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 교수 부부 참극-1.jpg

경찰은 남편 이현섭 씨가 부인 김윤덕 씨를 총격살해한 후 집에 불을 지른 다음 자살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종합]

불화가 낳은 참극 … 남편, 범행 직전 페북에 “Goodbye”

 

5살 딸만 생존 … 경찰, 살해-자살 후 방화 추정

남편 이 씨, 범행 직전 페이스북에 아내에 대한 극도의 불만 올려

 

[i뉴스넷] 최윤주 기자 editor@inewsnet.net

sentence_type.png

 

 

한인 남편이 부인을 총으로 쏴 숨지게 한 후 자신 역시 총으로 목숨을 끊는 끔찍한 사건이 벌어졌다.

 

지난 7일(월) 락월(Rockwall)에 거주하는 이현섭(영어명 Harry Lee. 42) 씨는 부인 김윤덕(영어명 Debbie Kim.39) 씨를 총으로 쏜 후 집에 불을 지른 다음 자신 역시 총으로 자살했다.

 

소방관들이 전화를 받은 건 새벽 5시. 집 안으로 들어갔을 때 부부는 모두 사망한 상태였다. 

 

경찰은 부부의 몸에서 총상을 발견한 점을 들어 “모든 증거들이 화재 전 사망했음을 입증하고 있다”고 밝혔다. 집에서 일어난 화재는 이현섭 씨가 죽기 전 살인-자살을 은폐하기 위해 방화를 저지른 것으로 추정했다.

 

끔찍한 현장의 유일한 생존자는 5 살짜리 딸이었다. 딸은 집 앞 차도에 주차된 차 안에 잠들어 있어 화를 면했다.

구조된 딸은 발견 직후 병원으로 후송됐다가 아동보호소에 맡겨진 상태다. 현재 한국에서 소식을 전해들은 가족들이 사건 수습과 남겨진 딸을 보호하기 위해 달라스로 오고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professor-killed-his-wife-set-house-on-fire-and-shot-himself-1.jpg

 

 

사망한 부인 김 씨는 Texas A&M Commerce 조교수로 건축기술을 가르쳤다. 남편 이 씨는 최근까지 루이지애나 Grambling State University에서 학생들을 가르쳤던 것으로 밝혀졌다. 부부는 모두 한양대학교와 조지아텍에서 공부했다.

 

경찰은 사망한 이현섭 씨의 페이스북을 조사한 결과  사건이 벌어지기 직전인 7일(월) 이른 새벽, 남편 이 씨가 '친구공개'로 올린 글에서 아내에 대한 극도의 불만을 쏟아낸 것으로 확인했다.

 

달라스 모닝뉴스에 의하면, 이현섭 씨는 한글로 올린 페이스북 글에서 부인 김 씨를 '무례한 아내(a desrespectful wife)'로 표현하며, 자신의 의사가 무시되고 있음을 토로한 것으로 전해진다.

 

이 씨는 또한 "죽음을 맞이한 순간 내 얼굴에 미소가 있을 것(I will face my death with a smile)"이라며 "Goodbye"로 글을 마무리했다고 달라스 모닝뉴스는 전했다. 

 

부인 김윤덕 씨가 근무했던 Texas A&M Commerce의 엔지니어링 전공 학생들은 GoFundMe 캠페인을 만들어 남겨진 딸을 위한 기부금을 모금중이다. 

 

 

락월부부-+1.jpg

락월부부-2.jpg

<사진출처 Fox4>

 

 

Copyright ⓒ i뉴스넷 http://inewsnet.net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204 미국 조동준 양태모 배문희 김순영 작가전 file 뉴스로_USA 00:26
2203 미국 애틀랜타에서 현지인 대상 불고기 요리 경연대회 코리아위클리.. 18.07.19.
2202 미국 우관스님 뉴욕서 ‘사찰음식 특강’ file 뉴스로_USA 18.07.18.
2201 미국 마이클 김 PGA존디어클래식 우승 file 뉴스로_USA 18.07.17.
2200 미국 최흥민씨 KBS홀 무대에 선다 file 뉴스앤포스트 18.07.17.
2199 미국 KARA, 불고기 요리 경연대회 개최 file 뉴스앤포스트 18.07.17.
2198 미국 워싱턴서 5년째 한인풀뿌리 컨퍼런스 file 뉴스로_USA 18.07.16.
2197 미국 美가주 글렌데일 소녀상 5주년 기념식 file 뉴스로_USA 18.07.13.
2196 미국 뉴욕서 사물놀이 영문 소개책자 온오프라인 배포 file 뉴스로_USA 18.07.13.
2195 미국 美시애틀 6·15위원회 결성 file 뉴스로_USA 18.07.13.
2194 미국 미국서 첫 한인 이름 딴 ‘김영옥 대령 고속도로’ 생겼다 file 코리아위클리.. 18.07.07.
2193 미국 美마약퇴치 사법협회 한인사회 힘 합쳐 file 뉴스로_USA 18.07.04.
2192 미국 맨해튼 뉴욕코리아센터 9년만에 첫 삽 file 뉴스로_USA 18.06.30.
2191 미국 정상회담 축하 분위기 속 뜻깊은 한국전 기념행사 코리아위클리.. 18.06.28.
2190 미국 <만주에서 올랜도로>… 한 이민 원로의 파란만장 인생 이야기 코리아위클리.. 18.06.28.
2189 미국 아쉽게 막 내린 한인상공회의소 골프대회 코리아위클리.. 18.06.28.
2188 미국 지역 방송사 관심 끈 탬파 한인회 한국전 기념행사 코리아위클리.. 18.06.28.
2187 미국 팰팍타운 韓白 인종갈등 우려 file 뉴스로_USA 18.06.28.
2186 미국 이노비, 맨해튼양로원 위로콘서트 file 뉴스로_USA 18.06.28.
2185 미국 뉴욕서 세계한국국악경연대회 file 뉴스로_USA 18.06.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