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UN ‘Vesak Day’ 개최

 

 

Newsroh=민지영기자 newsrohnygmail.com

 

 

31776176_1894531933890894_3088953763617046528_n.jpg

 

 

뉴욕 UN본부 총회장에서 지난 1일 2018 국제 베삭 데이(Vesak Day) 행사가 봉행(奉行)됐다.

 

유엔 베삭 데이는 한국과 일본, 중국, 스리랑카, 베트남, 태국 등 아시아 불교계가 연합 개최하고 있다.

 

뉴욕, 뉴저지 지역의 한국 사찰에서는 미동부해외특별교구장 지광스님(뉴욕 원각사주지)과 성향스님(뉴저지 원적사주지) 도신스님(뉴욕 정명사주지) 선명스님(뉴욕 원각사) 등 스님들과 불자들 20여명이 참석했다. 베삭 데이는 동남아권 최대의 불교행사로 우리나라의 ‘부처님 오신날’과 같은 의미를 지니고 있다.

 

 

31738758_1894532133890874_6376330536658403328_n.jpg

 

31790531_1894532180557536_3060766726477053952_n.jpg

 

 

이날 행사에서는 지난 3월 휘광스님(불광선원 주지)에 이어 미동부해외특별교구장을 맡은 지광스님이 모든 스님들을 대표해 총회장 연단에서 사홍서원을 이끌었다.

 

세계 평화와 인류애의 전당에 모인 스님들과 불자들은 경건한 마음으로 베삭 데이의 의미를 되새겼다. 이와 함께 각국의 대사, 영사들의 축하 메시지가 이어졌다.

 

이날 참석한 불자들은 “아시아 불교국가들의 특색있는 부처님 오신날을 함께 나눌 수 있는 특별한 자리였다”고 입을 모았다.

 

 

31753394_1894532090557545_4829548668308684800_n.jpg

 

 

베삭 데이는 보통 남방음력으로 4월 보름에 봉행하지만 아시아의 불교권 국가들의 음력체계가 서로 달라 1956년 네팔 카드만두에서 열린 제4차 세계불교도대회를 계기로 양력 5월 보름달이 뜨는 날로 통일하게 됐다.

 

유엔에서는 1999년 제54차 유엔총회에서 베삭 데이를 제정, 매년 UN본부와 전 세계 UN 사무소에서 기념행사를 열고 있다. 불자(佛子)로 알려진 반기문 전 사무총장도 한국 불교가 주관하 유엔 베삭 데이 행사에 참석하기도 했다.

 

 

UN Vesak 2018.jpg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부처님오신날’ 백악관 법회 성사될까 성원스님 등 청원캠페인 (2015.11.7.)

뉴욕원각사 등 미주한국사찰 불자들 미주불자와 힘 합쳐

 

http://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4658

 

 

  • |
  1. 31776176_1894531933890894_3088953763617046528_n.jpg (File Size:142.3KB/Download:5)
  2. 31738758_1894532133890874_6376330536658403328_n.jpg (File Size:107.0KB/Download:4)
  3. 31753394_1894532090557545_4829548668308684800_n.jpg (File Size:159.7KB/Download:5)
  4. 31790531_1894532180557536_3060766726477053952_n.jpg (File Size:128.3KB/Download:4)
  5. UN Vesak 2018.jpg (File Size:91.0KB/Download:5)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341 미국 성장 거듭하는 재미 과학기술자 경력개발워크샵 newfile 코리아위클리.. 09:53
2340 미국 알재단 2019 봄학기 미술 강의 file 뉴스로_USA 02:13
2339 미국 아시안 성공, 개인 능력 외에 ‘협력의 네트워크’가 중요하다 코리아위클리.. 18.12.12.
2338 미국 퓨전 국악 록밴드 ‘씽씽’ , 마이애미서 미주 공연 첫 선 코리아위클리.. 18.12.12.
2337 미국 염재호 고려대 총장 일행, 올랜도 방문 코리아위클리.. 18.12.12.
2336 미국 美대학서 ‘위안부 강연’ file 뉴스로_USA 18.12.10.
2335 미국 美산불피해자에 韓정부 영주권 타령? file 뉴스로_USA 18.12.09.
2334 미국 둘루스에 한인 운영 ‘클라리온 스위트’ 오픈 file 뉴스앤포스트 18.12.06.
2333 미국 산호세 임마누엘 장로교회, 산불 피해 한인 돕기 자선 바자회 file 코리아위클리.. 18.12.05.
2332 미국 최은영 개인전 알재단 뱅크오브오프 협업 file 뉴스로_USA 18.11.29.
2331 미국 조지아대(UGA), 서울대와 공동학위 준다 file 뉴스앤포스트 18.11.29.
2330 미국 “SK 덕분에 한인타운 커지겠네” file 뉴스앤포스트 18.11.29.
2329 미국 한인 차세대들, '프로페셔널 컨퍼런스' 통해 진로 모색 코리아위클리.. 18.11.29.
2328 미국 염재호 고려대 총장 올랜도 방문 코리아위클리.. 18.11.29.
2327 미국 알재단, 5인 그룹전 ‘고요’ Calm 개최 file 뉴스로_USA 18.11.26.
2326 미국 美이노비, 연말 릴레이 콘서트 연다 file 뉴스로_USA 18.11.25.
2325 미국 롭 우달 연방하원 5선 확정 file 뉴스앤포스트 18.11.24.
2324 미국 캘리포니아 한인교회들, 산불 피해 모금 운동 코리아위클리.. 18.11.23.
2323 미국 재외동포재단, '재외동포사회 지원사업' 수요 조사 코리아위클리.. 18.11.22.
2322 미국 “북한의 법적 지위에 대한 범국민적 합의 선행돼야” 코리아위클리.. 18.11.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