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한인예술인협회, 3인 사진작가 '톡 톡 톡'

 

뉴욕=이오비기자 newsroh@gmail.com

 

 

카나2.jpg

 

 

뉴욕서 활동하는 3인의 여류사진작가가 한 자리에 모였다.

 

민혜령 제시 천, 김미루 작가가 7일 맨해튼 35가 이자카야 뮤에서 토크 콘서트를 열었다. 뉴한인예술인협회(KANA)가 주최한 여섯번째 ‘톡 톡 톡(Talk Talk Talk)’의 주인공들은 사진이라는 공통분모 아래 '3인3색'의 독특한 이야기쇼를 선사했다.

 

첫 번째 패널인 민혜령 작가는 순수예술로서 사진작업을 한다. "카메라보급이 어렵던 시절부터 쉽게 카메라와 함께 할 수 있었다"는 그녀는 "11년이란 시간을 뉴욕에서 활동했지만 늘 길을 잃는 내 모습을 발견한다"고 털어놓았다.

 

 

카나5.jpg

 

 

민혜령 작가는 특히 웨스트빌리지의 좁은 골목들을 좋아한다. 갈 때마다 새롭기 때문에 자연스럽게 사진촬영을 즐긴다는 그녀는 피사체를 '일기'라고 표현하며 온라인/SNS로 소통하는 현대사회에서 인간애의 갈증(渴症)을 일상에서 찾는다고 설명했다. 조카의 이름을 딴 '연수 프로젝트'가 그러한 기억과 순수의 표현이었고 현재 작업중인 'rememberance'는 한국에서의 아련한 추억과 기억들을 담고 있다.

 

 

카나7.jpg

 

 

두 번째 패널 제시 천 작가는 기존 이미지의 재해석으로 잘 알려졌다. 유년시절을 홍콩에서 보내며 복잡한 간판이나 이미지들에 대한 견문을 넓힌 그녀의 작품들은 보통의 물건과 일상의 풍경을 다른 시선으로 접근한 프로젝트로 사람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마지막 패널인 김미루 작가는 도올 김용옥교수의 막내딸이자 전위예술사진작가로 잘 알려졌다. 자신의 나신(裸身)을 피사체(被寫體)로 리버사이드파크와 터널 등지에서 셀프촬영으로 주목을 받았다. 돼지우리속에 벌거벗고 들어간 '팩토리 포럼' 프로젝트는 돼지우리 섭외부터 완성까지 몇 달이 걸렸다는 후문이다. 그녀는 이 작품에서 실제 돼지들에게 물리기도 하고 멍도 많이 들었다고 회상했다.

 

 

카나10.jpg

 

 

이날 행사에 참여한 청중들로부터 김미루 작가는 작품에서 받았던 다소 차갑고 난해했던 선입관과는 달리 부끄러움이 많고 차분한 말투가 인상적이라는 평을 받았다. 그녀는 현업의 후배들에게 '인간'에 대한 이야기를 가장 강조하며 테크닉과 이미지보다는 좀 더 인간적인 휴머니과 환경을 잊지 말 것을 당부했다.

 

'톡 톡 톡' 행사는 뉴욕의 학생들과 젊은 전문인, 예술가, 디자이너들의 공감대 형성을 위해 매년 4회 진행되는 아티스트 토크쇼이다.

 

이 행사를 주최한 KANA는 2012년 3월 뉴욕시에 공식 등록된 비영리 뉴욕예술인연합단체로 문화, 예술 분야에서 다양한 컨텐츠와 플랫폼을 제공하고 있으며, 뉴욕을 기반으로 활동하는 예술가, 디자이너, 쉐프들과 다양한 프로젝트 및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꼬리뉴스>

 

뉴욕한인예술인협회 ‘톡톡톡(Talk Talk Talk)’ 눈길 (2015.12.26)

뉴욕의 건축가 3인 초대

 

http://www.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4786

 

 



 

  • |
  1. 카나2.jpg (File Size:58.2KB/Download:18)
  2. 카나5.jpg (File Size:80.2KB/Download:22)
  3. 카나7.jpg (File Size:82.5KB/Download:14)
  4. 카나10.jpg (File Size:67.2KB/Download:18)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322 미국 뉴욕 창작뮤지컬 ‘아버지의 초상’ 앵콜 반향 file 뉴스로_USA 16.05.29.
321 미국 SF파이오니어 라이온스클럽, 청소년 사회봉사 장학생 시상 file SF한국일보 16.05.28.
320 미국 타이거 클로 엘리트 챔피언십 성황 file SF한국일보 16.05.28.
319 미국 한인업소 5곳 중 3곳이 완전 전소, 2곳도 곧바로 영업은 불가능할 듯 file SF한국일보 16.05.28.
318 미국 한인업소 입주 쇼핑몰 대형화재 발생 file SF한국일보 16.05.28.
317 미국 MLB 워싱턴 구장서 ‘한국의 맛’ 홍보 file 뉴스로_USA 16.05.26.
316 미국 미국 일본서 ‘해외공직설명회’ file 뉴스로_USA 16.05.26.
315 미국 ‘미스김라일락’ 70년만의 귀향 프로젝트 file 뉴스로_USA 16.05.26.
314 미국 공부 잘하려면 강의 노트 적극 활용해야 file 코리아위클리.. 16.05.26.
313 미국 "내년 대선서 세월호 참사 심판하겠다" 코리아위클리.. 16.05.26.
312 미국 재외동포재단 사진 공모전 코리아위클리.. 16.05.26.
311 미국 그로잉업 아시안 대회 한인 입상자 2명 NBC뉴스 런천 행사에 초청받아 SF한국일보 16.05.25.
310 미국 박창명 병무청장 북가주 방문 기자간담회 SF한국일보 16.05.25.
309 미국 헤븐리 보이스 제6회 정기연주회 성황 SF한국일보 16.05.25.
308 미국 고 노무현 전대통령 서거 7주년 추모 SF한국일보 16.05.25.
307 미국 LA 소녀상에서 공정엽·이수단할머니 추모식 file 뉴스로_USA 16.05.23.
306 미국 ‘컴포트우먼’ 최우수 오프브로드웨이 뮤지컬 후보 선정 file 뉴스로_USA 16.05.21.
305 미국 美뉴저지 9개도서관에서 10개월 연속 '세월호 전시' file 뉴스로_USA 16.05.21.
304 미국 성공적인 대학 생활 준비는 지금부터 코리아위클리.. 16.05.20.
303 미국 마이애미지역 한인회, '한인 한마당' 행사 코리아위클리.. 16.05.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