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5월19일과 20일 이틀에 걸쳐 하드 락 카지노 (Hard Rock Casino)에서 Vancouver Kpop Con (VKC)이 성황리에 개최되었다. Kpop Con은 토론토에 위치한 엔터테인먼트 에이전시 Pop! Goes the World!에서 매년 주최하는 케이팝 뮤직 컨벤션이다. 토론토에서는 지난 2015년 첫 컨벤션을 시작으로 매년 정기적으로 진행되어 왔지만 밴쿠버에서는 아직 본 컨벤션이 열린 적이 단 한 차례도 없었다는 점에서 지난 19일과 20일에 열린 첫번째 컨벤션은 그 의미가 크다.

 

이번 밴쿠버 컨벤션의 성공적인 유치와 더불어 많은 팬들을 위해 기획된 각종 부스들이 설치되었는데 그 중에서도 한국의 화장품 업체인 THE FACE SHOP측에서 준비한 K-Beauty 부스와 더불어 워너원, 레드벨벳, 엑소 등 여러 인기 케이팝 아이돌 그룹들의 앨범, 모자, 포스터, 티셔츠 등의 각종 케이팝 굿즈를 판매하는 부스 등이 많은 관심을 받았다. 또한, 경희대학교와 세종대학교에서 운영하는 한국어 교육 프로그램인 Korean Language Program과 실제 유명 아티스트들과 만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K-Pop Program 홍보 부스까지 설치되어 있어 컨벤션 참가자들의 이목을 끌었다.

 

본 이벤트에 초청된 유명 중국계 미국인 유튜버이자 인스타 스타인 모델 윌리엄 장(William Zhang)은 인터뷰를 통해, 이번 Vancouver Kpop Con은 LA와 뉴욕의 (케이팝 축제의) 스케일보다는 그 규모가 약소하지만 라이징 스타인 그룹 A.C.E와 더불어 가수 엠버와 같은 아티스트들을 초청하여 진행하였다는 점에서 굉장히 좋은 스타트를 끊은 것 같다고 말하였다.

 

이외에도 케이팝 댄스 게임 등을 통하여 참가자들이 케이팝 안무 실력을 발휘하고 적극적으로 참여할 수 있게 유도하는 등 굉장히 개방되고 자유로운 분위기 속에서 진행되어 마치 케이팝 파티장과 같은 분위기를 연출하였다. 이후 그룹 A.C.E와 엠버의 공연이 시작되자 관객들의 함성이 터지면서 컨벤션의 분위기가 한껏 달아올랐으며, 이로써 밴쿠버에서 개최된 첫번째 Kpop Con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되었다.

 

황제이든 인턴기자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636 캐나다 마리화나 합법화 이후 첫 번째 ‘마리화나 데이’ CN드림 19.04.30.
2635 캐나다 캘거리, 도시 녹지에 염소와 양 푼다 CN드림 19.04.30.
2634 캐나다 메트로밴쿠버 가장 혼잡한 버스노선 10개는? 밴쿠버중앙일.. 19.04.30.
2633 캐나다 포트 무디, 달리는 차 유리를 깬 물체는 총알? 밴쿠버중앙일.. 19.04.30.
2632 캐나다 26일 저녁 써리 총격에 또 한 명의 희생자 늘어 밴쿠버중앙일.. 19.04.30.
2631 캐나다 "5월 3일 원주민과 함께 구름의 소리를" 밴쿠버중앙일.. 19.04.27.
2630 캐나다 유콘 준주에서 오로라 감상하기 밴쿠버중앙일.. 19.04.27.
2629 캐나다 밴쿠버 한인들을 위한 미래 공간 밴쿠버중앙일.. 19.04.27.
2628 캐나다 2월 누계 새 한인 영주권자 655명 밴쿠버중앙일.. 19.04.26.
2627 캐나다 외교부, 해외 "영사민원24" 23일부터 개시 밴쿠버중앙일.. 19.04.26.
2626 캐나다 북태평양 6개국 해양경찰 한자리…위기대응 협력 강화 밴쿠버중앙일.. 19.04.26.
2625 캐나다 캐나다 마리화나 접근 용이성 1위 밴쿠버중앙일.. 19.04.25.
2624 캐나다 세언협, 세계한인소통의 주역이 될 수 있을까? 밴쿠버중앙일.. 19.04.25.
2623 캐나다 밴쿠버 다문화, 한국 전통 혼례 미에 흠뻑 밴쿠버중앙일.. 19.04.25.
2622 캐나다 캐나다 여군 복장, 머리 규정 바뀐다 CN드림 19.04.24.
2621 캐나다 UCP, 2019년 앨버타 총선 승리, 보수정권의 귀환 CN드림 19.04.24.
2620 캐나다 밴쿠버 방문 설훈 국회의원, 재외국민 위한 비례대표·동포청 고려 밴쿠버중앙일.. 19.04.20.
2619 캐나다 전문가도 예측할 수 없는 가상현실의 미래 밴쿠버중앙일.. 19.04.20.
2618 캐나다 연휴에 주말까지... 4/20 참가자 크게 늘 듯 밴쿠버중앙일.. 19.04.20.
2617 캐나다 한적한 소도시서 집단 총격... 4명 사망 밴쿠버중앙일.. 19.04.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