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 한 해 동안 뉴질랜드에서는 모두 2만202쌍이 이성간 결혼했으며 동성간 결혼(civil union)은486쌍이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외국 출신으로 작년에 뉴질랜드에서 결혼한 이성간 커플은 2631쌍이었으며 동성간의 결합은507쌍인 것으로 집계됐다.

 

최근 통계국이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작년에 결혼한 내국인들 중 남성의 중간연령(median age)은32세였으며 여성은 31세로 각각 나타났다.

 

이는 지난 1992년의 남자 29세와 여자 27세에 비해 각각 세살과 네살씩 늦어져 결혼 연령이 점점 더 늦어지는 추세임을 보여주고 있다.

 

또한 결혼건수 자체도 인구 증가에 비해 적어지는 추세인데, 지난 1992년에는 결혼할 수 있는 인구1000명당 커플이 18.3쌍이었던 것에 비해 작년에는 비율이 10.9쌍으로 크게 하락했다.  

 

한편 작년에는 모두 8001쌍이 이혼해 결혼 관계를 맺고 있는 1000명당 이혼률이 8.4쌍으로 나타났는데, 이는 1992년의 연간 9114쌍 이혼에 이혼률 11.9쌍보다는 감소한 수치이다.

 

또한 작년에 이혼한 이들 중 남성의 중간연령은 47세였으며 여성은 44세로 나타났는데, 이는 1992년의 남성 39세, 여성 36세에 비해 많이 높아진 것이다.

 

이는 1992년에 나타난 결혼 지속기간이 평균 12년이었던 비해 작년에는 14년으로 늘어난 것에서도 볼 수 있듯이 결혼 관계가 이전보다 더 오래 지속되는 추세를 확인시켜 준다.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886 뉴질랜드 2018 K-POP 컨테스트 뉴질랜드 지역 결선 6팀이 기량 뽐내. NZ코리아포.. 18.08.01.
885 뉴질랜드 유죄 선고된 부동산 개발업자들 “허위서류로 수천만불 은행대출 받아내” NZ코리아포.. 18.08.01.
884 뉴질랜드 태평양 오지에서 의료봉사에 나선 NZ 학생들 NZ코리아포.. 18.08.01.
883 뉴질랜드 65세 이상, 14%는 여전히 풀 타임 근무 중... NZ코리아포.. 18.08.01.
882 뉴질랜드 썰매견 ‘허스키’ “키우기 힘들어 많이 버려진다” , 입양시 신중히 결정해야 NZ코리아포.. 18.08.01.
881 뉴질랜드 키위농장들 “향후 10년간 일손 7000명 부족하다” NZ코리아포.. 18.08.01.
880 뉴질랜드 호주 출신 등반객 “고산 산장에서 장비만 발견된 채 실종” NZ코리아포.. 18.08.01.
879 뉴질랜드 국방부 보안 기밀 서류, 차안 쓰레기 봉투에서 도난 후 되찾아 NZ코리아포.. 18.07.31.
878 뉴질랜드 뉴질랜드 교사 부족 상황, 더 악화될 조짐 NZ코리아포.. 18.07.31.
877 뉴질랜드 흉악범 위한 가장 현대식 "인간적인"형무소 NZ코리아포.. 18.07.31.
876 뉴질랜드 잇따른 향유고래 사체 발견에 우려하는 전문가들 NZ코리아포.. 18.07.31.
875 뉴질랜드 주류 밀수입 단속,맥주병 뒤에 숨긴 소주 예로 들어... NZ코리아포.. 18.07.30.
874 뉴질랜드 뉴질랜드에서도 #MeToo,피해 여성 88%늘어나... NZ코리아포.. 18.07.30.
873 뉴질랜드 기초 생활비 지원 요청, 노인 연금 수혜자 늘고 있어 NZ코리아포.. 18.07.30.
872 뉴질랜드 익사 위기에서 구해준 경찰관에게 눈물로 감사 인사를 전한 여성 NZ코리아포.. 18.07.27.
871 뉴질랜드 오클랜드 지역 관광객 소비, 8% 늘어나 NZ코리아포.. 18.07.27.
870 뉴질랜드 키위 임산부 25%,임신 초기 3개월 동안 음주 NZ코리아포.. 18.07.27.
869 뉴질랜드 노인 연금 수령자, 정부 보조금과 지출 비용 격차 점점 커져... NZ코리아포.. 18.07.26.
868 뉴질랜드 어제 낙태 반대주의자들, 국회 앞마당에서 시위 벌여 NZ코리아포.. 18.07.26.
867 뉴질랜드 육군 신병훈련소에서 성적인 사건 발생, 교관들 무더기로 면직, 조사 중 NZ코리아포.. 18.07.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