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BC데이 연휴를 시작으로 이번주까지 한국의 우수한 문화를 알리기 위한 다양한 행사가 메트로밴쿠버 곳곳에서 펼쳐졌다.

 

우선 제1회 BC주 국기원 태권도의날 기념 시범공연이 지난 7일 다운타운에서 펼쳐졌다.

국기원 태권도 시범단은 이번 시범공연에 앞서 지난 5일(토) 오전 9시 30분에 버나비의 스완가드 스태디움에서 열린 한인문화의 날 행사에도 참가해 시범공연을 펼친 바 있다.

 

한인문화의 날 행사장에서는 태권도 이외에도 평창동계올림픽을 홍보하기 위해 한국관광공사 토론토 지사에서 직원이 평창동계올림픽 마스코트 인형을 갖고 와서 행사장을 찾은 많은 관람객에게 홍보를 했다.

 

토론토 지사의 우현화 과장은 한인 이외에 타민족들이 더 많이 한국의 관광자원을 알게 되는 계기가 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토론토 지사는 이를 위해 페어차일드 TV와 함께 한국, 중국, 일본 3국 노래 경연대회를 10월 12일 리버락 카지노에서 개최할 예정이다.

 

지난 7월 15일에 있었던 예선전에서는 한국과 중국, 일본 노래를 부른 2개팀씩이 최종 선발돼 결승에 올라간다. 

우 과장은 한국 노래를 부른 팀은 한인이 아닌 타민족 참가자로 한류를 직접 소비하는 모습이 관광홍보에 있어 더 효과적이라고 밝혔다.

 

또 한인문화의 날 행사에서는 밴남사당의 공연에 초청된 한국의 전통 예술팀이 함께 출연해 행사장 분위기를 띄우는데 일조했다.

 

한인문화의 날 다음날인 6일(일) 오후 7시부터는 일루미네이션 섬머 나이트 마켓((Illumination Summer Night Market, 12631 Vulcan Way, Richmond)에서 한국의 날 행사가 펼쳐쳤다.

 

연휴 마지막 날인 7일(월) 오후 7시에는 밴남사당(단장 조경자)이 버나비 마이클 J. 팍스 극장에서 전통예술축제를 펼쳤다.

 

이처럼 한국문화의 우수성을 알리는 행사가 곳곳에서 펼쳐졌고 한인차세대들이 자원봉사자로 나와 한인사회의 미래를 위해 발벗고 나섰지만 한인 사회 내에서 이런 행사를 서로 돕고 알리는데는 부족한 부분이 있어 아쉬움을 남겼다.

 

/밴쿠버 중앙일보 표영태 기자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313 미국 ‘미스아메리카’, 트럼프 비판 화제 file 뉴스로_USA 17.09.13.
2312 미국 ● 9.11 16주기 추도식 file 뉴스로_USA 17.09.13.
2311 캐나다 호건, "정부가 마리화나 팔지 않겠다" 밴쿠버중앙일.. 17.09.13.
2310 캐나다 운전기사의 장애인 승객 차별 불가 밴쿠버중앙일.. 17.09.13.
2309 캐나다 NDP 정부 'BC주민 보다 여유로운 삶 약속' 밴쿠버중앙일.. 17.09.13.
2308 캐나다 리얼터, 매매자와 구매자 동시 중개 불가 밴쿠버중앙일.. 17.09.13.
2307 캐나다 학생 수 감소에 학생 당 교육비는 증가 밴쿠버중앙일.. 17.09.13.
2306 캐나다 캐나다 노동시장 평가지수 북미 하위권 밴쿠버중앙일.. 17.09.13.
2305 캐나다 세계 최고의 슈퍼카가 한 자리에 밴쿠버중앙일.. 17.09.13.
2304 캐나다 캘거리, 기록적인 연기 자욱한 여름 보내 CN드림 17.09.12.
2303 미국 [3신] 허리케인 어마 플로리다 상륙… “앤드류 이후 최강” 코리아위클리.. 17.09.10.
2302 미국 [DACA 폐지] 알아야 할 숫자와 통계 KoreaTimesTexas 17.09.09.
2301 미국 [DACA 폐지] 유효기간 해당자, 10월 5일까지 갱신해야 KoreaTimesTexas 17.09.09.
2300 미국 [DACA 폐지] 한인 피해자, 7250명 KoreaTimesTexas 17.09.09.
2299 미국 [DACA 폐지] 80만 불법체류 청년, 추방 위기 KoreaTimesTexas 17.09.09.
2298 미국 플로리다, 마약성 처방 진통제 남용 해결에 '올인' 코리아위클리.. 17.09.09.
2297 미국 듀크 에너지, 핵발전 대신 태양광 발전 선택 코리아위클리.. 17.09.09.
2296 미국 [2신] ‘어마 어마’ 허리케인 북상… 숨 죽인 플로리다 코리아위클리.. 17.09.09.
2295 캐나다 2017년도 밴쿠버 영화제 본격 시동 밴쿠버중앙일.. 17.09.08.
2294 캐나다 기준 금리 1%로 인상 밴쿠버중앙일.. 17.09.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