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달이상 당첨자 안나와

 

Newsroh=임지환기자 nychrisnj@yahoo.com

 

 

2억 2900만분의 1을 잡아라!

 

미국에서 가장 인기있는 복권 파워볼(Power Ball)이 두달 이상 당첨자가 나오지 않아 상금이 기하급수처럼 불어나고 있다.

 

파워볼 복권은 지난 19일 추첨에서도 잭팟 당첨자가 불발, 누적 당첨금 예상치가 역대 2위인 6억5,000만달러(약 7500억원)으로 치솟았다. 상금을 한꺼번에 수령하면 세금을 제외한 4억1170만 달러(약 4700억원)를 거머 쥘 수 있다. 

 

미국 복권 사상 최고액 당첨금은 지난해 1월 역시 파워볼에서 나온 16억 달러다. 당시 세 명의 당첨자가 나와 일인당 5억달러 꼴로 분배됐다.

 

미 전역 44개 주와 푸에르토리코에서 판매되는 파워볼은 매주 수요일과 금요일 당첨자를 가리며, 다음 추첨일은 23일이다.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美 6천억원 복권 당첨자 3명 탄생 (2015.2.13.)

푸에르토리코 등 3지역 당첨

 

http://www.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4122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345 캐나다 원주민 추장 '산불 고통 무스 사냥 금지' 호소 밴쿠버중앙일.. 17.09.20.
2344 캐나다 천사들의 마음을 담은 아름다운 뮤직 향연 밴쿠버중앙일.. 17.09.20.
2343 미국 뉴욕 ‘컬럼버스 동상’ 철거 압박 file 뉴스로_USA 17.09.19.
2342 캐나다 최악의 상황 대비하는 워터톤 CN드림 17.09.19.
2341 캐나다 8월 부동산 시장 다시 상승세 기록 밴쿠버중앙일.. 17.09.19.
2340 캐나다 향후 부동산 시장 열기 한 풀 꺾일 전망 밴쿠버중앙일.. 17.09.19.
2339 캐나다 15일부터 BC 최저 시급 11.35달러 밴쿠버중앙일.. 17.09.19.
2338 캐나다 태양의 무대를 만든 밴쿠버 한인의 힘 밴쿠버중앙일.. 17.09.19.
2337 캐나다 주말 산불 재난 경보 해제 가능성 밴쿠버중앙일.. 17.09.19.
2336 캐나다 사이트 C 댐 반대 단체, 중단이 상책 주장 밴쿠버중앙일.. 17.09.19.
2335 캐나다 밴쿠버 다운타운 수상비행기 타고 시애틀로 밴쿠버중앙일.. 17.09.19.
2334 캐나다 세인트 폴 병원, 폐혈증 사망률 낮출 획기적 연구 진행 중 밴쿠버중앙일.. 17.09.19.
2333 캐나다 밴쿠버 패션 위크를 빛낼 한인 디자이너들 밴쿠버중앙일.. 17.09.19.
2332 미국 미 대학교수들 "이메일 때문에 교수짓 못해 먹겠다" file 코리아위클리.. 17.09.18.
2331 미국 잔디 깎는 기계 요주의! 안전수칙 잘 지켜야 file 코리아위클리.. 17.09.18.
2330 미국 미국 직장인들의 왕따 문화 file 코리아위클리.. 17.09.18.
2329 미국 안 팔리는 집 세 놓으니, 그것도 골치네! file 코리아위클리.. 17.09.18.
2328 미국 "문재인 대통령이 옳다... 트럼프 강경책 역효과 낼 것" 코리아위클리.. 17.09.18.
2327 미국 세계 최고 캠퍼스 경관 ‘코넬테크’ file 뉴스로_USA 17.09.18.
2326 미국 활발해진 부동산 거래, 타이틀 보험 문제 다시 부상 file 코리아위클리.. 17.09.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