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보험.jpg

앞으로 한국에서 건강보험 혜택을 받으려면 6개월 이상 체류해야 한다.

 

 

재외국민, 6개월 한국체류해야 건강보험 가입

 

고액의 의료혜택 받고 출국하는 도덕 불감증 방지 조치

한국 체류 6개월 이상 거주 외국인, 건강보험 의무화

보험료 체납시 체류기간 연장, 입국심사 불이익

 

[i뉴스넷] 최윤주 기자 editor@inewsnet.net

sentence_type.png

 

 

앞으로 한국에서 건강보험 혜택을 받으려면 6개월 이상 체류해야 한다. 지금까지는 한국에서 3개월간 체류하면 의료보험 가입을 통해 한국 거주민과 100% 동일한 의료보험 수가로 의료혜택을 받을 수 있었다.

또한 지금까지는 한국에 3개월 이상 체류한 외국 국적자와 재외국민(직장가입자 및 직장 피부양자 제외)은 개인의 필요에 따라 건강보험에 지역가입자로 가입할 수 있었으나 앞으로는 6개월 이상 체류하면 지역가입자로 의무 가입해야 한다.

 

7일(목) 건강보험제도 개선방안을 발표한 보건복지부는 내외국인간의 형평성을 높이고 도덕적 해이를 방지하기 위한 조치라고 설명했다.

 

기존 제도에서는 한국 입국 후 건강보험에 일시가입해 짧은 시간동안 적은 보험료 부담으로 고액의 진료를 받은 후 출국해버리는 사례가 빈번했기 때문이다.

실제로 지난 5년간 건강보험증 대여, 도용 등의 방법으로 건강보험을 부정수급한 외국인이 24만명이나 됐다. 한국인 적발 사례의 3.7배 규모다.

이 때문에 한국에서는 외국인 때문에 건강보험료 부담이 커진다는 여론이 컸다. 2017년 외국인 건강보험 손실이 2050억원에 달한다는 자료로 나왔다.

 

보험료도 오른다. 보건복지부는 소득이나 재산규모를 파악하기 힘든 외국인 특성상 건강보험료 책정이 상대적으로 낮았던 단점을 개선하기 위해 전년도 건강보험 가입자 평균 보험료 이상을 부과하기로 했다. 단, 한국 국적을 지닌 영주권자나 한국인과 결혼한 이민자는 현재와 같이 보유한 소득‧재산에 따라 보험료를 부과한다.

 

처벌도 강화한다. 건강보험 부정 수급시 징역 1년 또는 벌금 1천만원 이하였던 현행 처벌 수준을 강화해 징역 3년 또는 벌금 3천만원 이하로 조정했다.

또한 건강보험료를 체납할 경우 한국 체류기간 연장 불허, 재입국 심사 강화 등의 불이익을 주기로 했다.
 

Copyright ⓒ i뉴스넷 http://inewsnet.ne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244 미국 클락스빌에 40대 여성 한인회장 탄생 file 뉴스앤포스트 18.08.22.
2243 미국 내쉬빌 한인회 팔순넘긴 어르신이 수장 맡아 file 뉴스앤포스트 18.08.22.
2242 미국 IOC, 유엔 대북 스포츠용품 수출금지 해제 거부 유감 뉴스로_USA 18.08.21.
2241 미국 韓뮤지컬 ‘컴포트우먼’ 오프브로드웨이 절찬공연 file 뉴스로_USA 18.08.19.
2240 미국 “일본의 모든 침략범죄 청산할 것” file 뉴스로_USA 18.08.18.
2239 미국 NY롱아일랜드 한미문화축제 열린다 file 뉴스로_USA 18.08.18.
2238 미국 소녀상 찾아간 김영준 총영사 뉴스앤포스트 18.08.17.
2237 미국 한국-캐나다-일본 총영사가 사배나에 간 이유 file 뉴스앤포스트 18.08.17.
2236 미국 “함량 미달의 정치 리더십이 일제치하 만들었다” 코리아위클리.. 18.08.16.
2235 미국 “지도자 한 사람의 잘못으로 많은 사람이 고통 받는다” 코리아위클리.. 18.08.16.
2234 미국 올해 한인연합체육대회 9월3일 열린다 file 코리아위클리.. 18.08.16.
2233 미국 뉴욕 코리아가요제 우천속 뜨거운 열기 file 뉴스로_USA 18.08.15.
2232 미국 한국어-영어 비교 전시회 눈길 file 뉴스로_USA 18.08.11.
2231 미국 워싱턴한국문화원 온스테이지 코리아 공연작품 공모 뉴스로_USA 18.08.11.
2230 미국 애틀랜타에 한영 이중언어 ‘이황 아카데미 설립 코리아위클리.. 18.08.08.
2229 미국 “환경이 생명이다” 지광스님 file 뉴스로_USA 18.08.08.
2228 미국 조지아 전몰용사 67년만의 귀향 file 뉴스앤포스트 18.08.08.
2227 미국 뉴욕 한인타운 ‘평화와 통일한마당’ file 뉴스로_USA 18.08.08.
2226 미국 알재단 가을학기 미술 강의 file 뉴스로_USA 18.08.06.
2225 미국 ‘잃어버린 우리 문화재를 찾아서’ (1) file 뉴스로_USA 18.08.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