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사회를 비롯해 BC주의 많은 희귀질병 환자를 위해 꼭 필요한 고가의 신약을 BC주 의료보험으로 커버해줄 수 있는 길이 열렸다. 

한인 SFU 학생 정유석 씨는 비정형 용혈성 요독 증후군(aHUS, atypical Hemolytic Uremic Syndrome )이라는 희소병에 걸렸지만 이 병을 치료하기 위한 고가의 치료제, Soliris가 의료보험으로 처리되지 않아 김대건 성당 신도 중심으로 주정부에 의료보험에 포함 시켜 달라는 청원 서명 운동을 펼쳤다.(본지 11월 6일자 '한인 부모, 주정부에 희귀병 치료 지원 청원 운동' 기사)

 

환자 가족과 관련 단체의 적극적인 노력에 대답하듯 BC주의 애드리안 딕스(Dix) 보건부 장관은 환자의 상태에 따라 Soliris 약 값을 보험으로 커버 해 줄 수 있다는 입장을 발표했다. 단, 해당 약에 대한 의료보험 커버는 담당 의료진이 환자 상태를 위중 상태를 판단해 사례에 따라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이에 대해 의료보험 권리 단체인 Better Pharmacare Coalition(이하 BPC)는 21일 즉각 환영의 뜻을 밝히고 나섰다. BPC 사무총장인 개니비 바힌더 박사는 "딕스 장관과 BC주의 훌륭한 의약보험 프로그램(BC PharmaCare Program)이 생명을 살리는 약을 지원하는 쪽으로 선택해 기쁘다"며 "고액의 치료제가 많은 부담이 되는 것을 아는데, 장관이 열린 마음으로 환자의 고통을 귀담아 들어준 것에 찬사를 보낸다"고 말했다.

 

이번 결정에 대해 정유석 씨의 아버지인 정병국 씨는 "청원 서명 운동 결과물을 랭리와 써리 지역 주의원을 통해 주정부에 전달 한 것으로 알고 있다"며 "의사들이 모여 혜택을 받을 환자들을 결정할 예정"이라고 약값을 의료보험으로 지원 받을 수 있게 될 수 있다는 점을 긍정적으로 생각했다.

 

/밴쿠버 중앙일보 표영태 기자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1659 캐나다 연말 우편물 배달차에 치인 리치몬드 여성 밴쿠버중앙일.. 18.01.03.
1658 캐나다 캐나다인에게 알카에다 보다 더 위협 존재는 밴쿠버중앙일.. 18.01.03.
1657 캐나다 캐나다 달러 환율 851.87원으로 올 마감 밴쿠버중앙일.. 18.01.03.
1656 캐나다 내년 경기 성장률 다소 둔화 밴쿠버중앙일.. 17.12.23.
1655 캐나다 배우자초청 취업비자 2019년 1월까지 연장 밴쿠버중앙일.. 17.12.21.
1654 캐나다 캐나다 정부 비트코인으로 세금 받는 중? 밴쿠버중앙일.. 17.12.21.
1653 캐나다 7월부터 10월 사이 캐나다 인구 큰 폭 증가 밴쿠버중앙일.. 17.12.21.
1652 캐나다 10월 방문 한인 2만 6000명 밴쿠버중앙일.. 17.12.21.
1651 캐나다 밴쿠버 비거주자 소유 주택, 수는 적어도 고가로 몰려 밴쿠버중앙일.. 17.12.20.
1650 캐나다 "캐나다 이민 친화적 국가 자랑스럽다" 밴쿠버중앙일.. 17.12.20.
1649 캐나다 이번 주 밴쿠버 한파 '꽁꽁' 밴쿠버중앙일.. 17.12.20.
1648 캐나다 BC주 그리즐리 전면 사냥 금지 밴쿠버중앙일.. 17.12.20.
1647 캐나다 연방 보수당, 마리화나 합법화 저지 총력 밴쿠버중앙일.. 17.12.20.
1646 캐나다 마리화나 흡연자 490만명 밴쿠버중앙일.. 17.12.20.
1645 캐나다 주정부 탄소세 강화 조치에 오일샌드 반응은? CN드림 17.12.19.
1644 캐나다 비트코인이 뭐길래 캐나다 중은 총재까지... 밴쿠버중앙일.. 17.12.19.
1643 캐나다 스카이트레인 주말 연장 운행 검토 밴쿠버중앙일.. 17.12.19.
1642 캐나다 올해 캐나다인의 구글 검색어 1위는? 밴쿠버중앙일.. 17.12.19.
1641 캐나다 BC 경제자유도 북미 지역 상위 수준 밴쿠버중앙일.. 17.12.19.
1640 캐나다 캐나다도 부의 집중화 불변 밴쿠버중앙일.. 17.12.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