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Good Food SHow 1).jpg

올해 ‘굿푸드앤와인쇼’(Good Food and Wine Show)의 ‘한식 마스터클래스’(Korean Food Masterclass)에서 김치에 대한 모든 것을 소개할 예정인 한국문화원 한식 강좌 강사이자 한국음식 전문가인 헤더 정씨. 사진 : 한국문화원

 

‘해외문화홍보원’과 공동으로... 3일간 이어지는 호주 최대 음식 및 식재료 이벤트

 

주시드니한국문화원(원장 김지희, 이하 ‘문화원’)이 해외문화홍보원(원장 박명순)과 손잡고 오는 6월 24일부터 26일까지 3일간 이어지는 ‘굿푸드앤와인쇼’(Good Food and Wine Show)에 참가, 한국 대표 음식을 소개하는 ‘한식 마스터클래스’(Korean Food Masterclass)를 진행한다.

‘굿푸드앤와인쇼’는 호주 최대 음식 및 식재료 박람회로, 문화원은 올해로 10년 연속, 이 행사에 참여해 한국음식 및 한국의 음식문화를 소개해 왔다.

특히 호주에서 한국 대중문화가 인기를 더해가는 가운데 한국음식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상황에서 문화원은 한식에 대한 호주 현지인들의 인지도가 매년 향상되는 것을 실감하고 그 관심에 부응하기 위해 올해에는 한식의 다양한 매력을 선보일 수 있는 세 종류의 한식 마스터클래스를 준비했다.

3일 동안 매일 4회씩 총 12회에 걸쳐 이어지는 이번 마스터클래스에서 문화원의 한식 강좌 강사이자 현지 매체에서 한국 음식을 활발히 소개 중인 헤더 정(Heather Jeong) 셰프는 24일(금), 26일(일) 양일 간 ‘김치’를 주제로 진행한다. 이 클래스 참가자들은 정 셰프와 함께 직접 김치를 담가볼 수 있으며, 각자의 기호에 따라 김치를 적당히 익히고 보관하는 방법에 대한 자세한 설명도 들을 수 있다. 또 참가자들은 직접 담근 김치와 미리 준비된 김치를 맛볼 수 있을 뿐 아니라, 강좌에서 담근 김치를 집으로 가져갈 수도 있다.

24일(금), 25일(토)에는 다윈(Darwin, Northern Territory) 및 애들레이드(Adelaide, South Australia)에서 주로 활동해 온 한식 요리사 이충재 셰프와 함께 다양한 재료를 활용한 ‘전 마스터클래스’(All About Korean Pancakes)가 이어진다. 참가자들은 이 셰프가 현장에서 직접 만든 김치전과 새우전을 시식할 수 있으며, 전을 먹을 때 빼놓을 수 없는 이 셰프 만의 특제 소스 만들기 비법도 배울 수 있다.

 

종합(Good Food SHow 2).jpg

멜번(Melbourne)에서 활동하는 발효 전문가 샤론 플린(Sharon Flynn. 사진)씨는 ‘한식 마스터클래스’에서 한국 음식의 기본이 되는 ‘발효’에 대해 설명한다. 사진 : 한국문화원

   

또한 25일(토), 26일(일)에는 멜번(Melbourne, Victoria)에서 활동하는 발효 전문가 샤론 플린(Sharon Flynn)씨와 함께 갖가지 한국 음식의 기본이 되는 ‘발효’에 대해 배울 수 있는 ‘발효 마스터클래스, 김치 양념과 김치 주스’(All About Korean fermentation: Kimchi paste and Kimchi juice) 시간이 진행한다. 예부터 한국인들은 음식을 오랫동안 보관하고 영양을 더하기 위해 발효법을 활용해 왔고, 그 이후로도 한국의 발효음식은 건강한 식문화로 이어지고 있다. 발효 마스터클래스에서는 고춧가루를 포함한 여러 가지 재료를 활용해 김치 양념을 만들어 보고, 조금은 생소하지만 새로운 ‘김치 주스’에 대해서도 알아본다. 참가자들은 김치의 모든 이점이 담긴 김치 주스를 직접 맛보고 어떻게 활용할 수 있는지 배울 수 있다.

 

종합(Good Food SHow 3).jpg

‘한식 마스터클래스’는 ‘굿푸드앤와인쇼’가 열리는 3일 동안 매일 4회씩 총 12회에 걸쳐 진행된다.

