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0세 한인 여성, 산삼 20파운드 갈취했다 구치소행
“보증금 대신 산삼 받은 것” vs “계획적인 범행” 공방


 

둘루스에 거주하는 70세 한인 여성 이모씨가 산삼 20 파운드를 훔쳐 달아난 혐의로 체포됐다.

 

사건은 6개월 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경찰에 따르면 이씨의 공범인 또 다른 여성이 한인 신문에서 광고를 봤다면서 산삼장수에게 전화를 걸어 둘루스 슈퍼H마트 앞 주차장에서 만나기로 약속했다.

 

산삼장수 L모씨는 다른 직업을 가지고 있으면서 겨울이 다가오면 노스캐롤라이나 지역의 원주민들로부터 산삼을 구해 한인사회에 유통해오고 있었다.

 

L씨는 별 의심없이 한달에 걸쳐 주문받은 산삼을 준비해 H마트에 나왔고, 차를 나란히 대고 무게를 재서 이씨 차량에 옮겨놓았다. 그러자 공범이 산삼장수의 주의를 산만하게 하고는 곧바로 이씨와 함께 차를 몰고 도주했다.

 

놀란 산삼장수는 자신의 차를 몰고 이 차량을 뒤쫓았는데, 이 모습은 H마트 감시카메라에 고스라니 담겼고, 경찰은 이씨의 차량 번호판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L씨는 당시 또 다른 공범들이 이씨와는 다른 차를 타고 와서 이씨의 추적을 막아섰다고 주장했다. 그의 주장대로라면 공범이 적어도 3명은 더 있었다는 것.

 

이씨는 지난 주 화요일에 이미 체포돼 구치소에 수감됐다가 보석금 400달러를 내고 풀려난 것으로 알려졌다. 자신이 수배 중이란 사실을 모르고 있던 이씨가 관공서에 증명서를 떼러 갔다가 현장에서 검거됐었다.

 

하지만 둘루스 경찰은 이를 9일(월)에야 뒤늦게 확인했고, 일부 언론에서 마치 이씨가 잡히지 않아 수배된 것으로 보도되기도 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씨는 이전 거래에서 산삼장수 L씨에게 손해를 본 것에 대해 앙갚음하려고 이같은 일을 벌인 것이라고 밝혔다.

 

L씨가 운영해오던 업소를 인수하려던 이씨가 여차여차해서 계약이 깨지게 되자 보증금으로 L씨에게 주었던 5천 달러를 되돌려달라고 했지만 받지 못했다는 것이 사건의 발단이었다.

 

반면 이씨측은 L씨가 보증금을 현찰 대신 산삼으로 주겠다고 해서 만났던 것인데, 5천불 어치보다 더 많이 가져갔다면서 자신을 추적했던 것이라고 반박하고 있다.

 

결국 이 둘 간의 거짓말 게임은 법정에서 시비를 가리게 될 것으로 보인다.


 

클릭시 이미지 새창.

▲산삼 20파운드를 갈취해 도주했다 구치소에 수감된 70세 한인 여성 이모씨.(사진=둘루스 경찰서)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204 미국 조동준 양태모 배문희 김순영 작가전 file 뉴스로_USA 00:26
2203 미국 애틀랜타에서 현지인 대상 불고기 요리 경연대회 코리아위클리.. 18.07.19.
2202 미국 우관스님 뉴욕서 ‘사찰음식 특강’ file 뉴스로_USA 18.07.18.
2201 미국 마이클 김 PGA존디어클래식 우승 file 뉴스로_USA 18.07.17.
2200 미국 최흥민씨 KBS홀 무대에 선다 file 뉴스앤포스트 18.07.17.
2199 미국 KARA, 불고기 요리 경연대회 개최 file 뉴스앤포스트 18.07.17.
2198 미국 워싱턴서 5년째 한인풀뿌리 컨퍼런스 file 뉴스로_USA 18.07.16.
2197 미국 美가주 글렌데일 소녀상 5주년 기념식 file 뉴스로_USA 18.07.13.
2196 미국 뉴욕서 사물놀이 영문 소개책자 온오프라인 배포 file 뉴스로_USA 18.07.13.
2195 미국 美시애틀 6·15위원회 결성 file 뉴스로_USA 18.07.13.
2194 미국 미국서 첫 한인 이름 딴 ‘김영옥 대령 고속도로’ 생겼다 file 코리아위클리.. 18.07.07.
2193 미국 美마약퇴치 사법협회 한인사회 힘 합쳐 file 뉴스로_USA 18.07.04.
2192 미국 맨해튼 뉴욕코리아센터 9년만에 첫 삽 file 뉴스로_USA 18.06.30.
2191 미국 정상회담 축하 분위기 속 뜻깊은 한국전 기념행사 코리아위클리.. 18.06.28.
2190 미국 <만주에서 올랜도로>… 한 이민 원로의 파란만장 인생 이야기 코리아위클리.. 18.06.28.
2189 미국 아쉽게 막 내린 한인상공회의소 골프대회 코리아위클리.. 18.06.28.
2188 미국 지역 방송사 관심 끈 탬파 한인회 한국전 기념행사 코리아위클리.. 18.06.28.
2187 미국 팰팍타운 韓白 인종갈등 우려 file 뉴스로_USA 18.06.28.
2186 미국 이노비, 맨해튼양로원 위로콘서트 file 뉴스로_USA 18.06.28.
2185 미국 뉴욕서 세계한국국악경연대회 file 뉴스로_USA 18.06.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