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콤 턴불 연방총리가 오는 2월 23일 백악관을 방문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정상 회담을 갖는다.

백악관은 성명을 통해 오는 2월 23일 백악관에서 두 정상이 만나 “양자, 역내, 글로벌 정책 우선순위 등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백악관은 “트럼프 대통령은 호주와의 협력관계 및 동맹 관계 증진 방안에 대해 매우 큰 관심을 갖고 있다”고 덧붙였다.

국내외 언론들은 일제히 “두 정상이 테러, 경제 성장, 인도-태평양 지역 국방 강화 등 다양한 주제에 대해 의견을 나눌 계획”이라고 보도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1년 전 턴불 총리와의 전화 통화 중 난민과 이민자 문제로 이견을 보이며 일방적으로 전화를 끊어 화제가 됐었다. 

이후 두 성상은 지난 5월 뉴욕에서 첫 정상회담을 가졌으며, 이 자리에서 트럼프 대통령은 “나는 호주를 사랑한다”라며 난민 상호교환 협정에 따른 이견이 모두 봉합됐다고 강조했다. 

백악관은 성명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턴불 총리를 만나 양국 파트너십과 동맹을 강화하는 동시에 전 세계 평화와 번영을 떠받치는 민주적 가치에 대한 공동의 노력을 보여주길 고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http://topdigital.com.au/node/5314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2147 호주 호주 공정경쟁소비자위원회, 무작위 전화사기 ‘주의’ 당부 file 호주한국신문 18.02.22.
2146 호주 “호주의 동계올림픽, 향후 더 좋은 결과 나올 것...” file 호주한국신문 18.02.22.
2145 호주 NSW 교육부, “HSC 부담감 줄이고 ‘성장 마인드’ 갖자” file 호주한국신문 18.02.22.
2144 호주 RBA, “법인세 낮추면 국가 재정적자 발생” 경고 file 호주한국신문 18.02.22.
2143 호주 NSW 초등생 ‘징계’ 크게 늘어나, 2년 사이 10% 증가 file 호주한국신문 18.02.22.
2142 호주 GABS Hottest 100 Aussie Craft Beers... file 호주한국신문 18.02.22.
2141 호주 불법 바이키갱 ‘코만체로’ 전 두목 믹 하위, 총 맞고 사망 file 호주한국신문 18.02.22.
2140 호주 ‘센서스 2016’... 호주 체류 해외유학생 28만 명 file 호주한국신문 18.02.22.
2139 호주 시드니 동부, ‘Malabar Headland’ 해변 산책로 ‘오픈’ file 호주한국신문 18.02.22.
2138 호주 ‘2018 트롭페트스’, 23세 감독 그레타 내쉬 ‘Top honour' 수상 file 호주한국신문 18.02.22.
2137 호주 보행 중 휴대전화 사용, “문자 보내려다 자기 목숨도 보낸다” file 호주한국신문 18.02.22.
2136 호주 야생의 캥거루 사냥하려다 오히려 폭행 당해 file 호주한국신문 18.02.22.
2135 호주 ‘센트럴 퀸즐랜드’ 남성, 악어 살해 벌금 1만 달러 file 호주한국신문 18.02.22.
2134 호주 연방정부, ‘이스터 휴일’ 관공서 휴무 공지 file 호주한국신문 18.02.22.
2133 호주 캐나다베이 카운슬, ‘로즈’서 설 이벤트 개최 file 호주한국신문 18.02.22.
2132 호주 무술년 설 맞아 오페라하우스도 붉은색으로... file 호주한국신문 18.02.22.
2131 호주 시드니 부동산 화제- 패딩턴의 초미니 스튜디오, 50만 달러 넘어 file 호주한국신문 18.02.22.
2130 호주 주택 임대주들이 군침 흘리는 최상의 임대 지역 톱뉴스 18.02.16.
2129 호주 ”차세대 지폐” 호주 50달러 신권 모습 드러내 톱뉴스 18.02.16.
2128 호주 [단독] 마약원료 밀수 시도 혐의 한인 여성 친 오빠 ‘동생 결백’ 적극 호소 톱뉴스 18.02.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