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탄 의미 담은 이름 붙여져
 
news_img1_1547500008.png

(사진: 캘거리 헤럴드) 

지난 크리스마스에 캘거리 동물원에서는 새 식구가 태어나는 경사스런 일이 있었다. 
흑백 콜로부스 원숭이가 바로 그 주인공이다. 동물원은 이 귀여운 신생 원숭이에게 스와힐리어로 ‘엘프’라는 뜻을 가지고 있는 ‘키지니(Kijini)’라는 이름을 붙여주며, 이 이름이 성탄정신을 유지할 것이라고 전했다. 
동물원은 키지니와 어미 모시(15세)는 유대감을 잘 형성하고 있으며, TransAlta Rainforest 서식지에 적응하고 있다고 밝혔다. 
새로 원숭이가 태어나면서 동물원에는 콜로부스 원숭이가 총 네 마리로 늘어났으며 두 번째 암컷이 되었다. 흑백 콜로부스 원숭이는 종 보전 프로그램에 포함되어 있으며, 이 프로그램을 통해 사로잡혀 있는 개체군 내에서 유전적 다양성을 보장하고 있다. 
이 원숭이들은 멸종위기 종으로 확인되어 국제자연보호연맹의 적색 리스트에는 “아직 위험범주에 도달하지 않은 관심대상”으로 올려져 있지만, 서식지 파괴로 지속적인 위협에 처해 있는 상황이다. 
흑백 콜로부스 원숭이는 주로 나무에 사는 아프리카 원숭이로 수컷이든 암컷이든 새끼가 태어나 개체수가 늘어났다는 것은 늘 축하할 일이라고 동물원은 설명했다. 
키지니 탄생 말고도 지난 해 3월에는 팬더 곰 다 마오와 얼 슌 부부와 새끼 지아 판판과 지아 유예유예가 토론토 동물원에서 캘거리 동물원으로 이전해 왔다. 또한 5월에는 앨버타 야생국이 구조한 5개월 된 암컷 무스가 동물원의 새 식구가 되었다. 
캘거리 동물원의 보전 프로그램과 파트너십에 대한 정보는 www.calgaryzoo.com에서 찾아볼 수 있다. (박미경 기자)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4790 캐나다 UCP 전당대회, 앨버타 자치권 확보 목소리 높여 new CN드림 06:46
4789 캐나다 라이온스 전등 축제, 다시 부활...시민들과 커뮤니티를 위해 이어가는 전통 new CN드림 06:45
4788 캐나다 돌아온 히트맨 테디베어 토스...히트맨의 정신을 잘 보여주는 연간 행사 new CN드림 06:44
4787 캐나다 인력구조조정 칼바람 부는 앨버타 공공부문 new CN드림 06:43
4786 캐나다 부동산 경제 | BC 본인이나 부모주택없으면 영원히 주택 구입 꿈 버려야 할 판 밴쿠버중앙일.. 04:48
4785 캐나다 BC 실업률 전달대비 3%P 높아져 5% 기록 밴쿠버중앙일.. 04:44
4784 캐나다 세계한인 | 12월 5일부터 여권발급 신청시 비자, 영주권카드로 국적확인 밴쿠버중앙일.. 04:42
4783 미국 콜라 뽑듯 '밴딩 머신'에서 자동차를 뽑는다고? 코리아위클리.. 19.12.09.
4782 미국 베이비붐 세대 사라지면 ‘주택 쓰나미' 온다 코리아위클리.. 19.12.09.
4781 미국 지난해 올랜도 관광객 7500만명 코리아위클리.. 19.12.09.
4780 미국 이제는 이구아나를 식용 고기로 코리아위클리.. 19.12.09.
4779 미국 골아픈 ‘총기소지 자유’ 해석, 어떤 결정 나올까 코리아위클리.. 19.12.09.
4778 미국 올해 ‘블랙프라이데이’ 온라인 매출 사상 최고 기록 코리아위클리.. 19.12.09.
4777 미국 미국인 기대수명 3년 연속 줄어 78.6세 코리아위클리.. 19.12.09.
4776 미국 스펜서 전 해군장관, “트럼프는 군 사법체계 간섭하는 ‘쫀쫀이’” 코리아위클리.. 19.12.09.
4775 미국 시카고, 올해 '이민 친화적 도시' 1위 올라 코리아위클리.. 19.12.02.
4774 미국 속도 붙은 탄핵 정국… 의회, 트럼프 ‘탄핵문서’ 작성 돌입 코리아위클리.. 19.12.02.
4773 미국 블룸버그 전 뉴욕 시장, 민주당 대선 경선에 합류 코리아위클리.. 19.12.02.
4772 미국 미국 대학 졸업자, 초봉 수입 ‘천차만별’ 코리아위클리.. 19.12.02.
4771 미국 안 움직이는 미국인들, 이사율 겨우 9.8% 코리아위클리.. 19.12.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