   

김지희 문화원장은 “매년 호주 현지인들의 한식에 대한 사랑과 관심이 높아지고 있음을 실감하며 뿌듯함도 느끼지만 훨씬 더 다채로운 한식의 매력과 맛을 소개하고자 하는 책임감도 생긴다”면서 “올해 마스터클래스뿐 아니라 호주 현지의 다양한 현지 음식문화 행사에 참여해 한국 음식 세계화를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수많은 국내외 스타 셰프가 참여하는 ‘굿푸드앤와인쇼’는 올해 6월 시드니를 시작으로 멜번, 브리즈번(Brisbane, Queensland), 퍼스(Perth, Western Australia)에서 개최되며, 미식가들의 오감을 사로잡는 다양한 먹거리가 소개된다.

 

■ Korean Food Masterclass at Good Food and Wine Show

-일시 : 2022년 6월 24일~26일

-장소 : ICC Sydney(14 Darling Drive, Sydney NSW 2000)

-티켓 : $15(행사장 입장권 별도)

-예매 웹사이트: https://goodfoodshow.com.au/sydney/feature/korean-food-masterclass/

 

김지환 기자 herald@kOreanherald.com.au

 

  • |
  1. 종합(Good Food SHow 1).jpg (File Size:58.3KB/Download:6)
  2. 종합(Good Food SHow 2).jpg (File Size:102.0KB/Download:7)
  3. 종합(Good Food SHow 3).jpg (File Size:210.6KB/Download:6)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3079 호주 올해 13회 맞는 ‘호주한국영화제’, 시드니 등 4개 도시서 총 13편 상영 file 호주한국신문 22.08.04.
3078 호주 제10차 세계일본군‘위안부’기림일... 시드니 동포들, 기념집회 예정 file 호주한국신문 22.08.04.
3077 호주 ‘한국전쟁 정전 69주년’... 3년 만에 기념식 다시 개최돼 file 호주한국신문 22.07.28.
3076 호주 가언과 진언과 사이- 24 file 호주한국신문 22.07.21.
3075 호주 호주 최고 인기의 ‘크리켓 골든 커플’, 한인 동포기업 홍보대사 되다 file 호주한국신문 22.07.21.
3074 호주 크로이돈 파크 한인회관 ‘재계약’, 아직 불투명... 회관 확보, 핵심 과제로 file 호주한국신문 22.07.21.
3073 호주 한인 청소년 대상 민족캠프 교육, 올해 ‘대면’ 진행으로 재개 file 호주한국신문 22.07.21.
3072 호주 오지라퍼의 세상사 참견- 20 호주한국신문 22.07.14.
3071 호주 가언과 진언과 사이- 23 file 호주한국신문 22.07.07.
3070 호주 한인 청년 중심의 대학생 단체 ‘에코’, RBA와 손잡고 교육 전도사로 file 호주한국신문 22.07.07.
3069 호주 오지라퍼의 세상사 참견- 19 호주한국신문 22.06.30.
3068 호주 시드니 ‘빵집’ 가족을 통해 본 우리네 일상의 또 다른 이야기 file 호주한국신문 22.06.30.
3067 호주 한인 요식업체들, ‘한식 알리기’에서 이제는 ‘음식 한류 확산’ 활동으로 file 호주한국신문 22.06.30.
3066 호주 올해 ‘호주 패션위크’서 선보인 패션 디자이너 김수군씨 작품, 화보로 file 호주한국신문 22.06.30.
3065 호주 민주평통 아태지역회의, 한국전 참전 ‘호주 UDT 대원 소개 영상’ 제작 file 호주한국신문 22.06.30.
3064 호주 시드니 한국문화원, ‘굿푸드앤와인쇼’에서 ‘한식 마스터클래스’ 진행 file 호주한국신문 22.06.30.
3063 호주 가언과 진언과 사이- 22 file 호주한국신문 22.06.23.
3062 호주 ‘디베이팅 세계 챔피언’ 서보현씨, 토론 관련 ‘Good Arguments’ 출간 file 호주한국신문 22.06.23.
3061 호주 오지라퍼의 세상사 참견- 18 호주한국신문 22.06.16.
3060 호주 가언과 진언과 사이- 21 file 호주한국신문 22.06.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