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반핵·반미' 남정현 ‘분지’ 필화 사건 new

    [필화 70년: 31회] ‘정치적 우화’ 수법 묘사…검찰, 계급의식 내세워 고발   ▲ 단편소설 ‘분지’ 필화사건으로 불구속 기소됐던 남정현 작가(왼쪽에서 두번째)가 1967년 5월 1심 재판 후 법정을 나오고 있다. 오른쪽 옆은 특별변호인으로 변론에 참여한 소설가 안수길과 ...

    '반핵·반미' 남정현 ‘분지’ 필화 사건
  • 中, 美에 대북공격 100일 유예요청” 러매체 file

    中, 美에 대북공격 100일 유예요청” 러매체 “북 설득못하면 美, 중국제재 할것”   뉴스로=김원일 칼럼니스트     러시아 일간 네자비시마야 가제타가 지난 23일 1면과 7면에 북한 미사일 발사와 관련해 중국 주석 시진핑이 트럼프 미국대통령에게 100일간 대북공격 유예...

    中, 美에 대북공격 100일 유예요청” 러매체
  • 대북 적대정책 포기 후 대화가 미국의 최선책

    [시류청론] 북의 핵능력 잘 알고 있는 군 수뇌부 의견 따라야 (마이애미미=코리아위클리) 김현철 기자 = 지난 5월21일 북한 관영 조선중앙통신에 따르면, 북한이 실전 배치 직전에 마지막 성능 테스트를 위한 북극성-2형 중장거리탄도미사일 발사(최고 고도 560㎞, 비행...

    대북 적대정책 포기 후 대화가 미국의 최선책
  • 40화 정병주죽음의 미스테리 file

    김오랑부부의 슬픈 운명   뉴스로=이계선 작가     1989년 3월 4일이었다. 경기도 양주군 깊은 야산 참나무가지에 60대 남자시신이 매달려 있었다. 나무에 매달려있는 시체의 발끝에서는 소주병과 종이컵이 딍굴고 있었다. 주황색나일론 끈으로 목을 매어 죽은 남자는 정...

    40화 정병주죽음의 미스테리
  • 독불장군식 경영인, 미래는 위태롭다

    후계 양성, 경영의 체계화에 실패하기 쉬워     (로스앤젤레스=코리아위클리) 홍병식(내셔널 유니버시티 교수) = 한 회사나 대 구릅의 성패가 한 사람의 사령관급 경영인에게 달려있는 경우가 많습니다. 한 사람의 비상한 경영인이 들어와서 기울어져 가는 회사를 부흥...

    독불장군식 경영인, 미래는 위태롭다
  • 문재인 정부, 재외동포정책에 관심을…

    '준비된 정부'라는 자신감을 입증이라도 하려는 듯 문재인 정부의 정책들이 가속도를 내고 있다. 사실상의 인수위 역할을 담당하는 국정기획자문위원회는 24일 6월 임시국회에 정부조직법 개편안을 제출하기로 했다. 이번 개편안에는 포함되지 않았지만, 재외동...

    문재인 정부, 재외동포정책에 관심을…
  • 정치도 마케팅이다

    정치는 국민의 마음을 읽는 예술이다. 정책과 비젼이 국민의 여망과 시대정신에 부합하여 유권자에게 만족을……         (뉴질랜드 = 코리아포스트)  1956년 5월 3일 서울의 어느 이발소에서 일어난 일이다. 이발소에 손님이 들어왔는데 이발사는 이발을 해드릴 수 없다고...

    정치도 마케팅이다
  • 김무성 노룩패스의 진실 file

    뉴스로=로빈 칼럼니스트         바른정당 김무성의원이 노룩패스 신공(神功)을 펼쳤다고 해서 화제다. 23일 일본에서 귀국한 김의원이 입국게이트로 들어서면서 자신의 캐리어(가방)를 마중나온 수행실장(?)쪽으로 굴려서 전달하는 장면이 구설을 빚고 있다. 사람이 오...

    김무성 노룩패스의 진실
  • 문대통령은 5대 인사원칙을 철저히 지키시라 file

    원칙에 어긋난 지명자는 스스로 고사, 용퇴하시라   뉴스로=김태환 칼럼니스트         지난 두주간 조국에서 “이게 나라냐” 에서 나라가 드디어 나라다워지는 좋은 소식에 열렬한 갈채(喝采)를 보냈다.   그런데 유감스런 일이 벌어지고 있다. 종전의 적폐(積弊)로 척결...

    문대통령은 5대 인사원칙을 철저히 지키시라
  • 39화 장태완의 비극 멸문지화 file

    아버지와 아들, 부인까지...   뉴스로=이계선 작가     12.12가 끝나고 50일이 가까웠다. 세상은 전두환이 판치고 있었다. 전두환은 육본측의 장군과 고급 지휘관 22명의 옷을 벗긴다. 이건영 하소곤 장태완 정병주 문홍구 김진기는 강제 예편 당한다. 육본측의 총사령관...

