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비스킨, 18세 이하 교습금지

 

 

코퀴틀람에서 20년 넘게 피아노를 가르쳐 온 강사가 학생에 대한 성폭력 혐의로 입건 됐다.

 

코퀴틀람 RCMP는 드미트로 커비스킨(Dmytro Kubyshkin, Dmitri로 알려짐, 사진)에 대해 7번의 성폭력과 3번의 성추행 등 총 10건의 혐의로 지난 18일 입건됐다고 발표했다.

 
커비스킨은 1998년 이후 20년 이상 가정집에서 피하노를 가르쳐 왔다. 이번 성폭력 관련 혐의로 인해 앞으로 커비스킨은 18세 이하의 학생들에게 피아노를 가르칠 수 없다. 또 18세 이하와 단 둘이 있는 것도 허용되지 않는다. 그리고 학생들에게 그의 혐의 사실을 알려야 한다.

 

아직도 조사가 진행 중인 가운데 코퀴틀람 RCMP는 추가로 피해자들의 신고를 기다린다고 밝혔다. 연락처는 604-945-1550 그리고 또 Investigative Support Team에 파일넘버 #2018-1860로 신고하면 된다.

 

표영태 기자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 캐나다 코퀴틀람 피아노 강사 10개 성폭력 혐의 입건 밴쿠버중앙일.. 18.05.23.
2088 캐나다 NDP정부, 한인 노인들을 위해 'BC주 고령자 안내서' 한글판 제작 밴쿠버중앙일.. 18.05.23.
2087 캐나다 다양한 한국문화가 어우러진 총영사배 태권도 대회 밴쿠버중앙일.. 18.05.23.
2086 캐나다 알버타 수상, “나 수상회의 안가" 속 뜻이... 밴쿠버중앙일.. 18.05.23.
2085 캐나다 얼굴에 검은 칠 하고 흑인 분장한 교사 논란 CN드림 18.05.23.
2084 캐나다 에드먼튼 방문한 트뤼도 총리, 트랜스마운틴 진행 기대감 상승 CN드림 18.05.23.
2083 캐나다 노틀리 주수상, “국제 유가 급등에 의존하지 않겠다” CN드림 18.05.23.
2082 캐나다 밴쿠버 아파트서 총격전으로 임산부 유산 밴쿠버중앙일.. 18.05.19.
2081 캐나다 메트로밴쿠버를 뒤흔들 다양한 한국문화가 한자리에서 펼쳐진다! 밴쿠버중앙일.. 18.05.19.
2080 캐나다 이것들이 종이접기로 만든 작품이란 말인가? 밴쿠버중앙일.. 18.05.19.
2079 캐나다 밴쿠버에서 열린 5.18 추모행사, 세계 32개 도시에서 거행 밴쿠버중앙일.. 18.05.19.
2078 캐나다 황금연휴 기간 중 휘발유 가격 하락한다? 밴쿠버중앙일.. 18.05.18.
2077 캐나다 22일 메트로밴쿠버 강 범람 위험수위로 밴쿠버중앙일.. 18.05.18.
2076 캐나다 밴쿠버 세계 최초 1회용 플라스틱 빨대 금지 밴쿠버중앙일.. 18.05.18.
2075 캐나다 버나비 주택가서 세살 아이 공격한 코요테 밴쿠버중앙일.. 18.05.18.
2074 캐나다 "캐나다 경제성장 성패는 교육과 이민정책이 좌우" 밴쿠버중앙일.. 18.05.17.
2073 캐나다 BC로 밀입국하는 난민 수는? 밴쿠버중앙일.. 18.05.17.
2072 캐나다 칠리왁 저지대 홍수 대피령, 랭리 주의보 밴쿠버중앙일.. 18.05.17.
2071 캐나다 캐나다 전면적으로 이민 금지를 한다면! 밴쿠버중앙일.. 18.05.16.
2070 캐나다 새 이민자 파트타임 맞벌이로 힘들게 자녀 키워 밴쿠버중앙일.. 18.05.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