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 음주자 일주일 9.6잔

 

연방통계청이 발표한 캐나다 주류 판애 통계에 따르면, BC주민이 10개 주 중에 두 번째로 많은 864달러를 연간 술 값으로 사용하는 것으로 나왔다. 뉴파운드랜드는 1056달러로 가장 비샀으며, 프린스에드워드 아일랜드와 뉴브런즈윅은 600달러 대였으며 나머지 6개주는 모두 700달러 대를 기록했다. 각 단위 정부는 연간 인구 1인당 술 판매로 411달러의 세수를 얻는다.

 
1주에 보통 음주자들은 총 9.6잔을 마시는데 맥주가 4.2잔, 와인이 2.5잔, 독주가 2.4잔이며, 사과발효주와 같은 저알코올 주류는 0.4잔이다. 그런데 전국의 저알코올 주류의 70%가 BC주와 온타리오 두 개 주에서 소비된다. 와인은 주로 레드와인이 소비되지만 프린스에드워드아일랜드는 화이트와인 소비가 더 높다. 

각 주류별로 국산 비율에서 맥주는 85%, 저알코올 주류는 69%, 와인은 40% 그리고 독주는 57%로 나타났다.

 

표영태 기자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062 캐나다 UCP 창당 첫 전당대회, 내년 총선 정권 되찾는다. CN드림 18.05.15.
2061 캐나다 웨스트젯 언제부터 파업하나 밴쿠버중앙일.. 18.05.12.
2060 캐나다 한-쿠바 양국 신정부 출범 이후 첫 외교장관회담 개최 밴쿠버중앙일.. 18.05.12.
2059 캐나다 밴쿠버 젊은이들이 '죽음에 이르는 병' 밴쿠버중앙일.. 18.05.12.
2058 캐나다 BC내륙 작년 산불 이어 올해 홍수로 고통 밴쿠버중앙일.. 18.05.12.
2057 캐나다 밴쿠버 공예전 한국 도자기 전시로 출발 밴쿠버중앙일.. 18.05.11.
2056 캐나다 밴쿠버 공예축제 참가 한국 전통 공예 장인-한지공예가 김유경 밴쿠버중앙일.. 18.05.11.
» 캐나다 BC주민 1인당 연간 음주비용 864달러 밴쿠버중앙일.. 18.05.11.
2054 캐나다 신축주택가격도 상승세 꺾이는 분위기 밴쿠버중앙일.. 18.05.11.
2053 캐나다 에스컬레이터 3대 고치는 데 2년 밴쿠버중앙일.. 18.05.10.
2052 캐나다 조폐공사, 해리왕자 결혼식 기념주화 발행 밴쿠버중앙일.. 18.05.10.
2051 캐나다 버나비·코퀴틀람 저소득층 번 돈 다 렌트비로 밴쿠버중앙일.. 18.05.10.
2050 캐나다 BC주 내륙 강 곳곳 눈 녹은 물로 범람 밴쿠버중앙일.. 18.05.10.
2049 캐나다 패시픽하이웨이 국경 입국 차량서 다량 불법무기 적발 밴쿠버중앙일.. 18.05.09.
2048 캐나다 BC 에너지 절약 가전 구매 시 최대 300달러 보조금 밴쿠버중앙일.. 18.05.09.
2047 캐나다 밴쿠버 한인사회는 한반도의 평화와 민주주의 신장에 동참할까? 밴쿠버중앙일.. 18.05.08.
2046 캐나다 한인차세대 과학기술자를 키우기 위한 행사 밴쿠버중앙일.. 18.05.08.
2045 캐나다 한국 도자기의 얼을 되살리자 밴쿠버중앙일.. 18.05.08.
2044 캐나다 연방 자유당 지지도 1% 포인트로 보수당 앞질러 밴쿠버중앙일.. 18.05.08.
2043 캐나다 9학년 PAT 수학, 계산기 없는 문제 도입 CN드림 18.05.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