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00-758783364_zRUc9SjA_1629aa100c2c5037

한국의 이노백스 기업 홈페이지의 TAS 관련 사진

 

이노백스 독보적인 TAS 기술 개발 세계 주요 도시에 설치

밴쿠버 소재 Adtrackmedia 광고 회사와 제휴 통해 세계화

 

메트로밴쿠버의 대중교통을 책임지는 트랜스링크가 지난 12일 북미 최초로 지하철 터널 광고라 불리는 TAS(tunnel advertisement system)를 밴쿠버 스카이트레인 지하 구간에 설치한다고 발표했는데, 바로 이 시스템은 한국 기업 때문에 가능했다.

 

KOTRA밴쿠버무역관의 안성준 관장과 차상훈 과장은 지난 12일 10시에 있었던 TAS 개통식에 초대를 받고 행사에 참석했다. 바로 트랜스링크와 TAS 광고 영업을 하는 Adtrackmedia사의 초청을 받았기 때문이다.

 

북미에서는 아직 그 어느 곳에서도 설치되어 있지 않은 터널 구간의 스크린 광고 시스템을 밴쿠버에 최초로 가능하게 만든 기업이 바로 한국의 이노벡스이다.

 

이날 행사장에는 트랜스링크의 케빈 퀸 CEO와 최초의 북미 TAS 광고주가 된 Telus의 부사장 등을 비롯해 이노벡스의 채균 대표 등이 자리를 했다.

 

TAS (Tunnel Advertising System)는 지하철 터널에 수백개의 LED 바를 일정 간격으로 설치해, 영상의 개별프레임을 각각의 LED 바가 고속으로 표출하는 방식이다. 사람 눈의 잔상원리에 의해 하나의 영상으로 표현되는 신기술로, 지하철의 통과속도에 따라 연동되어지게 된다.

 

이노벡스사는 TSA 독창적인 전문 기술을 보유한 회사로 한국에서 서울 지하철 5호선의 여의도 → 여의나루, 광화문 → 종로 3가 2개 구간과,  7호선의 내방 → 고속터미널, 어린이대공원 → 군자 2개구간, 신분당선 청계산입구 → 판교구간 등 국내 총 5개 구간에 TAS를 설치했었다.

 

이번에 밴쿠버에 TAS가 북미 최초로 설치할 수 있게 된 배경에는 밴쿠버에 본사가 있는광고 전문기업인 Adtrackmedia사가 2011년도 한국을 방문했을 때 서울메트로에 있는 TSA 광고 미디어에 감명을 받고 수소문을 해 이노벡스를 직접 만나면서 시작됐다.

 

이후 유럽, 남미, 아시아 등 세계 각 국 주요도시의 지하철 터널의 독점 광고사업권을 보유하고, 유수의 다국적기업들을 고객으로 하고 있는 ‘Adtrackmedia社’가 이노백스의 TAS 시스템의 설계 및 독점 공급과 구축 후 지속적인 시스템 관리까지 모두 담당하기로 협업을 시작했다.

 

현재 이노백스의 TAS가 설치된 지하철이 있는 세계 주요 도시들을 보면 바르셀로나, 상파울로, 마드리드, 로마, 취리히, 로트르담 등이다.

 

표영태 기자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5318 캐나다 한국대표 퓨전국악 그룹 ‘악단광칠’, 밴쿠버/빅토리아 최초 공연개최 예정 file 밴쿠버중앙일.. 22.05.18.
5317 캐나다 끊이지 않는 밴쿠버시의 다양한 폭력 사건들 file 밴쿠버중앙일.. 22.05.17.
5316 캐나다 장경룡 대사 BC주 방문 밴쿠버중앙일.. 22.05.17.
5315 캐나다 캐나다, 총기사고 증가한다고 느껴 file 밴쿠버중앙일.. 22.05.17.
5314 캐나다 UBC 한인 학생회(KISS) 임원진관 송 총영사의 만남 file 밴쿠버중앙일.. 22.05.14.
5313 캐나다 BC 코로나19 일일 브리핑 없앤 후 무슨 일 벌어지고 있나 file 밴쿠버중앙일.. 22.05.14.
5312 캐나다 BC한인실업인협회, 교민 위한 경제 세미나 개최 file 밴쿠버중앙일.. 22.05.13.
5311 캐나다 높아지는 모기지 금리, 주택 거래 큰 폭 하락 file 밴쿠버중앙일.. 22.05.13.
5310 캐나다 밴쿠버서 10대들 떼로 몰려 다니며 폭력과 강도 범죄 저질러 file 밴쿠버중앙일.. 22.05.13.
5309 캐나다 ICAO 창설75주년 기념 컨퍼런스 개최 file 밴쿠버중앙일.. 22.05.11.
5308 캐나다 캐나다 한인 새내기 노리는 반복되는 수표사기 밴쿠버중앙일.. 22.05.11.
5307 캐나다 밴쿠버한인회, 지난 7일 한인회관에서 어버이날 행사 진행 file 밴쿠버중앙일.. 22.05.10.
5306 캐나다 마동석 주연 영화 '범죄도시2' 미주 개봉 박두 file 밴쿠버중앙일.. 22.05.10.
5305 캐나다 캐나다인 절반 이상, 낙태 논의하고 싶지 않다 file 밴쿠버중앙일.. 22.05.10.
5304 캐나다 캐나다 시민권자 한국 입국 크게 개선...여권이 문제 file 밴쿠버중앙일.. 22.05.07.
5303 캐나다 버나비서 5일 14세 소녀 차에 치여 사망 file 밴쿠버중앙일.. 22.05.07.
5302 캐나다 4월 캐나다 실업률 5.2% 기록 file 밴쿠버중앙일.. 22.05.07.
5301 캐나다 CBSA 공항검문소 추가로 5개 업무 재개 file 밴쿠버중앙일.. 22.05.06.
5300 캐나다 BC 고속도로 순찰대, 5월 교통 위반 집중 단속 경고 file 밴쿠버중앙일.. 22.05.06.
5299 캐나다 번진 레이크 주차장 올 여름부터 예약제 file 밴쿠버중앙일.. 22.05.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