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1875 호주 동포단체 ‘KOWIN’, 캠시 경찰서장과 간담회 file 호주한국신문 18.02.22.
1874 호주 “브리즈번 총영사관 설치 요청” 청와대에 국민청원 톱뉴스 18.02.16.
1873 호주 [단독] 마약원료 밀수 시도 혐의 한인 여성 친 오빠 ‘동생 결백’ 적극 호소 톱뉴스 18.02.16.
1872 호주 취재수첩- ‘마약밀수’ 연루 한국 ‘워홀러’의 사연 file 호주한국신문 18.02.15.
1871 호주 남북관계 전문가 진단 file 호주한국신문 18.02.15.
1870 호주 국제교육원, 재외동포 국내 교육과정 참가자 모집 호주한국신문 18.02.15.
1869 호주 재외동포재단 초청 동포 청년들, ‘평창’ 응원 나서 file 호주한국신문 18.02.15.
1868 호주 ‘AK LINKS’, 올해 첫 ‘부동산’ 세미나 마련 file 호주한국신문 18.02.15.
1867 호주 호주 대사 조기 교체…호주한인사회 “당혹감” 신임 대사에 이백순 전 국회의장 특임대사 톱뉴스 18.02.10.
1866 호주 [평창동계올림픽]호주쇼트트랙대표 앤디정에 후원 이어져 톱뉴스 18.02.10.
1865 호주 브리즈번 남성, 워홀러 한국여성 2주간 감금한 채 무차별 강간 폭행 톱뉴스 18.02.10.
1864 호주 캔버라 동포들, 다문화 축제서 평창-한국문화 홍보 예정 file 호주한국신문 18.02.08.
1863 호주 한국 ‘재외동포법’ 개정, ‘F-4 비자’ 자격 요건 바뀌어 file 호주한국신문 18.02.08.
1862 호주 총영사관, 탐워스 ‘워킹 홀리데이 상담원’ 위촉 file 호주한국신문 18.02.08.
1861 호주 평통 아세안 지역회의, 통일 체험 및 올림픽 참관 자녀 선발 톱뉴스 18.02.02.
1860 호주 시드니 공관 및 정부 기관, 올해 활동-사업 계획 밝혀 file 호주한국신문 18.02.01.
1859 호주 평통 아세안 지역회의, 통일 체험-올림픽 참관 차세대 선발 file 호주한국신문 18.02.01.
1858 호주 호바트 시 ‘설 행사’에 ‘평택 농악팀’ 최초 공연 예정 file 호주한국신문 18.02.01.
1857 호주 시드니 각 교회-단체 배구팀, 경기 통해 친선 다져 file 호주한국신문 18.02.01.
1856 호주 “평창 올림픽 통해 남북 화해의 길 열리길“ 톱뉴스 18.01.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