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국회에 제출된 국토교통부의 주택임대차정보시스템(RHMS)에 따르면 올해 7월 기준으로 한국 내의 자가거주 주택과 빈집을 제외하고 임대 중인 주택은 614만명이 보유한 692만채다.

이 가운데 무려 73%에 해당하는 505만채는 정부가 임대료를 파악할 수 없는 주택으로 나타났다.

나머지 187만채(27%)만이 정부가 임대료를 파악할 수 있는 주택이었다.

특히 개인당 임대주택 보유 현황을 보면 임대 중인 주택을 보유한 사람 614만명 중 1채를 보유한 사람이 527만명이었고, 2채를 보유한 사람이 63만명, 5채 이상 보유자가 8만명으로 추정됐다.

또한 전국적으로 1천391만명의 개인이 1천527만채의 주택을 보유한 것으로 파악됐다.

 지역별로 보면 서울은 232만1천316명이 259만8천618채의 주택을 보유하고 있었고, 이중 전·월세로 임대 중인 주택은 127만8천659채로 서울 지역 전체 보유주택의 49.2%에 해당했다.

 강남 4구(강남·서초·송파·강동구)에서는 50만2천315명이 59만8천590채의 주택을 보유했다.

이중 임대 중인 주택의 비율은 59.4%(35만5천536채)로, 전국 평균(45.3%)보다 높았다.

지방은 775만190명이 864만2천968채의 주택을 보유하고 있으며, 이중 임대 중인 주택은 403만2천543채(46.7%)로 나타났다.

http://www.topdigital.com.au/node/6577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889 뉴질랜드 한국전쟁 70주년, 웰링턴 국립전쟁기념공원에서 기념식 개최 NZ코리아포.. 20.07.02.
2888 뉴질랜드 뉴질랜드 대한체육회, 교민을 위한 체육회로 새로운 출범 기대 NZ코리아포.. 20.06.28.
2887 뉴질랜드 "다시는 전쟁이 없기를", 625전쟁 70주년 NZ코리아포.. 20.06.26.
2886 뉴질랜드 정다래, 2020 뉴질랜드 골프 국가대표 선발 NZ코리아포.. 20.06.26.
2885 뉴질랜드 6.25 전쟁70주년, 참전용사께 감사편지 쓰기 공모전 시상식 NZ코리아포.. 20.06.25.
2884 뉴질랜드 주뉴질랜드대한민국대사관, 한국전 참전용사에게 마스크 지원 NZ코리아포.. 20.05.27.
2883 호주 3차 한인 유학생, 워킹홀리데이 비자 소지자를 위한 무료나눔 행사 file 퍼스인사이드 20.05.26.
2882 호주 2차 퍼스 워킹홀리데이 비자소지자 및 유학생을 위한 2차 생필품 무료나눔 행사 취재기 퍼스인사이드 20.05.13.
2881 뉴질랜드 4월 28일(월)부터 실시간 화상 수업으로 한국어 교육 실시 일요시사 20.05.11.
2880 뉴질랜드 고국에 가고 싶어요! <한국행 5월 출발 "특별기" 수요 조사> 일요시사 20.05.11.
2879 호주 퍼스 워킹홀리데이 비자소지자 및 유학생을 위한 1차 생필품 무료나눔 행사 file 퍼스인사이드 20.04.28.
2878 호주 격리 기간 지키지 않고 외출한 서호주 남성, 경찰에 체포돼 퍼스인사이드 20.04.21.
2877 호주 서호주 내 지역간 이동제한 길어질 전망 file 퍼스인사이드 20.04.21.
2876 호주 호주 한인 동포사회 비상대책위원회, 유학생 및 워홀러 대상 ‘따뜻한 점심’ 제공 톱뉴스 20.04.15.
2875 호주 전염병 사태 속 양생의 비결, 철저한 위생 및 면역력 강화 톱뉴스 20.04.15.
2874 호주 호주한인의사회, 동포들 위한 Covid-19관련 의료 서비스 전달사항 당부 톱뉴스 20.04.15.
2873 호주 시드니 한인회, 코로나19확산 속 ‘대구경북지역돕기 모금’ 성료 톱뉴스 20.04.15.
2872 뉴질랜드 뉴질랜드 한인회 총연합회장 인사말 일요시사 20.04.15.
2871 뉴질랜드 발이 묶인 남섬 교민들,임시 항공편으로 귀국 일요시사 20.04.15.
2870 뉴질랜드 한인 유학생등 262여명,1차 전세기로 귀국길 일요시사 20.04.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