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아이 유기).jpg

담요에 싸인 아이가 놓여진 어번(Auburn) 소재의 주택. 경찰에 따르면 아이는 12개월 가량된 여아로 건강해 보였으며 외모는 아시안 계이다.


12개월가량의 아시안 외모...



금주 월요일(7일) 밤, 어번(Auburn) 소재 한 가정집 앞에 유기된 것으로 보이는 아이가 발견돼 경찰이 아이의 부모를 찾고 있다.


ABC 방송이 인터넷 판을 통해 보도한 바에 따르면 월요일 밤 10시가 조근 안 된 시각, 아이가 발견된 집의 남자가 초인종 소리를 듣고 문을 열어보니 담요에 싸인 여자 아이만 있었다. 집 앞에 놓여진 아이는 약 12개월 가량된 것으로 추정되며 외모는 아시안 계이다.


신고를 받은 어번 경찰서의 숀 개빈 수사관은 아이가 검은 색 상의에 회색 반바지를 입고 있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아이는 건강한 상태로 보였으며 올빼미 무늬가 있는 밝은 초록색 담요에 싸여 있었다고 덧붙였다. 또한 아이와 함께 놓여진 가방 안에는 분유와 병이 들어 있었다.


경찰은 아이가 발견된 집은 이 아이와 전혀 관련이 없으며 아이의 부모가 유기한 것으로 보고 아이의 부모 및 아이에 대한 사항을 알고 있는 이들을 찾고 있다.


경찰은 또한 아이가 발견된 그 시간, 근처에서 막 출발한 최신 모델의 흰색 세단 승용차가 있었음을 확인, 이 자동차를 찾는 데에도 주력하고 있다.



김지환 기자 jhkim@koreanherald.com.au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128 호주 총영사관, ‘찾아가는 범죄예방 홍보 활동’ 전개 호주한국신문 14.05.29.
127 호주 카나본 골프클럽서 선보이는 한국 현대미술 호주한국신문 14.05.29.
126 호주 시드니 부동산 경매 낙찰률, 79.3%로 다시 반등 호주한국신문 14.05.29.
125 호주 와해된 아시리아계 폭력조직 ‘Dlasthr’는... 호주한국신문 14.05.22.
124 호주 NATSEM, “이번 예산안은 ‘공정-고통분담’과는 거리 멀어” 호주한국신문 14.05.22.
123 호주 머레이강, 지난 10년간 최다 익사사고 발생 호주한국신문 14.05.22.
122 호주 배우자 이민 프로그램, 인신매매 수단으로 악용 호주한국신문 14.05.22.
121 호주 NSW 정부, 연방 예산감축으로 병실 축소 불가피 호주한국신문 14.05.22.
120 호주 호주 크리켓의 전설 돈 브래드먼의 배트, 6만 달러에 호주한국신문 14.05.22.
119 호주 애보트 정부의 초긴축 예산안, ‘지지율 급락’으로 호주한국신문 14.05.22.
118 호주 대학생 수천 명 ‘예산안 반대’ 가두행진 벌여 호주한국신문 14.05.22.
117 호주 구세군 ‘2014 레드쉴드 어필’ 모금운동 전개 호주한국신문 14.05.22.
116 호주 재외동포재단, 두 번째 사진 공모전 개최 호주한국신문 14.05.22.
115 호주 ‘북한인권주간’ 개막... 다양한 행사 펼쳐져 호주한국신문 14.05.22.
114 호주 한국 근•현대 사진전, ‘Korea: Then and Now’ 개막 호주한국신문 14.05.22.
113 호주 시드니 고급 부동산 시장, 거래량 증가로 가격 상승 호주한국신문 14.05.22.
112 호주 렌 브라운 “2021년까지 오클랜드 관광 소득 72억 달러로 끌어올리겠다” file 굿데이뉴질랜.. 14.05.22.
111 호주 에어뉴질랜드 항공기 납치범, 뉴질랜드 영주권 취득 사실 알려져 file 굿데이뉴질랜.. 14.05.22.
110 호주 Korean Food Show in Wellington file 굿데이뉴질랜.. 14.05.17.
109 호주 4월 주택 판매가는 상승, 거래량은 대폭 감소 file 굿데이뉴질랜.. 14.05.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