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도사 워싱턴포교당 개원후 6번째 행사

 

뉴스로=민지영기자 newsroh@gmai.com

 

 

워싱턴의 한국 사찰에서 불교와 천주교의 만남을 주제로 한 법회(法會)가 펼쳐져 관심을 모은다.

 

대한불교 조계종 워싱턴 포교당 연화정사(주지 성원스님)는 지난 26일 제6차 열린 법회를 개최했다. 열린 법회는 매달 지역사회의 명사를 초청, 법회와 함께 특강을 갖는 것으로 이날 주인공은 장기풍 평화신문 미주지사 전 주간이 진행했다.

 

 

장기풍 전주간.jpg

 

 

장기풍 전 주간은 "천주교도 개신교도 강단엔 신부님과 목사님이 서고 불교 설법단도 스님이 서는 법인데 일개 신자인 타종교인이 이런 자리에 서게 돼 영광스럽고 불교인들의 열린 자세에 감동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장 전 주간은 ‘천주교와 불교의 대화‘라는 주제로 한 강연에서 “천주교와 불교는 다른 점도 많지만 같은 점이 더 많다”며, “지엽적인 차이에도 불구하고 불교는 자비(慈悲)를, 기독교는 사랑을 강조하고 있다”고 보편적인 종교 정신에 대해 설명했다.

 

이와 함께 세계 많은 곳에서 지금 이 순간에도 분쟁(分爭)이 계속되고 있는 점을 들어 “모든 종교는 평화를 지향한다. 기독교도 불교도, 이슬람교도 평화의 정신을 담고 있다. 세계평화는 종교평화에서 시작하기에 종교간 열린 마음을 갖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장 전 주간은 "11세기부터 2세기간 진행된 십자군전쟁에서 이슬람권을 침략한 것은 기독교에 있어서 참으로 부끄러운 역사이다. 이 세상에 거룩한 전쟁은 없다. 오늘날까지 종교에서도 이같은 일들이 만연하고 있다"고 개탄했다.

 

연화정사의 총무 여암 스님은 “장기풍 선생의 강연을 통해 천주교와 불교가 서로의 세계를 바르게 알고 이해하며, 원만하게 소통하는 시간을 갖게 되었다. 열린 법회에 대해 불자들은 물론, 타종교인의 반응도 좋다”고 전했다.

 

연화정사는 3월 12일 오전 11시에는 가정의학과 제이슨 윤 박사의 ‘일상생활에 필요한 건강상식’ 강연이 있고, 26 오전 11시에는 소프라노 박소림 씨의 ‘찬불가’ 법회가 예정돼 있다.

 

 

0226 열린법회 불교와 천주교의 대화.jpg

장기풍(앞줄 왼쪽세번째) 전 주간과 여암스님, 불자들이 함께 했다

 

 

* 글로벌웹진 뉴스로 www.newsroh.com

 

<꼬리뉴스>

 

워싱턴 연화정사 두번째 열린법회 (2016.6.26.)

정신과전문의 김면기박사 특강

 

http://www.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5339

 

 

  • |
  1. 0226 열린법회 불교와 천주교의 대화.jpg (File Size:219.6KB/Download:24)
  2. 장기풍 전주간.jpg (File Size:108.3KB/Download:24)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546 미국 재미과기협 올랜도지부, 17회 수학경시대회 실시 코리아위클리.. 18.04.21.
2545 미국 미동남부 K팝 페스티벌 예선전 코리아위클리.. 18.04.21.
2544 캐나다 캐나다 식품 박람회(SIAL Canada 2018), 5월초 개최 file hancatimes 18.04.21.
2543 캐나다 재카 과기협 몬트리올 지부 2018 수학경시대회 hancatimes 18.04.21.
2542 미국 ‘천지인’ 앙상블, 뉴욕서 사물놀이 탄생 40주년 공연 file 뉴스로_USA 18.04.20.
2541 미국 미국서 ‘김영옥대령 고속도로’ 지정 초읽기 file 뉴스로_USA 18.04.19.
2540 미국 韓여성 美50개주 70개도시 참전기념비 순례 file 뉴스로_USA 18.04.19.
2539 미국 뉴욕 장애아동 무료 음악프로그램 file 뉴스로_USA 18.04.18.
2538 캐나다 Korean Food Market _ 캘거리 한인회 주최 봄맞이 음식 바자회 단상 CN드림 18.04.17.
2537 미국 문대동 회장, DBU 리더십상 수상 “한인의 자부심” 뉴스코리아 18.04.16.
2536 미국 세계한상대회 운영위 및 리딩CEO포럼, “달라스에서 열린다” 뉴스코리아 18.04.16.
2535 미국 “한인 입양아를 위해 달라스 엄마들이 뭉쳤다!” 뉴스코리아 18.04.16.
2534 미국 민주평통 달라스 협의회 추가 자문위원 위촉장 수여 뉴스코리아 18.04.16.
2533 미국 북텍사스 지역 학생들 모여 수학 실력을 겨루다 뉴스코리아 18.04.16.
2532 미국 달라스 문화의 달 4월, 즐길만한 전시회 및 축제 뉴스코리아 18.04.16.
2531 미국 북텍사스 이북도민회 4월 월례회 통해 결속 다져 뉴스코리아 18.04.16.
2530 미국 美한인여중생 과학만화 우승 file 뉴스로_USA 18.04.14.
2529 미국 애틀랜타서 한국 도예명장 만난다 file 뉴스앤포스트 18.04.13.
2528 미국 백악관 한반도평화 청원 10만명 돌파 file 뉴스로_USA 18.04.12.
2527 미국 “한인2세자녀 어떻게 가르칠까” 뉴욕한인교사연수회 뉴스로_USA 18.04.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