加주오렌지카운티 韓정치인 도전 관심

 

 

Newsroh=노창현특파원 newsroh@gmail.com

 

 

미연방의회의 대표적 친한파 의원으로 잘 알려진 에드 로이스(66 공화) 연방 하원 외교위원장이 은퇴 선언을 했다.

 

로이스 의원은 8일 발표한 성명에서 올해 말 끝나는 이번 임기를 끝으로 더 이상 선거에 출마하지 않고 은퇴한다고 발표했다.

 

 

Edward_Royce,_official_photo_portrait_color.jpg

www.en.wikipedia.org

 

 

로이스 의원은 가주 39지구(오렌지카운티)에서 지난 1993년부터 연방 하원의원으로 줄곧 재직하고 있는 13선 의원으로, 현재 연방하원의 외교 분야를 이끄는 하원 외교위원장을 맡고 있다. 특히 독도문제와 위안부 이슈 등에서 한국 입장을 전폭적으로 지지하고 한인사회와 긴밀한 관계를 구축하고 있어 이번 결정에 한인들이 아쉬워하고 있다.

 

로이스 의원의 은퇴 배경은 정확히 알려지지 않았지만 이 지역의 정치 지형도가 최근 공화당측에 불리해지고 있기때문으로 분석된다. 지난 2016대선에서 이 지역은 당시 민주당 힐러리 클린턴 후보가 공화당의 트럼프 후보를 9% 포인트 차이로 승리한 바 있다.

 

CNN은 로이스 의원이 선거캠페인 자금이 현재 350만달러로 이 지역의 공화당 지지를 회복하기엔 상당히 적은 액수라고 지적했다.

 

로이스 의원의 은퇴가 이 지역에서 민주당 출신 한인정치인들을 배출할 수 있는 기회로도 활용될 수 있다는 점에서 향후 미셸 박 스틸 OC 수퍼바이저 위원장 등 잠재 후보들의 출사표 여부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 |
  1. Edward_Royce,_official_photo_portrait_color.jpg (File Size:13.5KB/Download:11)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1076 미국 독감 맹위 … 달라스 카운티 18명 사망 i뉴스넷 18.01.11.
» 미국 친한파 에드 로이스의원 은퇴선언 file 뉴스로_USA 18.01.10.
1074 미국 ‘오프라를 2020 대선후보로” 여론 file 뉴스로_USA 18.01.09.
1073 미국 최강한파 美북동부 꽁꽁 file 뉴스로_USA 18.01.06.
1072 미국 美동부해안 ‘사이클론 폭탄’ 온다 file 뉴스로_USA 18.01.04.
1071 미국 “韓대학생 미군 지원했다가 추방위기” WSJ 뉴스로_USA 18.01.04.
1070 미국 美의원 한복입고 신년인사 광고 화제 file 뉴스로_USA 18.01.03.
1069 미국 지구냉동화? 북극한파 북미대륙 덮쳐 뉴스로_USA 18.01.03.
1068 미국 ‘방탄소년단’ 타임스퀘어 새해맞이 쇼 출연 file 뉴스로_USA 18.01.02.
1067 미국 올해 플로리다 오바마케어 신규 가입자 소폭 감소 코리아위클리.. 18.01.01.
1066 미국 CNN 선정, 2018년 주목할 이벤트 … ‘평창올림픽’ 등 선정 i뉴스넷 18.01.01.
1065 미국 텍사스 인구, 매년 40만명씩 증가 i뉴스넷 18.01.01.
1064 미국 독감 확산일로…백신효과 10% i뉴스넷 18.01.01.
1063 미국 뉴욕 아파트 최악 화재…20여명 사상 file 뉴스로_USA 17.12.31.
1062 미국 美북동부 ‘동토의 왕국’ file 뉴스로_USA 17.12.31.
1061 미국 세계최초의 캐럴은 4세기 찬송가 file 뉴스로_USA 17.12.29.
1060 미국 "트럼프, 정신건강 위험하다" 코리아위클리.. 17.12.24.
1059 미국 중국 외교부 "한국 단체 관광 업무 금지 금시초문" 코리아위클리.. 17.12.24.
1058 미국 34년간 크리스마스트리 재활용 화제 file 뉴스로_USA 17.12.24.
1057 미국 “트럼프의 정신불안, 세계 위험에 빠뜨릴수도” NY타임스 file 뉴스로_USA 17.12.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