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기준금리 인상을 비롯해 가계 부채가 사상 최고 수준에 달했다는 경고가 나오고 있는 가운데 부채보다 자산가치가 더 크게 올라 문제 될 게 없다는 보고서가 나왔다.  

프레이저 연구소는 18일(화) '가계부채와 정부부채'라는 보고서를 통해 작년도에 총 가계부채가 2조 달러에 달한 점을 상기시켰다. 

 

이번 보고서는 수입 대비 부채 비율을 비교했을 때 사상 최고 수준에 다다랐다는 것이다.

2016년도의 총 가계부채는 2조 달러를 넘어 1990년 3,570억 달러에 비해 큰 폭의 증가를 기록했다. 

전체 가계부채의 3분의 2는 주로 모기지이며 나머지 1은 소비신용(29%)부채와 대출(5%)이다.

현재 총 가계부채는 가처분 소득의 약 170%에 달한다. 1990년 90%에서 2배 가량 늘어난 셈이다. 

그러나 프레이저 연구소는 아직 캐나다인이 가계부채를 감당할 수 없을 정도는 아니다. 

왜냐면 같은 기간 기준금리가 크게 내렸기 때문에 가계의 부채가 1990년대에 비해 부담이 상대적으로 작다는 점이 간과 됐기 때문이다.

 

캐나다 중앙은행(BOC) 1990년 기준 금리는 13%였던 점을 염두에 둘 필요가 있다는 것이다. 즉  대출 이자가 1990년도에 가처분 소득의 11%를 차지했다면 지금은 6%에 불과하다는 것이다. 즉 대출 이자를 갚을 수 있는 가처분 소득 여력이 2배는 더 생겼다는 의미다.

더 근본적으로 가계부채에 대해 걱정할 필요가 없다고 보는 이유는 바로 부채의 증가보다 가계 자산가치가 더 크게 늘어난 점을 들었다.

 

즉 부채가 2조 달러가 되는 동안 가계자산은 12조 3천억 달러가 됐다는 점이다.

프레이져 연구소는 OECD 국가 중에 캐나다의 소득대비 부채 비율은 중간 순위로 큰 문제가 아니라는 분석이다.

반면 이 기간동안 정부 분야의 금융부채는 7,000억달러에서 2조5,000억 달러로 늘어났다. 같은 기간 자산은 2조 4,000억 달러에 불과하다.

결국 작년말 기준으로 정부 부채는 1,000억달러에 달한다는 의미다.

 

/밴쿠버 중앙일보 표영태 기자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185 미국 카터 전 대통령 ‘북에 대한 군사 조치 포기 확약하라’ 코리아위클리.. 17.08.15.
2184 캐나다 찌는 더위 남부 앨버타 농부들 애간장 태워 CN드림 17.08.15.
2183 미국 미국서 집 사기전 이것만은 꼭 알아두자 코리아위클리.. 17.08.15.
2182 미국 美메가복권 3억9300만달러 당첨, 파워볼은 불발 뉴스로_USA 17.08.14.
2181 미국 미국서 집 살 때 들게 되는 보험들 file 코리아위클리.. 17.08.14.
2180 미국 美 반인종주의 시위대에 차량돌진 테러 file 뉴스로_USA 17.08.13.
2179 미국 플로리다 유일의 관광 동굴을 아시나요? 코리아위클리.. 17.08.13.
2178 미국 트럼프, 지지율 폭락 속 취임 200일 맞아 코리아위클리.. 17.08.11.
2177 미국 다른 집은 빨리 팔리는데, 우리 집은 왜 안 팔려? file 코리아위클리.. 17.08.11.
2176 미국 플로리다 팜트리, 함부로 쳐내지 마라 코리아위클리.. 17.08.11.
2175 캐나다 빅뱅의 태양 세계 투어 일정 확정 밴쿠버중앙일.. 17.08.11.
2174 캐나다 밴쿠버에서 한국을 알리는 문화행사 곳곳에서 펼쳐져 밴쿠버중앙일.. 17.08.11.
2173 캐나다 담배꽁초 무단투기가 살인사건 불러 밴쿠버중앙일.. 17.08.11.
2172 캐나다 BC 주민 소수만이 만약의 사태 대비 현금 보유 밴쿠버중앙일.. 17.08.11.
2171 캐나다 메트로폴리스 쇼핑몰도 재개발 밴쿠버중앙일.. 17.08.11.
2170 캐나다 메트로밴쿠버 공기질 산불지역과 같은 위험수준 밴쿠버중앙일.. 17.08.11.
2169 캐나다 7월 신축 건 수 전달보다 증가 밴쿠버중앙일.. 17.08.11.
2168 캐나다 밴쿠버시 여름 시민 쉼터 5곳 추가 밴쿠버중앙일.. 17.08.11.
2167 캐나다 외국인 부동산 취득세 효과 사라져 밴쿠버중앙일.. 17.08.11.
2166 캐나다 일식이 주유비 인상에 한 몫 주장 밴쿠버중앙일.. 17.08.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