    39화 장태완의 비극 멸문지화
  • ‘긴 여정, 작은 위로’전에 참여하며 file

    세월호3주기 추모전..고통과 반성 치유와 희망     철학과 학생이었던 시절, 그림이 나의 언어임을 직관(直觀)으로 알게 되어 뒤늦게 그림을 시작한 이래로 나는 단한번도 나의 선택에 대해 의심을 품어본 일이 없었다.   과도한 작업으로 2년이 넘도록 손을 못쓰는 상황...

    ‘긴 여정, 작은 위로’전에 참여하며
  • 북한이 북극성 2호를 다시 쏘아 올린 이유? file

    북한이 북극성 2호를 다시 쏘아 올린 이유? 북미는 입씨름 그만두고 예비회담부터!   뉴스로=김태환칼럼니스트   북한이 지난 일요일(5.21) 하오에 동해 쪽으로 미사일을 발사하자, 대한민국 합동 참모 본부는 출입 기자들에게 문자 메시지로 “북한이 평남 북창 일대에서...

    북한이 북극성 2호를 다시 쏘아 올린 이유?
  • “우리는 Awesome Club!” file

    뉴스로=장호준 칼럼니스트         캐터린은 7학년 여자 아이입니다.   프리스쿨 때 내 버스를 탔었고 한 동안 보지 못 했었는데 어느 날 갑자기 중학생이 되어 다시 내 버스를 타게 되었습니다. 오늘도 애프터 스쿨버스 운행을 위해 중학교에 갔더니 캐터린이 펄쩍 거리...

    “우리는 Awesome Club!”
  • 38화 반란군인들의 논공행상 file

    뉴스로=이계선작가     전쟁이 끝나자 논공행상이 벌어졌다. 반란군은 출세하고 진압군은 축출됐다. 12.12이후 대한민국의 군수뇌부는 이렇게 바뀌었다.   국방부장관 주영복, 육참총장 이회성, 육참차장 황영시, 수경사령관 노태우, 1군사령관 윤성민, 2군사령관 차규헌...

    38화 반란군인들의 논공행상
  • 37화 참군인 김오랑 소령 file

    김재규복권소설 절찬연재   뉴스로=이계선 작가     설복에 실패한 최세창은 돌아가 전투준비를 지시했다. 공격에 앞서 전화로 적전(敵前)을 분열시켰다. 같은 특전사라서 이편저편 서로 잘 아는 친구와 동료 사이였다. 최세창의 부하들은 설득전화를 걸었다.   “이미 싸...

    37화 참군인 김오랑 소령
  • "오늘이 나의 마지막 날일 수 있다" file

      자동차 사고에서 배운 교훈 (로스앤젤레스=코리아위클리) 홍병식(내셔널 유니버시티 교수) = 저는 최근에 자동차 사고를 일으켰습니다. 자동차는 폐차 처리 되었으므로 사소한 사고가 아니었습니다. 안전벨트와 에어백 덕분으로 크게 다치지는 않았습니다. 왼쪽 앞 타...

    "오늘이 나의 마지막 날일 수 있다"
  • '의식화의 원흉' 리영희 기자의 필화 세 가지

    “남북한 유엔 동시 가입안 준비” 보도에 ‘빨갱이’로 몰아 [필화 70년: 30회] ‘전환시대의 논리’ 리영희 기자 필화 세 가지   ▲ 고 리영희 전 한양대 교수가 1980년 1월9일 광주교도소에서 2년 복역 후 만기출소하면서 부인과 포옹하고 있다. 리 전 교수는 박정희 정권 시...

    '의식화의 원흉' 리영희 기자의 필화 세 가지
  • 한미동맹? 미국은 아직도 ‘점령군’

    한국민들 힘으로 완전한 자주독립국가 만들어야 (마이애미=코리아위클리) 김현철 기자 = 미국의 석학 노암 촘스키 교수와 함께 정의와 양심을 실천하고 있는 캐나다의 미셸 초스도브스키 교수(71. 오타와대 명예교수)가 3년 전, 서울에서 열린 ‘정전 69년 한반도 평화협...

    한미동맹? 미국은 아직도 ‘점령군’
  • ‘문빠’가 되어볼까요? file

    멋진, 이쁜 문재인     김명곤     문재인 정말 멋져요 하는 짓마다 이뻐요 일할 사람들, 국민의 가슴으로 뽑는 것 같아요 멋진 사람들, 쏙쏙 뽑아다 쓰는 문재인은 새 대한민국호 최고의 건축사, 정말 이뻐요   김이수, ‘기울어진 운동장’에서 이 만한 판관이 있었나요?...

    ‘문빠’가 되어볼까요?
  • 문재인정부 북한특사 보내야 file

    외교주도권 위해 남북대화 시급     뉴스로=이재봉 칼럼니스트     문재인 정부 출범에 기대가 크다. 평화와 통일이 한 발짝이라도 앞서 정착되고 하루라도 앞당겨질 것 같다. 꽉 막힌 남북관계가 뚫릴 것 같고 잔뜩 꼬인 한중관계가 풀릴 것 같다.   세 가지 걸림돌을 ...

    문재인정부 북한특사 보내야