펄 김 펜주 공화당 후보 후원의 밤

 

 

Newsroh=임지환기자 nychrisnj@yahoo.com

 

 

한인여성 최초의 미 연방의원이 탄생(誕生)할 수 있을까.

 

펜실베니아 연방하원 5선거구에 출마한 펄 김 후보(공화당)에 대한 한인사회의 관심이 뜨거워지고 있다.

 

 

lFNdGg_R_400x400.jpg

<사진=펄 김 후보 트위터>

 

 

펄 김 후보를 위한 뉴욕 한인 후원의 밤 행사가 5일 플러싱 금강산 식당에서 열렸다. 이날 펄 김 한인후원의 밤 행사에는 뉴욕일원 한인사회 관계자들이 자리해 김 후보를 격려하고 승리를 위해 힘을 모을 것을 다짐했다.

 

펄 김(한국명 김희은) 후보는 지난 달 펜주 델라웨어 카운티 공화당위원회의 공식 지지를 확보, 펜주 연방하원의원 5선거구 공화당 단독후보로 본선거 진출을 확정지었다.

 

이 지역구는 전통적인 공화당 강세 지역이어서 펄 김 후보는 한인 여성으로서 미국 역사상 최초로 당선이 기대되고 있다. 역대 한인 연방의원은 김창준 전 의원이 유일하다.

 

한국인 이민자의 2세 자녀인 김 후보는 브린머 칼리지와 빌라노바 로스쿨을 졸업하고 펜실베니아 델라웨어카운티 검찰청에서 인신매매수사팀을 이끄는 등 일선 검사로 활약해 왔다. 지난해 펜주 검찰청 수석 부검찰총장에 임명된 펄 김은 이제 연방 의원이라는 새로운 꿈을 펼치려 하고 있다.

 

김 후보는 “한국에서 부모님은 빈손으로 미국에 이민왔다. 미국은 나와 부모님에게 아메리칸 드림을 성취(成就)할 수 있는 기회를 주었다. 이 위대한 나라에서만 가능한 이야기다. 그래서 나는 나와 내 가족이 얻은 기회들을 모든 미국인들이 누릴 수 있도록 하고 싶어 연방 의회에 출마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 |
  1. lFNdGg_R_400x400.jpg (File Size:44.8KB/Download:7)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408 미국 외교부, 美산불 한인피해자 연락 소홀 newfile 뉴스로_USA 19:37
2407 미국 올랜도한인회 무료 행사에 ‘전문인 6명’ 참석 코리아위클리.. 19.03.22.
2406 미국 뉴욕서 ‘한국가곡의 밤’ 연다 file 뉴스로_USA 19.03.21.
2405 미국 뉴욕서 이순신동화책 어린이 워크샵 file 뉴스로_USA 19.03.18.
2404 미국 마이아미 한인도매상가지역 신도시로 탈바꿈 된다. file Miami 19.03.16.
2403 미국 로창현대표 필라델피아 첫 방북강연 file 뉴스로_USA 19.03.16.
2402 미국 알재단, 9인 그룹전 ‘봄의 열병’ Vernal Fever 개최 file 뉴스로_USA 19.03.16.
2401 미국 마이애미 예술단 ‘세라픽 파이어’, 한국 합창 공연 코리아위클리.. 19.03.15.
2400 미국 이노비 생일맞이 온라인기부캠페인 file 뉴스로_USA 19.03.14.
2399 미국 법안대종사 12주기추모제 file 뉴스로_USA 19.03.12.
2398 미국 알재단 한인작가 온라인 미술품경매 file 뉴스로_USA 19.03.08.
2397 미국 만세 함성 100년 “동포야 이날을 길이 빛내자” 코리아위클리.. 19.03.08.
2396 미국 총영사관 순회영사 업무 4월 18일부터 이틀간 file 코리아위클리.. 19.03.08.
2395 미국 故 곽예남할머니 추모제 file 뉴스로_USA 19.03.06.
2394 미국 일본계여성 뉴욕서 3.1만세운동 동참 file 뉴스로_USA 19.03.04.
2393 미국 미국서 삼일절 ‘아리랑 플래시몹’ 연다 file 뉴스로_USA 19.03.03.
2392 미국 “회원.투표권 제한해야” vs “모두에게 허용해야” 코리아위클리.. 19.03.02.
2391 미국 마이애미 한류클럽, 코리안 엑스포 열어 코리아위클리.. 19.03.02.
2390 미국 마이애미 한인회, 아시안 문화 페스티벌 참여 코리아위클리.. 19.03.02.
2389 미국 미국에서 한반도 평화 지지 활동 잇따라 열려 file 뉴스로_USA 19.02.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