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중 필라델피아 델라웨어 등 3개 지역 활동

 

 

Newsroh=임지환기자 newsroh@naver.com

 

 

빌딩전경.jpg

 

 

뉴욕총영사관이 뉴욕주 버팔로와 펜주 필라델피아, 델라웨어 등 3개 지역에서 ‘찾아가는 영사서비스’를 펼친다.

 

찾아가는 영사서비스는 뉴욕 맨해튼의 총영사관을 찾아오기 어려운 동포 민원인들을 위해 현지 출장을 가서 각종 공문서 신청 및 영사 업무들을 보는 것이다. 지금까지는 뉴욕 플러싱과 뉴저지 팰팍 등에서 격월(隔月)로 한번씩 찾아가는 영사서비스를 제공했으나 버팔로 등 장거리 지역 서비스는 부정기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먼저 5월 3일엔 버팔로 한인회 협조로 버팔로와 로체스터, 시라큐스, 피츠버그 등 인근 지역 동포들을 위해 새소망 장로교회에서 정오부터 오후 4시까지 영사서비스를 제공한다.

 

또 5월 24일엔 필라델피아 한인회 협조로 필라델피아와 남부뉴저지 및 델라웨어 지역 동포들을 위해 필라델피아 둥지교회에서, 5월 30일엔 델라웨어 한인회 협조로 델라웨어, 남부뉴저지 및 필라델피아 지역 동포들을 위해 각각 영사서비스를 제공한다.

 

준비물 등 신속하고 정확한 업무를 위해 각각의 연락처로 사전 예약이 필요하다.

 

◊ 뉴욕총영사관 찾아가는 영사서비스

 

1. 뉴욕주 버팔로

일시 : 2018년 5월 3일(목) 12:00~16:00

장소 : 새소망 장로교회 주소 : 6969 Strickler Rd., Clarence Center, NY 14032

예약 및 문의 : 716-208-3488 (버펄로 한인회) 사전예약 필요

 

2. 펜주 필라델피아

일시 : 2018년 5월 24일(목) 12:00~16:00

장소 : 필라델피아 둥지교회 주소 : 1001 W. 70th Ave., Philadelphia, PA 19126

예약 및 문의 : 267-334-0877 (필라델피아 한인회) 또는 http://phila.korean.net (필라델피아 한인회 홈페이지) 사전예약 필요

 

3. 델라웨어 윌밍톤

일시 : 2018년 5월 30일(수) 12:00~15:00

장소 : Delaware Brandywine Hundred Library 주소 : 1300 Foulk rd., Wilmington, DE 19803

예약 및 문의 : 302-526-0868 (델라웨어 한인회) 사전예약 필요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재외동포비자 병역미필자 5월부터 발급제한 (2018.1.19.)

만41세이후 신청가능

 

http://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7077

 

  • |
  1. 빌딩전경.jpg (File Size:113.6KB/Download:3)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276 미국 워싱턴 ‘한국문화주간’ 개최 file 뉴스로_USA 18.09.23.
2275 미국 이노비 무료 플라워힐링 클래스 뉴스로_USA 18.09.23.
2274 미국 美한인사회 ‘평양선언’ 환영행사 file 뉴스로_USA 18.09.22.
2273 미국 알재단 김태경작가 ‘올해의 펠로십’ 수상 file 뉴스로_USA 18.09.20.
2272 미국 뉴저지 추석대잔치 김종서 공연 등 열기 file 뉴스로_USA 18.09.20.
2271 미국 잃어버린 우리 문화재를 찾아서 (4) file 뉴스로_USA 18.09.18.
2270 미국 美학교 ‘위안부역사’ 수업자료 제작 file 뉴스로_USA 18.09.16.
2269 미국 김광수변호사 뉴욕수퍼변호사 등재 file 뉴스로_USA 18.09.15.
2268 미국 원로회, 고 이유길씨에게 공로패 수여 file 뉴스앤포스트 18.09.15.
2267 미국 ‘백남준부부 예술’ 뉴욕 강연 file 뉴스로_USA 18.09.14.
2266 미국 “위안부 문제 교육자료, 여기서 받으세요” file 뉴스앤포스트 18.09.13.
2265 미국 한인 여교수, 가정폭력 중재위원 위촉받아 file 뉴스앤포스트 18.09.13.
2264 미국 LA서 ‘강명구 평화마라톤’ 지지 행진 file 뉴스로_USA 18.09.12.
2263 미국 뉴저지 추석맞이 대잔치 카운트다운 file 뉴스로_USA 18.09.10.
2262 미국 ‘잃어버린 우리 문화재를 찾아서’<3> file 뉴스로_USA 18.09.09.
2261 미국 애틀랜타 한인타운에 대중교통 들어서나? file 뉴스앤포스트 18.09.09.
2260 미국 박혜원작가 뉴저지대학서 사진 2인전 file 뉴스로_USA 18.09.08.
2259 미국 올해 플로리다연합체전 탬파 종합우승 코리아위클리.. 18.09.05.
2258 미국 "다카(DACA) 갱신 계속된다" 이민자 커뮤니티의 승리 file 코리아위클리.. 18.09.03.
2257 미국 ‘위안부’ 美대륙 자전거횡단 韓대학생듀오 file 뉴스로_USA 18.09.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