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스퍼드 이코노믹스 보고서] 미국과 독일등 구미 선진국들은 리스크가 적어

(토론토=코리아위클리) 김정남 기자 = 캐나다를 비롯하여 호주와 홍콩, 스웨덴등 4개국의 주택시장이 가장 위험하다는 경고가 나왔다.

지난 13일 <옥스퍼드 이코노믹스>는 보고서를 통해 “ 각국 주택시장의 리스크 지표들을 점검한 결과, 이들 4개국의 리스크가 특히 심각한 수준”이라고 지적했다. 반면 미국과 독일, 프랑스, 중국, 일본과 같은 주요국 시장에서 리스크가 비교적 제한적인 것은 이번 분석에서 나타난 긍정적 측면에 해당한다고 밝혔다.

이번 보고서 작성을 주도한 애덤 슬레이터 경제분석가는 “주택 가격이 상당히 올랐고 장기간 상승세가 지속된 데다 부채 수준이 높으며 변동 모기지 금리의 비중이 크다는 것이 이들 4개국 시장의 공통점이다"라고 설명했다.

<옥스퍼드 이코노믹스>는 경제 규모가 큰 대다수 국가의 시장에서는 리스크가 크지 않았으나 경제 규모가 상대적으로 작은 일부 선진국 시장에 리스크가 집중된 것으로 분석됐다고 밝혔다.

터키와 브라질, 이집트, 인도네시아, 남아프리카 공화국 같은 일부 신흥시장 국들은 외부 압박과 내부 여건 때문에 금리 인상의 리스크가 확대될 것으로 보이며, 특히 터키의 리스크가 가장 큰 것으로 보인다고 강조했다.

이번 분석의 잣대로 삼은 리스크 지표는 실제 가격의 전년 대비 상승률, 최근 5년간의 상승률, 장기 평균가격 대비상승률, 변동 모기지 금리의 비중, 지난해 3분기 이후의 모기지 금리 상승률, 은행의 자본 대비 무수익 여신 비중, 국내총생산(GDP) 대비 주택담보 대출 비율 등이다.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1358 미국 론 드샌티스 공화 주지사 후보, ‘친 트럼프’ 노골화 코리아위클리.. 18.09.27.
1357 미국 미국, 올해 경제 성장률 전망치 2.9% 코리아위클리.. 18.09.27.
» 미국 캐나다, 홍콩, 호주, 스웨덴 주택시장 리스크 가장 심각 코리아위클리.. 18.09.27.
1355 미국 사실대로 말해야 건강 챙긴다 file 코리아위클리.. 18.09.26.
1354 미국 래퍼 카니예 웨스트 한글등 11개언어 광고 눈길 file 뉴스로_USA 18.09.24.
1353 미국 뉴욕 중국계산후조리원 신생아들에 칼부림 뉴스로_USA 18.09.23.
1352 미국 중국계 존리우 뉴욕주상원 예비선거 승리 file 뉴스로_USA 18.09.15.
1351 미국 공화당 “민주당 광고 팩트 체크하자” 반격 file 뉴스앤포스트 18.09.15.
1350 미국 조지아 민주당 ‘켐프 때려잡기’에 총력? file 뉴스앤포스트 18.09.13.
1349 미국 美중동부 허리케인 150만명 대피명령 file 뉴스로_USA 18.09.13.
1348 미국 “트럼프 이기려면 좌로 치우치지 마라” 뉴스앤포스트 18.09.13.
1347 미국 <타임> 선정 세계적 관광명소에 플로리다 관광지 2곳 포함 코리아위클리.. 18.09.12.
1346 미국 민주당 주지사 후보 앤드류 길럼, 앞길 순탄할까 코리아위클리.. 18.09.12.
1345 미국 '키싱 버그'에 물리면 신체 이상 증세 발생 코리아위클리.. 18.09.12.
1344 미국 북한, ‘트럼프 종전 협정 약속 지키지 않아’ 분노 file 코리아위클리.. 18.09.09.
1343 미국 <워싱턴포스트>, "트럼프는 물러나야 한다" file 코리아위클리.. 18.09.09.
1342 미국 애틀랜타시 불체자 수감시설 문닫는다 file 뉴스앤포스트 18.09.07.
1341 미국 페더러 잡은 호주 존 밀먼, 조코비치에 완패…후회 없는 한판 승부 톱뉴스 18.09.06.
1340 미국 옐프 검색 ‘애완견’에 ‘개고기’ 뜨고 한식당 연결 코리아위클리.. 18.09.05.
1339 미국 플로리다 주지사 후보, 민주 ‘길럼’ 공화 ‘드샌티스’ 확정 코리아위클리.. 18.09.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