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렌데일 소녀상 앞 열려

 

 

Newsroh=민병옥기자 nychrisnj@yahoo.com

 

 

고(故) 안점순 할머니를 기억하고 할머니 가시는 길 향불을 피워 드리기 위한 추모제(追募祭)가 캘리포니아 글렌데일 평화의 소녀상 앞에서 열렸다.

 

가주한미포럼(대표 김현정)은 5일 오전 11시(현지시간) 글렌데일 위안부 평화의 소녀상(201 E. Colorado St. Glendale, CA 91205) 앞에서 엄수됐다고 밝혔다.

 

당초 추모식은 더 많은 이들이 참가할 수 있도록 7일 열릴 예정이었으나 우천이 예고됨에 따라 이날로 변경하게 됐다.

 

 

안점순할머니.jpg

<SBS TV 캡처>

 

 

안점순 할머니는 1928년 서울 마포에서 태어나 1941년 중국으로 끌려가 1945년까지 고초(苦楚)를 겪었다. 안 할머니의 별세로 정부 등록 위안부 피해자 중 생존자는 29명으로 줄었다. 올해만 안 할머니를 포함해 3명이 세상을 떠났다.

 

한편 가주한미포럼은 평화의 소녀상 건립에 많은 힘을 보탠 아르메니아계 시민과 정치인들이 추진하는 아르메니안 아메리칸 박물관 건립에 한인사회의 관심과 애정을 당부했다. (문의: 213-880-7992)

 

앞서 한국에서는 지난달 31일 수원시민사회장례위원회 주관으로 아주대병원 장례식장에서 추모식이 열렸다.

 

‘슬픔과 고통을 정의로…용담 안점순 할머니 추모 문화제’라는 이름으로 열린 추모식은 시민들의 참여 속에 염태영 수원시장 등 수원지역 사회 각계각층의 추모사, 정수자 시인의 추모시 낭송 등이 이어졌다. 또한 평화활동가로서 말년을 보낸 안 할머니의 생전 추모 영상도 상영됐다.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美아시안학자들 SF 위안부기림비 방문 (2018.3.31.)

 

http://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7404

 

 

 

 

 

 

 

 

  • |
  1. 안점순할머니.jpg (File Size:54.2KB/Download:7)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276 미국 워싱턴 ‘한국문화주간’ 개최 file 뉴스로_USA 18.09.23.
2275 미국 이노비 무료 플라워힐링 클래스 뉴스로_USA 18.09.23.
2274 미국 美한인사회 ‘평양선언’ 환영행사 file 뉴스로_USA 18.09.22.
2273 미국 알재단 김태경작가 ‘올해의 펠로십’ 수상 file 뉴스로_USA 18.09.20.
2272 미국 뉴저지 추석대잔치 김종서 공연 등 열기 file 뉴스로_USA 18.09.20.
2271 미국 잃어버린 우리 문화재를 찾아서 (4) file 뉴스로_USA 18.09.18.
2270 미국 美학교 ‘위안부역사’ 수업자료 제작 file 뉴스로_USA 18.09.16.
2269 미국 김광수변호사 뉴욕수퍼변호사 등재 file 뉴스로_USA 18.09.15.
2268 미국 원로회, 고 이유길씨에게 공로패 수여 file 뉴스앤포스트 18.09.15.
2267 미국 ‘백남준부부 예술’ 뉴욕 강연 file 뉴스로_USA 18.09.14.
2266 미국 “위안부 문제 교육자료, 여기서 받으세요” file 뉴스앤포스트 18.09.13.
2265 미국 한인 여교수, 가정폭력 중재위원 위촉받아 file 뉴스앤포스트 18.09.13.
2264 미국 LA서 ‘강명구 평화마라톤’ 지지 행진 file 뉴스로_USA 18.09.12.
2263 미국 뉴저지 추석맞이 대잔치 카운트다운 file 뉴스로_USA 18.09.10.
2262 미국 ‘잃어버린 우리 문화재를 찾아서’<3> file 뉴스로_USA 18.09.09.
2261 미국 애틀랜타 한인타운에 대중교통 들어서나? file 뉴스앤포스트 18.09.09.
2260 미국 박혜원작가 뉴저지대학서 사진 2인전 file 뉴스로_USA 18.09.08.
2259 미국 올해 플로리다연합체전 탬파 종합우승 코리아위클리.. 18.09.05.
2258 미국 "다카(DACA) 갱신 계속된다" 이민자 커뮤니티의 승리 file 코리아위클리.. 18.09.03.
2257 미국 ‘위안부’ 美대륙 자전거횡단 韓대학생듀오 file 뉴스로_USA 18.09.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