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C 실업률 0.3% 포인트 증가

 

8월에 캐나다 전체나 BC주 차원에서 노동시장 상황이 별로 좋지 못한 성적을 거두었다.

 

연방통계청이 7일 발표한 노동시장 통계에 따르면 실업률이 전달에 비해 0.2% 포인트 오른 6%를 기록했다. 총 노동자 수도 1863만 1000명으로 전달에 비해 0.3%가 감소했다. 총 5만 2000명이 줄어든 셈이다.

 

그러나 고용의 질에서 보면 파트타임이 9만 2000명 줄어들었지만 풀타임은 약간 상승을 해 다소 개선이 됐다.

 

작년 8월과 비교하면, 노동자 수는 0.9% 상승한, 17만 2000명이 증가했다. 풀타임이 2.2% 증가하고 파트타임은 4.3% 감소해 고용의 질이 연간 기준으로도 나아졌다.

 

BC주의 경우 전체 노동자 수는 조금 증가했지만, 새로 노동시장에 구직을 하려고 참여한 인구가 증가하면서 실업률은 상승하는 양상을 보였다.

 
구체적인 내용을 보면, 8월 BC주 총인구는 약 404만 1300명이다. 이중 노동인구는 262만 800명인데 고용된 노동자 수는 248만 3100명으로 7월의 274만 3200명보다 1만 200명이 늘어났다. 이중 풀타임 노동자는 196만 6600명으로 전달에 비해 1만 5900명이 늘어났다.

 

하지만 실업자 수도 7월 12만 9400명에서 7700명이 늘어난 13만 7800명이 됐다. 이에 따라 실업자 비중이 전달에 비해 6.5% 늘어나면서, 실업률이 5%에서 5.3%로 0.3% 포인트 상승했다.

 

연령별로 보면 15-24세의 실업률은 9.4%에서 9.7%로 늘어났다. 25세 이상 남성은 4.7%에서 4.6%로 오히려 감소를 했다. 반면 25세 이상 여성은 3.7%에서 4.3%로 실업률이 크게 높아졌다. 

 

밴쿠버 노동시장을 보면 총 노동인구가 149만 400명으로 전달에 비해 1만 1600명이 늘어났다. 이중 취업자는 141만 9000명으로 전달에 비해 1만 1500명이 늘어난 반면 실업자 수는 7만 1400명으로 전달에 비해 6700명이 늘어났다. 

이에 따라 밴쿠버의 총 실업률은 4.8%로 제자리 걸음을 했다.

 

토론토의 실업률은 5.5%에서 0.8% 포인트가 높아진 6.3%로 늘어났다. 몬트리올은 6.2%에서 6.1%로 0.1% 포인트가 낮아지면 3대 도시 중에 유일하게 긍정적인 성적을 거두었다.

 

표영태 기자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4165 미국 ‘北 영변핵시설 폐기, 美 제재완화 및 종전선언’ 제시 file 뉴스로_USA 19.04.20.
4164 캐나다 밴쿠버 방문 설훈 국회의원, 재외국민 위한 비례대표·동포청 고려 밴쿠버중앙일.. 19.04.20.
4163 캐나다 전문가도 예측할 수 없는 가상현실의 미래 밴쿠버중앙일.. 19.04.20.
4162 캐나다 연휴에 주말까지... 4/20 참가자 크게 늘 듯 밴쿠버중앙일.. 19.04.20.
4161 캐나다 한적한 소도시서 집단 총격... 4명 사망 밴쿠버중앙일.. 19.04.19.
4160 캐나다 금호환경, '캐나다 음식물쓰레기 맡겨주세요!' 밴쿠버중앙일.. 19.04.19.
4159 캐나다 이민자 시간 지날수록 부(富)도 건강도 악화 밴쿠버중앙일.. 19.04.19.
4158 미국 北 영변핵시설 폐기, 美 제재완화 및 종전선언’ 제시 뉴스로_USA 19.04.18.
4157 캐나다 BC주, 3월 연간소비자 물가 상승률 전국 최고 밴쿠버중앙일.. 19.04.18.
4156 캐나다 노스로드 한인타운, 홍역에 노출 밴쿠버중앙일.. 19.04.18.
4155 캐나다 "한국 부모님께 돈 부치셨나요?" 밴쿠버중앙일.. 19.04.18.
4154 캐나다 한인회장 단독후보 정택운 씨 총회 인준 밴쿠버중앙일.. 19.04.17.
4153 캐나다 BC주정부, 청소년 갱단가입 차단 총력 밴쿠버중앙일.. 19.04.17.
4152 캐나다 한국 성공 기회 높은 캐나다 비즈니스는? 밴쿠버중앙일.. 19.04.17.
4151 캐나다 LG G8ThinQ™ 4월 2일 캐나다에서도 출시 밴쿠버중앙일.. 19.04.16.
4150 캐나다 대한민국의 탄생 주역은 재외 한인 밴쿠버중앙일.. 19.04.16.
4149 캐나다 한국에 뿌리를 놓지 못하는 재외한인들 밴쿠버중앙일.. 19.04.16.
4148 캐나다 양조장으로 향하는 자전거들 file CN드림 19.04.16.
4147 캐나다 윈스포츠, 휠체어 스포츠 프로그램 론칭 file CN드림 19.04.16.
4146 캐나다 NHL 하키 플레이오프전 개막 file CN드림 19.04.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