몽골 아이들의 목숨이 무가치해지고 있어.jpg

 

부모와 어른들의 부주의로 인한 어린아이들의 부상과 사망에 대한 끔찍한 소식이 날마다 들리고 있다. 예를 들어, 최근 8월 24일 Tuv아이막 Erdene솜의 Tsonjin Boldog에서 두 대의 Toyota Prius 차량이 충돌하여 4개월 된 아이가 사망했다. 이 사고가 있은 지 바로 다음 날 Erdenedalai솜, Dundgovi 아이막에 있는 “Borgiot”호수 해안에서 놀고 있었던 명의 어린이가 놀고 있다가 11세 소년 B와 8세 소년 B가 익사한 사건이 일어났다. 이튿날 8월 26일에 호수 북쪽 해안에서 30m 떨어진 깊이 1.5m에서 아이들의 시신이 발견되었다. 8월 26일 헨티 아이막 바얀문흐 솜에 있는 “헤를렝”강에서 3살 소년이 사고를 당하고 강 동쪽으로 8km 떨어진 곳에서 시신이 발견되어 “울란올롬” 경찰에게 넘겨졌다. 일반 시민부터 공무원, 국회의원, 총리에 이르기까지 우리는 모두 자녀를 보호하고 어린 자녀를 위한 건강하고 안전한 생활환경을 만들고 싶어 한다는 데 동의한다. 오늘날 정부와 국회의원들, 아동 관련 단체들은 아이들의 미래를 위해 주머니를 비울 준비가 되어 있는 것처럼 아이들을 위해 "예"라고 말한다. 입을 열 때마다 가슴을 치며 아이들에게 안전하고 편안한 환경을 마련한다고 말을 한다. 그러나 실제로 그들은 아이들을 위해 입을 잘 움직여 "예"라고 말은 하지만 손을 움직이는 것을 잊고 있다. 안타깝게도 많은 아이가 우리에게 이 사실을 알려주기 위해 며칠 간격으로 황금 같은 목숨을 잃었다. 이것은 겨우 한 달 안에 발생한 비극의 수이다. 지난 몇 년 동안 잠긴 문 뒤에 남겨지고 다치고 다친 어린이의 수를 세는 것은 가슴 아픈 일이다. 우리나라는 행복 지수 통계조사에서 156개국 나라 중 83위를 차지하고 있으며 꼬리를 잡고 있다. 우리는 아이들에게 교육과 건강한 양육을 말할 것도 없고 자녀의 생존도 보장하지 못하고 있는 상황에 부닥쳐 있다. 이것은 오늘날 사회에 아동권리 문제가 어느 정도까지 도달했는지 보여주고 있다. 이 모든 비극에 대해 정부와 기관만을 비난하고 지나가서는 안 된다. 가장 중요한 것은 부모의 책임감이다. 자녀가 건강하고 안전한 환경에서 사는데 부모의 책임과 역할이 크다. 사업과 직장에 일이 많고, 피곤하고 바쁘고 자녀와 함께 시간을 보낼 여유가 없어도 자녀의 건강과 안전을 무시할 수 없다. 부모의 보호 관찰 밖에 잠긴 문 뒤에 일어나는 사고뿐만 아니라 부모의 부주의와 무책임한 행동으로 얼마는 많은 아이가 목숨을 잃고, 장애를 입고, 사회에서 단절되고 있는지 한 번 생각할 때이다.
[news.mn 2020.08.31.]
몽골한국신문 편집인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4868 몽골 국회가 파업을 선언하여 file 몽골한국신문 20.10.14.
4867 몽골 프랑스 박물관에서 칭기즈칸에 관한 전시회가 취소되어 file 몽골한국신문 20.10.14.
4866 몽골 국경을 열지 말고 필요한 경우 통금 시간을 연장해야 할 것 file 몽골한국신문 20.10.14.
4865 몽골 일과 휴식의 균형이 맞지 않으면 광부들은 파업을 할 것 file 몽골한국신문 20.10.14.
4864 몽골 지난달 5건의 새로운 HIV/AIDS 환자가 보고되어 file 몽골한국신문 20.10.13.
4863 몽골 2020년 지방선거에 17,149명이 출마하여 file 몽골한국신문 20.10.13.
4862 몽골 G.Zandanshatar 국회의장, 어르헝 계곡의 신도시에 대한 타당성 조사를 개발하기로 하여 file 몽골한국신문 20.10.13.
4861 몽골 올해 9월 말 투그릭 예금은 11조 6000억 투그릭으로 전달보다 2170억 투그릭이 증가 file 몽골한국신문 20.10.13.
4860 몽골 현금 인출과 은행 카드 사용이 줄어 file 몽골한국신문 20.10.13.
4859 몽골 부총리는 가숑하이트 국경통과소를 방문하여 file 몽골한국신문 20.10.13.
4858 몽골 D.Kayankhyarvaa는 Erdenes 몽골의 이사로 임명되어 file 몽골한국신문 20.10.13.
4857 몽골 주류 판매 면허가 불법적으로 사용되어 file 몽골한국신문 20.10.13.
4856 몽골 병원에서 만난 두 여성 file 몽골한국신문 20.10.13.
4855 몽골 말만 앞세우는 사람에게 현혹되지 않기를 file 몽골한국신문 20.10.13.
4854 몽골 몽골 인구의 1%가 COVID-19에 감염되면 1481명이 사망할 수 있어 file 몽골한국신문 20.10.12.
4853 몽골 2021년 7월 1일까지 사회보험 총액을 17%로 줄일 계획 file 몽골한국신문 20.10.12.
4852 몽골 부가가치세 영수증을 발급하지 않으면 법에 따른 벌금이 부과되어 file 몽골한국신문 20.10.12.
4851 몽골 나무 심는 날, 2000그루의 나무와 관목들이 국립공원에 심어져 file 몽골한국신문 20.10.12.
4850 몽골 중소기업 지원을 위한 양허성 대출이 지방자치단체에 지원되기 시작하여 file 몽골한국신문 20.10.12.
4849 몽골 자본 가치를 높이기 위한 전술 file 몽골한국신문 20.10.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