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roh=민지영기자 newsrohny@gmail.com

 

 

티벳 설날 ‘로사르(Losar)’를 아시나요.

 

‘보이스오브뉴욕’이 뉴욕 퀸즈의 티벳과 네팔계 주민들의 명절인 로사르를 소개했다. 보이스오브뉴욕은 네팔계 미디어를 인용, 지난달 163일은 티벳력 새해 첫날이었다고 전했다.

 

티벳인들은 이날부터 한달간 업의 과보(果報)가 10만배가 이르는 기간(붐주르 다와)라고 해서 고기를 먹지 않고 기도하는 등 수행에 전념한다. 그 한달을 어떻게 보내는지에 따라서 한 해가 결정된다고 믿는다.

 

뉴욕 잭슨하이츠에 사는 체링 초키(47) 씨는 “오늘은 크리스마스처럼 우리 모두에게 기쁜 날입니다”라고 말했다. 인도에서 태어나 20년전 미국에 이민온 그는 “어린아이처럼 우리의 뿌리와 연결된다는 것을 느끼죠”라고 말했다.

 

북소리와 염불소리가 들려오는 티벳불교사원엔 사람들로 가득했다. 신발을 벗고 들어가 기도하며 스님들의 축복을 받는 모습이었다. 75스트릿에선 전통복장을 입은 여자들이 팔짱을 낀 채 노래하고 있었다.

 

어퍼이스트사이드에 거주하는 페마 솜머(46)는 인도의 티벳 망명정부하에 있다가 뉴욕에 왔다. 그녀는 “오늘은 좋은 날이에요. 즐기세요”라며 활짝 미소지었다.

 

Tibetan-New-Year-1.jpg

photo by Voices od New York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 |
  1. Tibetan-New-Year-1.jpg (File Size:68.0KB/Download:6)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1379 미국 기록적인 조기투표, 민주당에 유리한가? file 뉴스앤포스트 18.10.20.
1378 미국 최신 여론조사 “켐프 47 대 아브람스 46” file 뉴스앤포스트 18.10.18.
1377 미국 플로리다 최초 흑인 주지사 탄생할까? 코리아위클리.. 18.10.17.
1376 미국 자동차 구입세 105달러, 왕따 피해학생 장학금으로 코리아위클리.. 18.10.17.
1375 미국 강경화 장관 "북미, 구체적 행동으로 서로 신뢰 구축해야" file 코리아위클리.. 18.10.13.
1374 미국 “보류처리 됐어도 투표할 수 있어요!” file 뉴스앤포스트 18.10.13.
1373 미국 미 보수 매체 TAC, 대북 여행 금지 해제 요구 file 코리아위클리.. 18.10.11.
1372 미국 10월은 '유방암 자각의 달', 정기검진 필요 코리아위클리.. 18.10.11.
1371 미국 열기 뜨거운 플로리다 연방상원의원 선거 코리아위클리.. 18.10.11.
1370 미국 플로리다 주지사 후보 지지율 ‘막상막하’ 코리아위클리.. 18.10.11.
1369 미국 교육-연구용 시신 기증자 증가 추세 코리아위클리.. 18.10.11.
1368 미국 뉴욕 교통혼잡료 시행될까 file 뉴스로_USA 18.10.07.
1367 미국 차기 조지아 주지사, 켐프가 앞서나? file 뉴스앤포스트 18.10.07.
1366 미국 조지아주 세수 작년보다 7%이상 늘어 file 뉴스앤포스트 18.10.07.
1365 미국 플로리다 주택세 추가 공제 발의안, 60% 찬성 얻을까 코리아위클리.. 18.10.03.
1364 미국 플로리다대학, 미 전국 대학 랭킹 35위로 ‘껑충’ 코리아위클리.. 18.10.03.
1363 미국 ‘운전 은퇴’ 조언, 자녀가 나서는 것이 바람직 코리아위클리.. 18.10.03.
1362 미국 10월3일은 비상경보 훈련의 날 “놀라지 마세요” file 뉴스앤포스트 18.10.02.
1361 미국 교육예산 늘려라? 학교 평가제도 바꿔라! file 뉴스앤포스트 18.10.02.
1360 미국 BTS 유엔연설 세계언론 주요뉴스 file 뉴스로_USA 18.09.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