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문재인).jpg

문재인 대통령이 올 한 해를 시작하면서 전 세계 한인사회에 신년 인사를 전했다.

 

재외 한인사회 대상 신년사에서, 모든 이들의 건강과 행복 기원

 

문재인 대통령이 2018년을 시작하면서 전 세계 한인 동포사회에 건강과 행복을 기원했다.

문 대통령은 세계한인언론인협회를 통해 내놓은 신년사를 통해 “2018년 올해는 동포 여러분 한 분 한 분의 삶이 더 나아지고, 가정에도 웃음이 넘치는 한 해가 되기를 기원한다”면서 “동포 여러분이 자랑스럽다. 대한민국 대통령으로서 동포 한 분 한 분께 깊은 존경과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고 인사를 건넸다.

이어 지난해 5월 출범한 이래 핵심 정책 과제로 추진하고 있는 △과거 잘못 바로 잡기 △국민의 삶의 질 개선 등과 함께 향후 정책방향을 설명하면서 ‘더불어 잘 사는 대한민국’으로의 지향을 강조했다.

아울러 문 대통령은 특별히 평창 동계 올림픽과 패럴림픽에 대한 재외동포들의 응원과 성원을 당부했다.

다음은 문재인 대통령이 전 세계 재외동포들에게 전하는 신년사 전문이다.

 

사랑하는 해외 동포 여러분,

새해가 밝았습니다. 2018년 올해는 동포 여러분 한 분 한 분의 삶이 더 나아지고, 가정에도 웃음이 넘치는 한 해가 되기를 기원합니다.

 

지난해에는 여러 어려움이 있었지만 우리 모두 잘 이겨냈습니다.

나라다운 나라를 만들기 위해 온 국민이 마음을 하나로 모았고, 큰 걸음을 시작했습니다.

 

경제도 앞으로 나아갔습니다. 무역 1조 달러 시대를 다시 열었고, 3%대 경제 성장률을 회복했습니다. 정치적 혼란과 북한의 잇따른 도발로 인한 안보위기 상황에서 만들어낸 결실이어서 더욱 값지고 귀한 성취입니다.

 

저는 동포 여러분이 자랑스럽습니다.

대한민국 대통령으로서 동포 한 분 한 분께 깊은 존경과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다.

 

2018년 새해, 국민의 손을 굳게 잡고 더 힘차게 전진하겠습니다.

과거의 잘못을 바로잡기 위한 노력을 지속하면서 국민의 삶을 바꾸는 데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습니다. 국민의 삶의 질 개선을 최우선 국정목표로 삼아 국민 여러분이 피부로 느낄 수 있는 변화를 만들겠습니다.

 

공정하고 정의로운 대한민국을 만들라는 국민의 뜻을 더 굳게 받들겠습니다. 나라를 나라답게 만드는 일이 국민 통합과 경제 성장의 더 큰 에너지가 될 것이라고 확신합니다.

 

새해에는 노사정 대화를 비롯한 사회 각 부문의 대화가 꽃을 피우는 한 해가 되기를 기대합니다. 조금씩 양보하고, 짐을 나누면 더불어 잘사는 대한민국에 한 걸음 더 가까이 갈 수 있을 것입니다.

 

해외 동포 여러분,

이제 평창올림픽과 패럴림픽이 한 달여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88서울올림픽 이후 30년 만에 치러지는 대회입니다. 평창을 더 많이 사랑하고 응원해 주십시오. 동포 여러분의 관심과 성원이 평창의 성공을 만들 것입니다.

 

새해 동포 여러분의 건강과 행복을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김지환 기자 jhkim@koreanherald.com.au

 

  • |
  1. 종합(문재인).jpg (File Size:41.3KB/Download:10)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1854 호주 임금착취 스시업체, 약 20만 달러 벌금 물게 돼 톱뉴스 18.01.26.
1853 호주 세계어린이문화예술축제, 시드니 개최 톱뉴스 18.01.26.
1852 호주 '1987', 뜨거운 감동 전하며 호주서도 꾸준한 흥행 질주 中 톱뉴스 18.01.26.
1851 호주 브리즈번 순회 영사, 2월 1, 2일 톱뉴스 18.01.26.
1850 호주 “이건 정말 기적이다” 정현4강 네티즌열광 file 뉴스로_USA 18.01.24.
1849 호주 힐링을 창조한다, 임은제 쉐프 톱뉴스 18.01.19.
1848 호주 정현, 메드베데프 3-0 완파…호주오픈 3회전 진출 톱뉴스 18.01.19.
1847 호주 시드니한인회, 상반기 행정 업무 개선 톱뉴스 18.01.19.
1846 호주 윤상수 시드니 총영사, 제14회 ‘발로 뛰는 영사상’ 수상 톱뉴스 18.01.19.
1845 호주 4A아시아현대미술센터가 한국미술을 조망하다 톱뉴스 18.01.19.
1844 호주 ‘아세안 순회’ 평창 올림픽 홍보 버스…바다 건너 NZ, 베트남까지 톱뉴스 18.01.19.
1843 호주 [동영상 뉴스] 평창동계올림픽 홍보 버스 퍼스서도 "시동" 톱뉴스 18.01.19.
1842 호주 샘 해밍턴-제임스 최 호주대사, 평창올림픽 성화 봉송 톱뉴스 18.01.19.
» 호주 문재인 대통령, “동포 여러분이 자랑스럽다...” file 호주한국신문 18.01.18.
1840 호주 ‘독도사랑호주연합회’, 올해 독도 방문 계획 file 호주한국신문 18.01.18.
1839 호주 ‘평창 올림픽’ 홍보 버스, 바다 건너 NZ-베트남까지 file 호주한국신문 18.01.18.
1838 호주 총영사관, 브리즈번서 올해 첫 순회영사 예정 file 호주한국신문 18.01.18.
1837 호주 QLD 주 평균 임대수익률 5-9%, 시드니보다 2배 수준 file 호주한국신문 18.01.18.
1836 호주 호주의 내일을 빛낼 차세대 리더, KAY리더스 이영곡회장 톱뉴스 18.01.12.
1835 호주 평창동계올림픽 호주 대표로 출전하는 앤디 정 ....크라우드 펀딩 마련 톱뉴스 18.01.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