.. 19.01.10.
2361 미국 “복짓고 복받으세요” 지광스님 새해 법문 file 뉴스로_USA 19.01.10.
2360 미국 올랜도 한국계 여성 변호사, 주 순회판사 됐다 file 코리아위클리.. 19.01.09.
2359 미국 둘루스 미용실 총격범은 전남편 차씨 [1] file 뉴스앤포스트 19.01.09.
2358 미국 박병진 검사장 ‘가장 영향력있는 한인’ file 뉴스앤포스트 19.01.03.
2357 미국 화합·협력으로 시작하는 새해 한인단체들 file 뉴스앤포스트 19.01.03.
2356 미국 “새해엔 행복한 시간만 가득하기를...” file 뉴스앤포스트 19.01.03.
2355 미국 “한인사회 화합이 한국 외교에 큰 도움” file 뉴스앤포스트 19.01.03.
2354 미국 ‘새 이민자상’에 대니얼 유 소장 file 뉴스앤포스트 19.01.03.
2353 미국 워싱턴 한인작가3인 보자기전시 file 뉴스로_USA 19.01.02.
2352 미국 ‘김시스터즈’ 브로드웨이 뮤지컬 만든다 file 뉴스로_USA 18.12.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