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추트레인, 빛바랜 3경기 연속 홈런 … 오승환은 2피안타 1실점

 

 

추신수 안타 장면.jpg

<추신수 안타 장면>

 

지난 6일(토) 텍사스 레인저스 홈구장에서 열린 텍사스 레인저스와 토론토 블루제이스와의 경기에서 텍사스 레인저스가 8 대 5로 패했다. 

추신수와 오승환의 두 번째 맞대결을 기대했으나 안타깝게도 두 한인 선수 간에 대결은 이뤄지지 못했다. 

이날 경기에서 1번 지명타자로 나선 추신수는 1회 헛 스윙삼진과 두번 째 타석에서는 땅볼 아웃으로 물러났다. 앞선 두 타석에서 선발투수 마르코 에스트라다의 체인지업에 타석을 물러나야 했던 추신수는 6회 말 에스트라다와의 세번째 타석에서 체인지업을 받아쳐 우측담장을 넘기는 솔로 홈런을 터트리며 3경기 연속 홈런을 신고했다. 

7회 2루타까지 추가한 추신수는 팀의 추격에 불씨를 살리는 듯 했으나 안타깝게도 팀은 점수 차를 뒤집지 못했다. 

추신수가 2루타로 출루한 직후 끝판왕 오승완이 등장했다. 그러나 결과는 좋지 못했다. 오승환 네 타자를 상대하는 동안 17개에 공을 던지면서 안타 두 개를 허용했으며 1실점을 기록했다. 평균자책점은 2.25에서 3.86으로 올랐다. 

오승환은 첫 타자 조이 갈로를 좌익수 플라이로 손쉽게 잡아내며 순조롭게 출발하는 듯했으나 이후 엘비스 앤드루스와의 대결에서 던진 바깥쪽 높은 공이 좌전 적시타로 연결되면서 2루에 있던 추신수가 홈을 밟았다. 

다음 타자 아드리안 벨트레에게는 5구째 포심 패스트볼(145km)이 한가운데로 몰려 다시 2루타를 내줬다. 후속 타자인 노마 마자라를 맞아 2구 만에 좌익수 뜬공으로 마무리하고 어렵게 이닝을 마쳤다. 

오승환은 8-5이던 8회 마운드를 내려왔다. 안타깝게도 추신수와 맞대결은 이뤄지지 않았다. 토론토는 3점 리드를 지켜 그 점수 그대로 승리했다.  

새로운 타격폼을 장착한 추신수는 최근 3경기에서 물오른 타격감을 뽐냈다. 그는 "아직까지 그렇게 단정 짓기 어렵다. 10경기도 안 했다. 좀 더 지켜봐야 한다. 원래 내가 가진 폼도 좋았다 안 좋았다 헀다. 새로운 폼을 하면서 좋다 안 좋다 말하기 이르다. 계속 좋은 것을 이어가려고 연습하고 있다"고 말했다. 

추신수는 "남은 2연전 무조건 이기겠다. 한 경기 졌으니까 남은 경기 이겨서 위닝시리즈를 목표로 하겠다"고 선언했다. 

추신수가 3경기에서 활약을 보여주고 있는 사이 안타깝게도 팀은 3승 6패로 서부지구 최하위로 떨어졌다. <전지호·이준열>

 

추신수 홈런 치고 출루 장면.jpg

<추신수 홈런 치고 출루 장면>

추신수 타격 중 배트 놓침.jpg

<추신수 타격 중 배트 놓침>

 

오승환 역투.jpg

<오승환 역투>

 

오승환 투구, 추신수 2루에서 출루 기회 엿봄.jpg

<오승환 투구 중, 추신수 2루에서 득점 기회노림>

 

오승환 안타 맞고 추신수 3루 돌아 홈으로 득점.jpg

<오승환 피안타 허용, 추신수 3루 돌아 홈으로>

 

1.jpg

<오승환 강판당할 뻔>

 

오승환.jpg

<이닝 종료 후 덕아웃으로 돌아오는 오승환>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035 미국 최덕례할머니 별세..LA서 추모제 file 뉴스로_USA 18.04.24.
2034 미국 美포트리 위안부기림비 모금 완료 뉴스로_USA 18.04.23.
2033 미국 재미 장호준목사 벌금형 비난여론 file 뉴스로_USA 18.04.23.
2032 미국 코펠 시의원 전영주 후보 “찍을 시간 왔다” 뉴스코리아 18.04.23.
2031 미국 달라스에서 또 한 번 도약을 노리는 김정윤 선수 뉴스코리아 18.04.23.
2030 미국 젊은 인재 육성 위한 달라스 한인 사회의 노력 뉴스코리아 18.04.23.
2029 미국 조이스 양 피아니스트와 뉴욕 필하모닉 수석연주자들의 콜라보 뉴스코리아 18.04.23.
2028 미국 DFW 한국학교 ‘나의 꿈 말하기’ 대회 개최 뉴스코리아 18.04.23.
2027 미국 김유진 태권도 명인 “72년간 태권도 한 길 걸어, 세 아들 모두 고단자 뉴스코리아 18.04.23.
2026 미국 미국태권도고단자회, 명인 추대 및 명예의 전당상 수여 뉴스코리아 18.04.23.
2025 미국 함께 여는 통일의 문 ‘2018 달라스 통일 골든벨’ 뉴스코리아 18.04.23.
2024 미국 재미과기협 올랜도지부, 17회 수학경시대회 실시 코리아위클리.. 18.04.21.
2023 미국 미동남부 K팝 페스티벌 예선전 코리아위클리.. 18.04.21.
2022 미국 ‘천지인’ 앙상블, 뉴욕서 사물놀이 탄생 40주년 공연 file 뉴스로_USA 18.04.20.
2021 미국 미국서 ‘김영옥대령 고속도로’ 지정 초읽기 file 뉴스로_USA 18.04.19.
2020 미국 韓여성 美50개주 70개도시 참전기념비 순례 file 뉴스로_USA 18.04.19.
2019 미국 뉴욕 장애아동 무료 음악프로그램 file 뉴스로_USA 18.04.18.
2018 미국 문대동 회장, DBU 리더십상 수상 “한인의 자부심” 뉴스코리아 18.04.16.
2017 미국 세계한상대회 운영위 및 리딩CEO포럼, “달라스에서 열린다” 뉴스코리아 18.04.16.
2016 미국 “한인 입양아를 위해 달라스 엄마들이 뭉쳤다!” 뉴스코리아 18.04.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